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 있는 식탁2013. 3. 30. 06:00
728x90
반응형


아픈 남편을 위해 10분만에 뚝딱 '달래 호두죽'




여기저기 봄꽃이 피어나건만,
구경 한 번 나서질 못하였습니다.
지난 주말, 새내기 대학생이 된 딸아이한테 가기로 약속을 해 두었는데
남편이 덜컥 감기 몸살로 가질 못하였습니다.
"엄마! 우리 씻고 닦고 얼마나 열심히 청소했는데."
"잘했네 뭐. 평소에도 청소 야무지게 해 놓고 살아."
기숙사 생활을 하는 딸아이, 친구들과 대청소를 했다며 서운해합니다.

모임이 있어 늦은 시간에 들어섰더니
침대에 누워 끙끙 앓고 있는 남편
"저녁 먹었어요?"
"아니, 그럼 병원은?"
"약국에서 약만 사왔어."
"저녁을 먹어야 약을 먹지."
"........"
옷을 벗고 부엌으로 향하였습니다.

마침 아침에 저녁밥은 먹도록 해 놓고 나가 찬밥이 보이기에 냉장고에 있는 재료로 얼른 호두죽을 끓였습니다. 





★ 찬밥을 이용해 5분 만에 죽 끓이기

▶ 재료 : 찬밥 1공기, 호두 20알 정도, 물 2컵, 당근, 달래, 참기름,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냉이와 당근은 깨끗하게 씻어 잘게 다져 놓는다.



㉡ 찬밥 1공기에 참기름을 약간 넣고 다글다글 볶다가 믹스기에 간 호두와 물 2컵을 붓고 끓인다.




㉢ 보글보글 거품이 일며 끓으면 당근을 넣어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 마지막에 썰어둔 달래를 넣고 불을 끈다.


▶ 완성된 죽




▶ 남편이 좋아하는 굴깍두기




 













누워있는 남편에게
"죽 드세요."
"뭐가 그래? 금방 나가더니."
"내가 손이 좀 빠르잖소."
"맛있겠네."
"얼른 드시고 기운 차려야지."
"알았어. 달래 들었어? 향기롭네."
"개코구먼~"
맛있게 한 그릇 뚝딱 비웁니다.

자주 아프지 않은 편인데 한 번 아프면 식은땀까지 흘리며 끙끙 앓습니다.
병원에 잘 가지 않아 늘 걱정입니다.
스스로 이겨내는 것도 좋지만, 가끔 병원을 찾아 검진하는 것도 예방되는데 말입니다.
작년 연말정산을 하면서 남편 병원비 4,500원 딱 한 번 갔다 온 걸 알았습니다.
그게 좋은 게 아닌데 말입니다.
원래 잔병치레를 많이 해야 오래 산다는 말도 있듯....


곤히 잠든 남편을 내려다보니
참 많이 늙어 보입니다.
머리는 히긋히긋 세월 앞에 장사 없다더니 딱 맞는 말인 것 같습니다.

한 그릇 드시고, 얼른 정신 차리이소~~~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오 정말 금방 나을것 같아요
    주말 잘보내세요

    2013.03.30 08: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알싸한 봄향기가 입안 가득 퍼질듯 하내요^^

    2013.03.30 08: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비밀댓글입니다

    2013.03.30 09:27 [ ADDR : EDIT/ DEL : REPLY ]
  5. 비밀댓글입니다

    2013.03.30 09:27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성이 들어가 최고의 요리로 보입니다^^
    따뜻하고 행복한 주말되세요~

    2013.03.30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너무 맛나보이는..
    사랑이 가득한 음식이네요^^

    2013.03.30 13: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와아... 호두죽이 고소하잖아요.
    그런데 달래를 넣어도 괜찮군요? 멋집니다.
    이렇게 후다닥 챙겨주는 모습이요. 저는 귀찮은데... 이랬거든요.
    얼른 나으시길 바랄께요.

    2013.03.30 13:49 [ ADDR : EDIT/ DEL : REPLY ]
  9. 맛난 호두둑 주시고 빨리 낳으셧으면 좋겠네요!

    2013.03.30 14: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정말 금방 낳을 것 같은걸요 ㅎ
    아무쪼록 평안한 주말 되시기 바랍니다.

