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 있는 식탁2012.11.14 07:00

정성들인 사랑하는 아들의 열여덟 번째 생일상




제법 쌀쌀한 바람에 겨울이 들어있는 느낌입니다.
바쁜 일을 정리하고 커피 한 잔의 여유를 부리며 컴퓨터 앞에 앉았습니다.
메일을 여는 순간 페이스북에 000님의 생일이 이번 주에 있습니다.
깜짝 놀랐습니다.
고3 딸아이에게 온 신경이 집중되어 아들 생일을 잊고 있었던 것입니다.
얼른 남편과 딸아이에게 문자를 넣어주었습니다.

옆에 있던 동료에게
"내일 아들 생일인데 깜빡했어요."
"생일에 뭘 많이 해요? 난 그냥 좋아하는 것 하나 해 주고 마는데."
"시어머님이 오셔서 하던 거라 그냥 못 넘깁니다."
"간단히 하세요."
"늘 하는 상차림이지요. 별 것 없어요."
퇴근을 하고 마트로 향했습니다.


오늘은 열여덟 번째 맞는 아들의 생일입니다.
33살의 늦은 결혼으로 첫딸을 낳고 연년생으로 낳은 아들 녀석입니다.

아직 가족의 생일상은 소홀히 해 본 적 없습니다.
비록 어머님이 멀리 계시지만,
그 마음 늘 우리와 함께한다는 생각에서입니다.
"야야! 수북히 담아야 복이 들어온단다."
'어머님! 손자 생일상 이렇게 차렸어요.'
이런 날이면 치매로 요양원에 계신 어머님이 더 생각납니다.

삼신 할머니께 절을 올리는 건 이제 어머님 대신 남편이 합니다.

손자 위해 두 손 모아 싹싹 빌었던 모습 눈에 선합니다. 







1. 콩나물무침


▶ 재료 : 콩나물 150g,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콩나물은 손질하여 삶아낸다.
㉡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2. 표고버섯 볶음


▶ 재료 : 표고버섯 50g,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약간, 물 3숟가락 정도

▶ 만드는 순서


㉠ 표고버섯은 따뜻한 물에 불러 꼭지를 제거하고 양념을 넣어 조물조물 무쳐준다.
㉡ 물을 약간만 부어 볶아주면 완성된다.

 

 


 

3. 취나물



▶ 재료 : 취나물 150g,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취나물은 손질하여 끓는물에 데쳐낸다.
㉡ 데쳐낸 취나물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선된다.


 



▶ 완성된 나물




4. 새송이전, 호박전



▶ 재료 : 새송이 버섯 2개, 호박 1개, 밀가루 1/2컵, 달걀 2개, 소금, 올리브유 약간

▶ 만드는 순서


㉠ 새송이 버섯, 호박은 먹기 좋게 썰어 소금을 약간 뿌려둔다.
㉡ 밀가루 - 계란 순으로 입혀 노릇노릇 구워내면 완성된다.




▶ 완성된 전






5. 항정살 단호박 구이
 

▶ 재료 : 돼지고기 항정살  200g, 단호박,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단호박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먼저 구워준다.
㉡ 단호박이 반쯤 익으면 항정살을 넣어 기름기를 제거하며 구워준다.
㉢ 접시에 단호박을 담고 돼지고기를 올려주면 완성된다.





* 단호박은 체루빔님께서 보내주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6. 잡채


▶ 재료 : 당면 150g, 쇠고기 100g, 파프리카(적, 노랑, 청) 각각 1/2개, 양파 1개
             간장 3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후추 약간

▶ 만드는 순서


㉠ 쇠고기는 불고기 양념에 재웠다가 볶아준다.
㉡ 양파, 파프리카는 곱게 채를 썬다.
㉢ 당면은 삶아 간장을 넣어 볶아준다.
㉣ 볶아낸 당면과 쇠고기, 채소, 양념을 넣어 버무려내면 완성된다.

 

 

 

 

 

 

▶ 완성된 잡채




7. 모시조개 미역국



▶ 재료 : 미역 5g, 모시조개 150g, 간장 3숟가락, 멸치 육수 3컵, 참기름약간

▶ 만드는 순서


㉠ 미역은 물에 불러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둔다.
㉡ 미역, 모시조개, 참기름을 넣고 다글다글 볶아준다.
㉢ 멸치 육수를 붓고 간장으로 간을 맞춰 완성한다.




8. 참조기 구이



▶ 재료 : 조기 2마리, 달걀 1개, 올리브유 약간

▶ 만드는 순서


㉠ 조기는 손질하여 프라이팬에 구워준다.
㉡ 달걀은 지단을 부쳐낸다.
㉢ 구워낸 조기 위에 곱게 올려주면 완성된다.
    (잡채에 넣었던 파프리카를 골라 올려주었습니다.)




