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용한 정보 나눔

내향성 발톱을 막는 법과 발 관리요령

by *저녁노을* 2010. 10. 28.
728x90
반응형

내향성 발톱을 막는 법과 발 관리요령



어릴 때 친정엄마가 삼각 칼로 발톱을 손질하는 것을 보며 자랐습니다.
"엄마! 발톱이 왜 그래?"
"글쎄 말이야. 외할머니가 이렇더니 나도 닮았네."
피가 나면서도 도려내는 것을 보며 많이 아프겠다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나 역시 엄마를 꼭 닮아있었습니다.
발톱이 살을 파고 들어가 걸음을 걸을 수 없을 때가 있습니다.
그때마다 남편에게 발을 내밀며
"여보! 발톱 손질해야 돼!"
아무 말 없이 칼날을 세워 손질해 주는 남편입니다.

발톱을 얇게 해 줘야 파고 들어가지 않는다며 윗부분을 긁어내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얼마 전 남편이 '내향성 발톱' 손질법을 알았다며 가르쳐 주었습니다.

 



1. 내향성 발톱이란?

    가급적 신발을 신는 행동까지도 피하고 깨끗한 생리식염수에 발가락을 담가 소독하고 무엇보다 평소 발톱관리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특히, 내향성 발톱이 한 번 생기면 50% 이상의 재발 확률을 가지며 통증과 함께 2차 감염을 동반하기도 한다. 문제는 이와 같이 내향성 발톱이 한 번 생기면 50% 이상의 재발 확률을 가진다는 점. 

    영유아나 어린이의 경우 발톱이 부드러운 편이라 괜찮지만 청소년기를 지나면 발톱이 단단해져 내향성 발톱으로 고통받게 됩니다.

    또 내향성 발톱이 생기면 통증에서 끝나지 않고 걸을 때마다  인체 무게만큼의 압박을 받는 발이 무거운 힘을 받아 당장 걷는 것부터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또한, 통증으로 인해 자세가 불안정해지고 걸음걸이가 변형돼 디스크나 척추 측만증과 같은 합병증도 생길 수 있답니다.

     

    4, 내향성 발톱 막는 방법

    ㉠ 발톱은 일자로 깎고 너무 바짝 깎지 않도록 한다.
    발톱을 동그랗게 자르면 발톱의 양 끝이 깊게 깎이면서 양옆의 살이 올라오게 됩니다. 이 상태에서 발톱이 조금 자라면 살을 찌르게 되고 발톱이 찌르는 것을 막기 위해 양 끝을 또 자르게 되면서 내향성 발톱이 반복됩니다.  


    ㉡ 발톱은 손으로 불규칙하게 뜯지 말 것

    ㉢ 발톱 무좀으로 발톱이 변형할 수 있으니 발을 잘 씻고 말리는 것이 중요.

    ㉣ 딱딱한 신발은 피하고 편안한 신발을 신을 것

    5. 발관리 요령

    ㉠ 내향성 발톱을 가진 사람은 발톱이 파고들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 파고드는 부분을 자꾸 잘라내는 경향이 있는데 그럴수록 더 깊게 파고든다고 합니다.

    ㉡ 일과 후 집에서 따뜻한 물로 족욕 하거나 마사지를 해주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덥고 습한 여름 날씨에는 먼지나 땀 등으로 인해 2차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 외출에서 돌아온 후 발을 잘 씻는 것은 물론 잘 말려줘야 하며, 물기에 젖은 양말은 자주 갈아 신어 발을 항상 뽀송뽀송하게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평소 발가락을 양옆으로 벌려주거나 발끝으로 잠시 서있는 동작도 발의 피로를 풀어주고 발가락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 주어야 발가락과 발톱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무병장수는 발 관리부터랍니다. 발은 예로부터 중요시되어온 신체 일부이기도 하지만 가장 천대받아온 것도 사실입니다.  
    발은 신체 모든 기관의 축소판으로 상당히 중요한 부분이라는 것을 인식해야 할 것 같습니다. 




    *유익한 정보였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728x90
    반응형

    댓글51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blog.daum.net/hjhwang119 HJ 2010.10.28 10:27

      저도 구두 잘못신었다가 발톱이 살을 파고 들어서 엄청 아팠던 기억이 있습니다. 별거 아니라 생각했는데 엄청 아프러다구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lollypoppop 말랑말랑제리 2010.10.28 10:55

      노을님도 고생을 하시는군요`

      전... 넘 심해서 한겨울에 한쪽 엄지 발톱 수술 했어요@@;;

      이런 저런 수술대 몇번 올랐지만서도 발가락 마취...

      넘 아파서 절대로 다신 안할꺼라고 다짐했다나요~ 하하하

      근데... 나머지 한쪽발톱도 또 그러네요 어휴...
      답글

    • Favicon of https://bucheon.tistory.com 판타시티 2010.10.28 11:01 신고

      안녕하세요?
      부천시 공식블로그 판타시티입니다. ^^

      항상 바싹 깎아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오히려 그게 잘못된 거였군요.

