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안 가득 늦가을향기를 느껴보자 '국화차'



얼마 전, 오랜만에 남편과 함께 시골에 다녀왔습니다. 시어머님은 치매로 요양원 생활을 하고 계십니다. 시아버님의 산소 가까이 어머님이 늘 일구고 가꾸었던 텃밭에는 곡식을 삼지 않으니 구절초와 산국이 가득하였습니다.
"어머님이 안 계시니 텃밭도 엉망이네."
"사람의 손길이 가지 않은데 그럴 수밖에."
노란 산국을 보자 남편은
"우리 국화차 만들어 볼까?"
"집에서도 가능한지 몰라."
"그냥 한 번 가져가 보자."
집으로 가져와 하나하나 꽃잎을 땄습니다.
아이들이 다니던 한의원 원장님이 가르쳐 준 데로 따라 해 보았습니다.





▶ 저보다 더 꼼꼼한 남편이 꽃잎을 다고 있습니다.






㉠ 삼베를 깔고 냄비에 물을 부어 쪄 줍니다.




▶ 쪄 낸 모습


㉡ 가을 햇볕에 말려주면 완성됩니다.




▶ 햇살이 좋으니 4~5일 만에 말랐습니다


 






산국을 한 줌 넣어 끓는 물을 붓니다.

 



우러날 때까지 잠시만 기다려 줍니다.
(오래 두면 쓴맛이 납니다.)




물을 내려 줍니다.




국화를 건져내면 향긋한 국화차가 완성됩니다.

여러번 우려내도 그 향기 그윽하답니다.



 





학교에서 행사가 있어 만들어 두었던 국화차를 가져가 메밀 차와 함께 가을 맛을 느끼게 해 주었습니다. 색깔은 비슷하지만 향기는 전혀 다른 두 가지 차 입니다.
"우와. 맛있다."
"가을을 느낄 수 있는 것 같아"
"너무 향기로워!"
모두가 한마디씩 합니다.

입으로,
코끝으로,
온몸으로 늦가을을 느낄 수 있는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여러분도 쌀쌀해진 날씨
국화차 한잔하실래요?


오늘처럼 비가 내리는 날엔 딱입니다.^^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국화차 향기가 여기까지 풍기네요~~
    향기 잘 맞고 갑니다^^

    2011.11.18 09: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국화차 생각나네요.
    먹어본지도 한참 된듯..ㅎㅎ
    좋은날 되셔요.

    2011.11.18 09: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오래 두면 쓴맛이 나는 군요^^
    향이 나는 듯 하네요~!
    비오는 날 딱인데요
    잘 보고 갑니다.

    2011.11.18 09: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오늘 같은 날에는 국화차를 마셔줘야 하죠 ㅋ

    2011.11.18 10: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뜨개쟁이

    오모나...
    직접 만드는 국화차네요.
    향이 얼마나 좋을까~~

    2011.11.18 10:12 [ ADDR : EDIT/ DEL : REPLY ]
  7. 향기 좋은 국화차 한잔....
    이 가을에 딱일것 같네요~

    2011.11.18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8. 여기까지 국화향이 나는것 같아요^^

    2011.11.18 10: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우오옷...국화차...
    눈으로도 가을의 향기를 충분히 느껴볼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11.11.18 1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향이 참 좋을 것 같네요^^ 행복한 금욜되세요 !

    2011.11.18 10: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한의원 원장님이 알려준 대로 해서 그런지 제대로 된것 같은데요?
    전 꽃을 보고 유채꽃 아닌가 했습니다. 국화꽃인가 보네요~ 저도 한잔 마셔보고 싶은데요?
    향이 느껴지는것 같습니다~

    2011.11.18 10: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맑은 하늘

    그윽한 향기 맡고 가요~~~~

    2011.11.18 11:05 [ ADDR : EDIT/ DEL : REPLY ]
  13. 우와 국화차 너무 좋쵸~!
    피로한 심신을 달래주기 때문에..
    저도 전통차집에 가면 시켜 먹곤 합니다.ㅎ

    2011.11.18 11: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한모금 마시면 온 몸이 향긋해지겠습니다 ^^

    2011.11.18 12: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보기만 해도 늦가을 향기가 가득 나는거 같네요^^

    2011.11.18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국화향이 여기까지 나는거 같네요 ^^;
    에효 =3 오늘은 인스턴트라도 국화차마셔야겠네요 ^^;

    2011.11.18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늦둥이맘

    입안 가득 국화차 향기 느껴지는데요^^

    2011.11.18 13:32 [ ADDR : EDIT/ DEL : REPLY ]
  18. 국화차 마셔본지도 참 오래됐네요.
    따뜻하게 한잔 마셔보고 싶습니다 ^^

    2011.11.18 14: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국화향 그윽한 차를 마시면
    온몸으로 번지는 가을향기에
    취하겠습니다.
    끝나가는 가을이...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11.11.18 16: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왠지 마음이 울컥해지는군요.
    시골..
    어머니...
    요양원...

    2011.11.19 16: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아...정말 너무하네요..
    노동부에 고발이라도 해야겠어요!

    2011.12.01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