    2013.03.30 14: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호두죽 고소해보이는것이 엄청 맛있어보이는데요`^^

    2013.03.30 14: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호두죽이면 굉장히 고소하겠어요.
    맛보고 싶네요. ^^

    2013.03.30 14: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간편하며 맛나보이네요~ ^^
    잘 보고 갑니다~

    2013.03.30 15: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도 맛보고 싶어지네요 ㅎㅎ
    하루빨리 완쾌하시길 바래요~!!

    2013.03.30 16: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물론 호두죽 드시고 얼른 나으셨겠죠
    정말 솜씨가 좋으십니다. 정성도 만점이구요
    늘 행복하세요

    2013.03.30 17: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유난히 따듯해보이는 죽입니다.
    쾌차하시기 바랍니다.

    2013.03.30 21: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남편분께서 건강죽 드셨으니 빨리 나으실 것 같아요^^
    고소하고 향긋해보이네요. 입맛없을 때도 딱이겠어요~

    2013.03.30 2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거 드시면 쾌차하겠어요
    밤이 깊었습니다. 좋은 꿈꾸세요~

    2013.03.30 23: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달래 호두죽... 직접 먹어 보면 어떤 맛일까... 궁금하군요.

    2013.03.31 07: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ㅎㅎ 저도 한그릇하고 싶습니다. ㅎㅎ
    어제 넘 무리하게 출장을 댕겨 왔더니예...
    맛있게 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13.03.31 08: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그냥 호두죽도 고소하고 건강에 좋을것 같은데
    봄나물 달래까지 들어가서 더욱 맛있어 보입니다.

    저녁노을님의 정성이 담긴 죽 드셔서 빨리 쾌차하실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2013.04.01 09: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노을이의 작은일상2010. 6. 1. 05:42
728x90
반응형

특히 챙겨야 할 세대별 건강검진은?

우리는 늘 '하루를 살아도 건강하게만 살다 갔으면..'하는 바램을 가지고 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도 마음대로 되질 않는 걸 새삼 느끼게 됩니다.

'명예를 잃으면 조금 잃는 것이지만, 건강을 잃으면 전부를 잃는다는 말도 있듯, 건강은 오직 예방만이 최선의 방법이 아닐까 생각 해 봅니다.

그렇다면 특히 챙겨야 할 세대별 건강검진은 무엇일까?




★ 예비 신부들이 꼭 받아야 할 건강검진


1. 풍진 : 얼굴과 몸 전체에 발진이 생기는 전염성 높은 질환으로 임산부가 풍진에 걸렸을 경우에는 태아가 선천성 풍진증후군에 걸려서 눈, 귀, 신경계에 이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가임기에는 임신을 계획하고 있는 여성들은 반드시 풍진의 항체여부를 검사해서 항체가 없을 때는 예방 접종을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풍진은 전염성이 높은 바이러스 질환이 그 자체로도 해가 될 수 있고 특히 산모에게 풍진이 있을 경우 태아에 안 좋은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또한 임신한 상태에서는 풍진 치료약이나 예방접종도 해롭기 때문에 임신 전에 항체 여부를 확인해야 하는 것입니다.


2. B형 간염 항원 항체검사 동시에!
B형 간염은 감염된 혈액이나 체액에 의해 감염되는 전염성 질환입니다. B형 간염바리러스는 간세포 속에 침투 바이러스를 제거하려다 간 세포까지 파괴시켜 간을 병들게 하는 질환입니다.

그렇다면 임산부들이 B형 간염 바이러스를 주의해야 하는 이유는?
B형 간염 항원이 있는 임산부는 태아를 분만할 때 B형 간염이 수직으로 전파될 수 있기 때문에 임신 전에는 반드시 B형 간염 항체 여부를 검사하여 항체가 없을 경우에는 미리 예방 접종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3. 자궁, 유방, 갑상선 초음파 검사


★ 40대 가장으 건강 고민은?
1. 호흡을 통한 폐기능 검사

    흡연자의 비율이 75%이상인 폐암
    담배 속 발암물질이 원인
    흡연자는 정기적인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항상 움직이는 폐를 자세히 졸 수 있는 흉부 CT 검사를 하는 게 좋습니다. 흉부 CT 검사는 X - ray 튜브가 360도 회전하며 내보내지는 X선으로 인체를 잘게 쪼개 촬영 한 뒤 컴퓨터로 재구성하는 영상진단기기입니다. 우리 몸의 횡단면을 얇게 자른 영상으로 폐기종, 폐결절, 폐암을 찾아냅니다.