      좋은글 잘보고, 추천하고 갑니다.
      저희 블로그에도 놀러와 주세요. ^^
      답글

    • Favicon of http://nhicblog.tistory.com 건강천사 2010.10.28 11:09

      걸음 불편하실 때가 많으셨겠어요~ 저도 티비를 봤는데
      발톱은 일자로 잘라야 한다고 그러더라구요.
      전 엄마를 닮아 원래 일자라 ㅋㅋ; 아직 불편함이 없지만
      균형있는 걸음과, 발톱을 잘 관리해 미래 예방해야겠습니다 :)
      답글

    • Favicon of https://redtop.tistory.com 더공 2010.10.28 11:17 신고

      제 주변 분도 저것 떄문에 상당히 고통스러워 하던데..
      발 관리 뿐만 아니라 발톱 관리도 잘해야..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0.28 11:30

      이거 진짜 치명적이라고 하던데요~
      답글

    • Favicon of http://sunshine513 조선의국모 2010.10.28 12:27

      오~우 알아두면 굉장히 도움되는 좋은정보 입니다.

      참고할께요.오늘도 좋은글 수고하셨습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9oarahan.tistory.com 아하라한 2010.10.28 12:29 신고

      제가 읽어야 할 글이네요.
      일자로 깍는게 맞는데. 옆에 튀어 나온 부분이 신경쓰여 늘~~~
      손톱으로 파다 보니 피가 나기 일수더라구요.

      발톱관리 좀더 신겨 써야 것네요. 잘보고 갑니다.
      답글

    • 사랑초 2010.10.28 13:28

      일자로 깎아야 하는군요.
      친구에게 알려줘야겠어요.
      고생많이 하던데..
      감사합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coinblog.co.kr/ 칼리오페 2010.10.28 13:59

      내향성 발톱은 정말 괴로운게 많다던데...

      이런방법도 있었군요! 신발 잘골라 신어야겠어요~
      답글

    • Favicon of https://liverex.net LiveREX 2010.10.28 14:12 신고

      저도 엄지발가락에 저래서 어릴때 정말 고생했는데..
      발톱이 완전히 살을 다 먹고 들어갈때까지 한번만 꾹 참고나면
      그 부분이 굳은살 처럼 되어서 그 이후로는 어떤 상황에서도 문제가 없네요~ ^^

      경험자로서 팁입니다 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6sup.tistory.com 하결사랑 2010.10.28 14:45 신고

      아..저희 할머니가 그러셨는데...
      그냥 그러려니 하고 방치했었는데 잘못되면 다른 병들을 부를 수 있군요.
      에고...그러게 몸 어느 한 부분도 소홀하게 생각하면 안되는 것 같아요.
      작은 발톱하나라도 ㅡㅡ;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0.28 17:16

      군대에서 고생하는 동기를 봤는데 정말 귀찮고 아프다고 하더군요.
      발관리 참 중요한거 같습니다.
      답글

    • 가랑비 2010.10.28 18:23

      안 아파 본 사람은 몰라요.
      잘 보고갑니다. 쩝~ㅎㅎㅎ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boskim.tistory.com 털보작가 2010.10.28 18:31 신고

      제 아내가 발톱 때문에 가끔 고생하는데,
      요즘은 신경을 많이 쓰더니 괜찮다고 하더군요.
      답글

    • Favicon of http://lowr.tistory.com White Rain 2010.10.28 20:00

      내향성 발톱으로 은근히 고생하시는 분 있더라고요.
      그리고 지금은 그렇지 않더라도 관리 부주의로 내향성 발톱이 되는 경우도 있다는데
      발톱 깎을 때도 주의해야 할 듯해요. 약간 여유있게 말이죠.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ontour 실버스톤 2010.10.28 20:50

      앗! 저도 내성발톱과 관련된 포스팅을 올렸었는데... ㅋㅋ
      정말 그 고통은 당사자만 알죠.
      저는 발톱을 안쪽으로 둥글게 깍습니다. 그러니까 손톱의 반대로 가운데가 패이게...
      이젠 고통 안녕~~
      답글

    •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mami5 2010.10.28 23:31 신고

      발톱이 저런걸 내향성발톱이라 하는군요..
      작은딸이 발톱이 들어가 늘 고생하기에 일자로 깎으라고 한적있답니다.
      어찌나 바짝 깎던지..
      좋은 정보네요..^^
      답글

    • 요거~ 땜시 군대에서 많이 고생했죠~
      결국에 발톱을 뽑았죠..ㅠㅠ
      답글

    • Favicon of https://nixmin82.tistory.com 닉쑤 2010.10.29 03:40 신고

      정말 무서운거 같아요.

      혹시나 해서 저도 일자로 항상 여유있게 깍는답니다.
      답글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