9. 잡곡밥



▶ 재료 : 쌀, 찹쌀, 잡곡 약간

▶ 만드는 순서


㉠ 쌀을 씻어 곱슬하게 지어준다.



▶ 양배추 비트 김치











아이를 처음 어린이집에 맡기고 출근하던 날,
재롱잔치 때 부끄러워 무대에 가만히 서 있다 내려온 날,
배트맨 흉내 낸다고 빨간 수건 어깨에 두르고 11층 베란다에 올라섰던 날,
우유 타러 나간 엄마 뒤를 따라나와 뜨거운 물에 상처나 병원 갔던 날,
주마등처럼 지나갑니다.

누나의 그늘에 가려
누나의 동생으로만 살아왔었는데
어느새 엄마 키를 훌쩍 넘긴 고등학생이 되었습니다.

씩씩한 목소리로' 엄마!' 라고 부를 때,
아파서 끙끙대면 뛰어가 약을 사 올 때,
무엇을 부탁할 때 '엄마, 사랑해요.' 딸아이처럼 다가올 때
난 늘 고슴도치 엄마가 되어버립니다.



내년엔 고3!
또 열심히 달려봐야지?

사랑한다 우리 아들!
늘 건강하길 바래!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드님의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정성가득한 식탁 너무 잘 보구 갑니닷..!!

    2012.11.14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체루빔

    아드님 얼마나
    행복할까요?
    내년에 좋은 열매 위해 팟팅~`
    수고하셨어요 노을님
    단호박 요리도 눈에 확 들어오네요~ ㅎㅎ

    2012.11.14 10:29 [ ADDR : EDIT/ DEL : REPLY ]
  4. 한정식집 부럽지 않은 생일상인데요~~~~^^

    2012.11.14 1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사랑이 가득 담긴 근사한 생일상이네요.
    생일 축하 드립니다~~~^^

    2012.11.14 1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저같은 경우는...
    기숙사 생활을 하다보니...
    특별하지 않아도 집에서 밥먹는게 TT 좋아요 그냥..^

    2012.11.14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수능이란 고지를 점령한 누나가 엄청 부럽겠는데요~ ^^ ㅎㅎ
    임금님 수라상 부럽지않은 생일상입니다.

    2012.11.14 11: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너무너무 생일 축하해요^^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2012.11.14 11: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아들이 정말 좋아할 것 같아요 ^^ 잘보고 갑니다.

    2012.11.14 12:18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도 아드님 생일 축하드립니다.
    이런 정성어린 생일 상 받은 아드님도 기분 많이 좋았을 것 같습니다.
    행복한 수요일 보내세요.

    2012.11.14 12:21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정성 가득 담긴 생일상이네요~ 더 열심히 공부할 마음이 마구 생길 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ㅎㅎ

    2012.11.14 13:27 [ ADDR : EDIT/ DEL : REPLY ]
  12. 엄마의 정성이 듬뿍 담긴 생일상이군요
    아드님이 한살씩 나이들어 갈 때마다 대견스럽지 않나요 의젓해지기도 하구요
    가족과 함께 늘 행복하고 건강하시기 빕니다

    2012.11.14 14: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글을 읽고 있으니...
    노을님께서 얼마나 많은 사랑을 하고 계시는지
    충분히.. 느껴지네요^^

    2012.11.14 15: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신록둥이

    부럽운 생일밥상입니다~
    요즘은 뭐 하는것이 점점 귀찮아져...대충 넘기고 마는데...
    아드님 생일 축하드려요!

    2012.11.14 16:41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정성 가득한 밥상입니다^^

    2012.11.14 17: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생일 축하합니다~
    이런 푸짐한 생일상을 받아본게 몇년전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하네요.^^

    2012.11.14 17: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30여년간 셀프생일상을 차려 먹고 자란 저로썬 부럽기 짝이 없는 생일 상세트 입니다 ㅠㅠ

    2012.11.14 19: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엄마의 정성스런 생일상을 보니 저도 울엄니가 차려준 밥이 먹고 싶어지네요 ㅎㅎ
    내년에 고3이라 노을님은 내년도 신경많이 쓰이시겠습니다..

    2012.11.14 20:39 [ ADDR : EDIT/ DEL : REPLY ]
  19. 아드님을 향한 정성과 사랑이 가득 느껴지는 상차림이네요 ^_^
    눈으로만 봐도 배부르네요 ~ 잘 보고 갑니다. 저녁노을님의 아드님 생일 축드드려요:D

    2012.11.14 23: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낙 배트맨 ㅋㅋㅋ
    건강하게 잘 자랐으니 다 노을님 공이지요~
    생일 축하한다고 전해주세요 ^^

    2012.11.15 05: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영원맘

    요리 너무 잘하셔서 부러워요....항상 나물 무칠때 쓰는 간장은 어떤 간장을 쓰셔요..?? 요리 초보라서요..

    2012.12.17 18:36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