2. 대장 내시경 검사
약물을 미리 먹어내고 속을 비워야 하므로 한 번 하는데 무척 힘이 들었습니다. 반질반질하고 반짝반짝하고 혈관이 뚜렷이 보이면 정상입니다.

3. 위내시경 검사
반드시 조직검사를 실시합니다. 양성인지 악성인지는 조직검사로 판단합니다.
헬리코박터균을 제거하지 않으면 궤양이 반복해서 생길 수 있어 약물치료로 제균을 시행할 것을 권합니다.


★ 50대 ~ 70대 여성들의 고민
1. 관절염
전신이 피로하거나 쑤시고 관절이 붓거나 뻣뻣해지는데
류머티스 관절염 : 인체의 면역기능에 이상이 생겨 면역세포가 자신의 몸을 공격
퇴행성 관절염 : 나이가 들어 관절이 노화되어 생김.
특히, 류마티즘 관절염을 방치하면 폐나 심장, 신장 등 주요 장기가 손상되어 자칫 목숨을 잃을 수도 있기 때문에 70대는 관절염 검사가 필수입니다.

류마티즘 질환을 의심할 수 있는 요소가 들어있기 때문에 류머티즘 인자를 찾아내는 혈액검사를 해 줍니다.
손목과 무릎관절을 X-ray로 촬영하여 관절염의 원인을 찾아냅니다.

2. 골밀도 검사
골다공증의 정도를 파악 합니다.

3. 시력검사
4. 청력검사



성인병은 현재 하고 있는 나쁜 습관을 반대로 하면 고칠 수 있습니다. 건강검진보다 더 좋은 것은 올바른 생활 습관임을 명심합시다.


*도움되신 정보였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건강검진 1년에 한번씩은 받아야 합니다
    오늘도 즐건 하루 되세요

    2010.06.01 0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 풍진. 저 남자인데 중학생때인가 풍진에 걸렸었습니다;;;
    정말 개고생했던 기억이 나네요.

    2010.06.01 09: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건강검진하라고 통지서가 왔더군요. ㅎㅎ
    잘 지내시지요?

    2010.06.01 1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유용한 정보 잘 참고해 샅샅히 뒤지겠습니다.~~

    2010.06.01 10:35 [ ADDR : EDIT/ DEL : REPLY ]
  6. 음... 다시 한 번 건강에 대해 각성하게 만드는 글이네요~

    풍진은 임신부가 임신 전 반드시 챙겨야 할 중요한 예방접종인데
    실제론 잘 지켜지지 않고 있으니 좀 더 많은 홍보를 해야 할듯 싶네요... ^^

    -뿌쌍-

    2010.06.01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쌀점방

    요즘의 평균수명이 늘어난것도...
    미리미리 예방과 검진이지요...
    좋은말씀입니다.

    2010.06.01 11:03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도 지난달 새로 검진 쫘르륵 받는데 엄청 떨리더라고요 그동안
    잠못자서 이곳 저곳 안좋게 나오겟지 했거덩요 ㅎㅎ
    병원은 암튼 가는게무샤 ㅎㅎ그래도 종합검진은 제때 받으셔야 할나이랍니당ㅎㅎ

    2010.06.01 1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요번에 골밀도검사도 해봤답니다.
    그러니 탁구운동을 오래한 탓인지 골밀도는 나이에 비해 좋다하네요..ㅋㅋ
    나이별 건강검진은 한번쯤 꼭 봗아보는게 좋은 듯하네요..^^

    2010.06.01 1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특별한 이상이 없어도 전 매년 종합검진을 받고 있는데..
    특별한 세대거나 이상이 없어소 정기적인 검진이 좋은것 같아요.
    마음도 편해지구요 ^^

