깜박증으로 늦어버린 아들의 생일상






무엇에 쫓기듯 살아가는 하루하루
11월 14일
사랑하는 아들의 23번째 생일이었습니다.
일에 빠져있으니 남편에게서 전화가 걸려옵니다.
"오늘 아들 생일이야?"
"옴마야! 우짜노?"

이미 늦어버린 상황이었습니다.
딸아이가 가족 톡 방에서 동생생일임을 알려주었던 것


할 수 없이 퇴근을 하고 
저녁에 상차림을 했습니다.










1. 숙주나물

▶ 재료 : 숙주 1/2봉, 간장 1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손질한 숙주는 끓는 물에 데쳐낸 후 식혀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2. 시금치나물

▶ 재료 : 시금치 1/2단, 간장 1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시금치는 손질하여 끓는 물에 데쳐낸 후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3. 톳 나물

▶ 재료 : 톳 150g, 간장 1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톳은 이물질을 제거한 후 끓는 물에 데쳐낸다.

㉡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간장, 깨소금, 참기름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 완성된 나물






4. 등갈비 조림

▶ 재료 : 등갈비 250g, 진간장 4숟가락, 맛술 2숟가락, 매실진액 4숟가락, 도라지청 1숟가락, 꿀 1숟가락, 잣가루 약간

▶ 만드는 순서

㉠ 등갈비는 끓는 물에 데쳐낸 후 물에 씻어 기름기를 제거한다.




㉡ 간장, 맛술, 매실진액을 넣고 끓여준 후 삶아낸 등갈비를 넣어준다.






㉢ 도라지청을 넣어 색을 진하게 만들어준 후 뚜껑을 닫고 약불에서 자작하게 졸여준다.

㉣ 마지막에 꿀을 넣어준다.




 ㉥ 잣은 잘게 다져둔다.





㉦ 새송이버섯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프라이팬에 구워낸다.







㉧ 잘 졸여진 등갈비를 접시에 담고 잣을 뿌려준 후 새송이 구이와 함께 담아낸다.






5. 도토리묵

▶ 재료 : 도토리묵 100g, 간장 1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대파 약간

▶ 만드는 순서

㉠ 도토리묵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준다.

㉡ 접시에 담고 양념장을 뿌려주면 완성된다.






6. 조갯살 미역국

▶ 재료 : 미역 1/2컵, 육수 3컵, 멸치 액젓 1숟가락, 조갯살 50g,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조갯살과 불린 미역, 참기름 1숟가락을 넣고 다글다글 볶아준다.

㉡ 뽀얀 국물이 우려나 다 볶아지면 멸치 육수를 부어준다.




㉢ 멸치 액젓으로 간을 한 후 완성한다.





7. 생선구이

▶ 재료 : 생선 1마리, 콩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손질한 생선은 프라이팬에 콩기름을 두르고 노릇노릇 구워낸다.










▲ 완성된 식탁




아들은 사진으로 눈으로만 먹었습니다.


카톡으로 사진을 찍어

축하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엄마, 아빠, 최고!"

아들의 멘트에 뭉클해졌습니다.


비록, 녀석은 없지만,

남편과 둘이 앉아 잘 먹었습니다.


사랑하는 우리 아들

깜박해서 미안해!

그리고 사랑해!









   



인스타, 스토리, 페북, 포스트에서도 만나요~

도움된 정보였다면

하트 공감 ♡ 꾸우욱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낼다 2017.11.15 01:11 신고

    와 순식간에 상이 완성되네요
    저같으면 그냥 패쓰 ㅋㅋㅋ
    아직 어린지라 살살살 구슬려서 인형하나 사주면 뚝딱 ^^
    역시 너무나 멋진 엄마들 둔 아들군이 부럽습니다. ^^

  3. pennpenn 2017.11.15 07:08 신고

    정성이 기득 들어간 생일상이네요.
    정말 화목한 가정입니다.

    날이 점점 추워집니다.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4. 耽讀 2017.11.15 07:21 신고

    아드님 생일을 축하합니다.
    저녁노을님 가족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5. 참교육 2017.11.15 07:32 신고

    우선 아들 생일 축하하고요. 이런 엄마 사랑 받으면 건강은 평생 보장될 것 같습니다.

  6. 봉리브르 2017.11.15 07:37 신고

    늦긴 했지만 그래서 더 애틋한 마음을
    차렸을 멋진 생일상이네요.
    아드님이 무척이나 행복해하셨겠습니다..^^

  7. 공수래공수거 2017.11.15 07:45 신고

    ㅎㅎ 한번씩 깜빡할때가 있습니다
    그래도 뚝딱 어머니 생일상을 차리시니 아들이 속우로
    엄청 기뻤겠습니다
    저희 같으면 그냥 외식입니다 ㅋ

    따뜻한 하루 보내세요^^

  8. kangdante 2017.11.15 07:55 신고

    아들생일을 잊어버릴 정도면..
    노을님!~
    정신 바짝 차려야겠어요..
    그래도 사랑의 밥상입니다.. ^^

  9. 몰드원 2017.11.15 07:58 신고

    생일상 푸짐하네요~

  10. 싸나이^^ 2017.11.15 08:15 신고

    엄마의 정성이 가득담긴 생일상을 보고 아드님 눈에 눈물이 핑~~돌았겠는데요 ? ㅎㅎ
    저렇게 차릴려면 반나절은 걸리겠는데...
    그냥 눈으로 먹어도 배가 부를듯....ㅎㅎㅎ

    아드님 생일 축하드려요~~ ^^

  11. Deborah 2017.11.15 08:17 신고

    늘 정성 가득한 밥상을 보네요

  12. 이청득심 2017.11.15 08:43 신고

    생일상도 금방 차려내시는군요~~^^
    어머니의 정성이 가득 담긴 맛있는 생일상입니다.
    비록 사진이지만 아들도 맛있데 생일상을 받았을겁니다...ㅎㅎ

  13. 비키니짐(VKNY GYM) 2017.11.15 08:53 신고

    비록 맛을 보진 못했지만 말그대로 어머니의 정성을 잘 느꼈을 생일상이네요~ 아드님 생일 축하드립니다~

  14. 선연(善緣) 2017.11.15 10:33 신고

    어머니의 정성이 들어 있으니 아들이 감동을 받았을 것 같습니다.

  15. 에스델 ♥ 2017.11.15 10:45 신고

    먼저 아드님의 생일을 축하합니다.^^
    퇴근후에 이렇게 차려내시다니~
    정말 솜씨가 부럽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16. 바람 언덕 2017.11.15 11:31 신고

    정성과 사랑이 담긴 어머니의 생일상...
    아드님의 기억 창고가 하나 더 늘게 생겼네요. ㅎ

  17. jshin86 2017.11.15 12:10 신고

    아이고. ..아드님도 같이 먹었으면 기쁨이.배가 되었을텐데요 ..

    솜씨도 좋으시지만 손이 잰거 같아요 아주 빠른 손....

  18. 하늬바람 2017.11.15 12:49 신고

    깜박하시기는 했어도
    정성 가득한 푸짐한 생일상에
    아드님도 좋아하셨을 듯 하네요
    생일 축하드려요

  19. 욜로리아 2017.11.15 16:13 신고

    아이쿠 함께못하는 아들 생일상을 이리도 정성스레 준비하셨네요~~~~^^

  20. 버블프라이스 2017.11.15 17:11 신고

    어머니의 정성이 느껴집니다^^ 자녀분 생일 축하합니다.

  21. 묘한오빠 2017.11.19 17:40 신고

    맛있게 잘 먹었을겁니다. \(^o^)/

+ Recent posts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