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있는 식탁

추석 준비, 고구마 줄기와 열무 짜박이 김치

by *저녁노을* 2017. 9. 26.
728x90
반응형

추석 준비, 고구마 줄기와 열무 짜박이 김치






이제 추석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가족들이 묵은지도 좋아하지만
고구마 줄기 김치,
열무와 단배추를 섞어 자박하게 
국물 있는 김치를 담가두었습니다.





★ 양념장 만드는 법

▶ 재료 : 육수 1,000mL, 붉은 고추 20개, 풋고추 20개 정도, 사과 1개, 배 1개, 마늘 200g, 고춧가루 10컵, 멸치 액젓 2컵, 새우젓 1/2컵, 마른 새우 50g, 

양파 2개(1개 갈아줌), 당근 약간

▶ 만드는 법

㉠ 자투리 채소, 다시마, 멸치 등을 넣고 육수를 만들어준다.





㉡ 고추, 사과, 배, 마른 새우, 육수를 붓고 도깨비방망이로 갈아준다.







㉢ 마지막에 마늘도 넣어 갈아준 후 새우젓, 멸치 액젓을 넣어 간을 맞춘다.




㉣ 고춧가루, 썰어둔 양파, 당근을 넣고 버무려 양념장을 완성한다.





1. 고구마 줄기 김치

▶ 재료 : 고구마 줄기 1kg, 양념장 3컵, 굵은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굵은소금으로 간하여 씻어 물기를 빼둔다.



㉡ 양념을 넣고 버무려주면 완성된다.







2. 열무 얼갈이김치

▶ 재료 : 열무 4단, 얼갈이 3단, 굵은소금 2컵, 양념장 10컵 정도

▶ 만드는 순서

㉠ 물에 굵은소금 1컵을 녹여 열무와 얼갈이에 부어주고 위에 소금을 뿌려둔다.

㉡ 절여지면 흐르는 물에 살살 씻어 물기를 빼준다.




㉢ 만들어 둔 양념을 넣어가며 버무려주면 짜박이 김치가 완성된다.







▲ 열무 얼갈이 짜박이 김치는 가까이 사는 언니네와 나누어 담았습니다.




▲ 하룻밤 지나니 보글보글 유산균이 올라와 잘 익어가는 모습







숙성시켜 담아낸 모습









▲ 객지생활하는 우리 아이들에게도 배달했습니다.





우리 가족은 새콤하게 익은 걸 좋아합니다.

잘 숙성시켜 먹으면

유산균도 더 많이 생겨

따뜻한 밥만 있으면 

뚝딱! 밥도둑이 된답니다.







   


인스타, 스토리, 페북, 포스트에서도 만나요~

도움된 정보였다면

하트 공감 ♡ 꾸우욱 ^*^ 



728x90
반응형

댓글31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