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4. 2. 9. 06:15


오죽했으면! 의자 위에 적힌 섬뜩했던 메모




며칠 전, 지인과의 약속이 있어 추어탕을 먹게 되었습니다.
맛있게 먹고,
수다도 떨고,
좋은 시간 보내고 일어났습니다.

입춘이 지나서 그럴까요?
밖으로 나오니 봄날 같습니다.






또 가지고 가면 죽어





아마 한두 개 잃어버린 게 아닌가 봅니다.

손으로 직접 만들어 손님들을 위해 입구에 놓아두었는데

누가 그냥 들고 가 버렸던 것.



남의 물건에 손대는 양심은 어떤 모습일까?

참 궁금해집니다.ㅎㅎ

내 가진 것 소중히 여기며 욕심 없이 사는 것도 행복인데 말입니다.

가지고 가면 죽인답니다.^^

오죽했으면....싶은 생각도 듭니다.


우린 동물과 다른 양심을 가졌기에
그래도 그 양심, 버리는 일은 하지 말고 살아야 되는데 말입니다.








*공감되신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글을 쉽게 볼 수 있으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비밀댓글입니다

    2014.02.09 08:18 [ ADDR : EDIT/ DEL : REPLY ]
  3. 정말 남의 의자를 가져가서 뭐하려고 그러는지 모르겠네요 ㅠ

    2014.02.09 09: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정말 씀뜩한 문구네요 ㅠ
    의자를 누가 저렇게 가져가는 것일까요 ㅠ

    2014.02.09 0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런거 보면 공연히 장난하고 싶음.....
    의자 가지고 가고 메모 남길까요?
    "어떻게 죽일래?"

    ^.^ 좋은 날 되세요.

    2014.02.09 1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ㅋㅋ 이런 의자도 가져가나보네요

    2014.02.09 1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에구 아직도 이런 사람들이 있네요...

    2014.02.09 11:47 [ ADDR : EDIT/ DEL : REPLY ]
  8. 이런걸 또 챙겨가시는 분들이 있나봐요..^^

    갑자기 어릴적 우리집 주방에 많은 짜장면집 그릇이 생각나네요 ......ㅜㅜ

    2014.02.09 1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양심은 버려선 안되는데 말이에요.
    아무쪼록 평안한 오후이시길 바랍니다.

    2014.02.09 13: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얼마나 화가 났으면 싶네요.
    행복한 휴일 되세요.^^

    2014.02.09 1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얼마나 짜증이 났으면...
    요즘 남을 배려하는 마음이 넘 없어진거같아요~
    잘보고 갑니다~

    2014.02.09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정말 얼마나 화가났으면 그랬을까요!!
    함부러 가져가서는 안되겠죠!!

    2014.02.09 15: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별걸 다 가져가는군요

    2014.02.09 18: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재미 있게 보고 갑니다.
    요즘 생계형 범죄들이 늘어가는거 같아서 마음이 씁쓸합니다.

    2014.02.09 2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한(?)이 서려있는 문구네요^^;;
    양심을 버리는 일은 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2014.02.09 22: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별걸 다 가져가는군요

    2014.02.09 2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비밀댓글입니다

    2014.02.10 00:22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정말 섬뜩한 문자네요.
    마음이 느껴진다는..ㅎ

    2014.02.10 00: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욕심내려다가 깜놀해서 그만 둘 경고문구군요
    참 삭막합니다 ㅎㅎ

    2014.02.10 05: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ㅋㅋㅋ 귀엽네요.

    2014.02.11 05: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지금행동

    우연히 콩잎검색하다
    발견했어요.
    글 좋네요.

    2014.02.12 12:36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