    2010.06.01 16: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비밀댓글입니다

    2010.06.01 21:43 [ ADDR : EDIT/ DEL : REPLY ]
  12. 슬.. 올해는 건강검진을 걸렀는데, 불현듯 받으러 가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2010.06.02 01: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뭐니뭐니해도 헤르페스가 최악인거 같아요..ㅠㅠ

    2010.06.02 02: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건강검진 꼭 받아야겠네요^^
    잘보고가구요, 화창한 날씨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2010.06.02 1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나이가 들어가면서 이제 몸이 삐그덕거리는 소리가 들리는 것 같아요.
    건강 검진 정기적으로 받으면서 건강 챙겨야 할 것 같습니다~~

    2010.06.02 11: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80대ㅇ우리엄마도몇일전 검진하셧는데예약을자식들이잘챙겨서해줘야할듯합니다.

    2010.06.02 16: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젊은 층은 없어서 아쉽네요. ㅎㅎ

    2010.06.02 2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아직까진 건강검진에서 별 이상없이 통과됐는데
    그래도 가끔씩은 정밀검사를 받아볼 필요를 느낀답니다.
    의보에서 하는 건 왠지...ㅎㅎㅎ

    2010.06.02 20: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건강검진 곧 받아야 하는데 건강이 최고이죠.

    2010.06.02 2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저는 폐검사를 해봐야될 것 같습니다. 담배 때문에....^^*

    2010.06.03 0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건강검진을 받으러 가야 겠습니다^^

    2010.06.03 0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노을이의 작은일상2008. 2. 1. 14:09
728x90
반응형
 

  점점 나이 들어감이 무서워집니다. 조금만 움직여도 몸은 먼저 피로를 느끼고, 눈까지 충혈 되어 버리니 말이다. 어제는 정기검진을 하러 병원을 다녀왔습니다. 해마다 방학이면 초음파를 하고 건강관리를 하고 있습니다.

“이젠 정말 관리 잘 하셔야 할 나이입니다.”
“네.”
“그래도 초음파로 보니 간이 더 좋아진 것 같습니다.”
“그래요?”
“조심하세요. 스트레스는 금물인거 아시죠?”

“직장생활하면서 스트레스를 안 받는다면 거짓말이죠.”

"다 마찬가지죠. 그래도 스스로 풀고 살아야 건강합니다.”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별 이상 없다는 말을 들으며 나오는 발걸음은 가볍기만 하였습니다.


사람이 태어나 인생을 살아가면서 건강하게 지내다 갈 수 있으면 그 보다 더 큰 행복은 없을 것 같습니다. 환경오염으로 인해 지구가 온난화 되고, 건강까지 위협받기에 웰빙을 더 선호하는 경향이 짙어가고 있는.. 언젠가 자연으로 돌아 갈 우리 아니던가.


자연주의 라이프스타일 10계명


① 제대로 먹되 적게 먹어라

  돈 들여 다이어트  는 시대에 적게 먹는 것은 경제적이기도 하지만 건강을 위해서라면 소식하는 것이 좋다. 또 인스턴트 음식과 화학조미료를 멀리하고 되도록 싱겁게 먹을 것.


②유기농 야채를 가까이 하라.

  고기보다는 생선과 채소를 많이 먹고 이왕이면 유기농산물을 즐기도록 하라.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아 영양가 함량이 놓고, 인공 첨가물을 넣지 않아 맛과 향이 좋은 것은 물론 신선도도 오래간다.


③물을 많이 마셔라

  좋은 물을 마시면 인체 내 영양소 운반과 노폐물 배출이 원활해지고 현대 질병의 80%를 예방 할 수 있다. 우리 몸에 가장 좋은 물은 인체 세포의 60%를 구성하는 육각수, 보통 생수를 4℃ 냉장 보관하면 육각수로 변한다. 차게 보관한 물을 천천히 마시는 습관을 들일 것.


④ 녹차를 사랑하라.

  공해, 스트레스, 음주 흡연 등으로 인해 인체 내 활성산소 증가를 막고, 유독성을 소변으로 배출시켜 피로회복을 돕니다. 흡연자들에게 특히 좋다.


⑤ 반신욕을 생활화 하라.

  반신욕은 관절염, 고혈압, 다이어트는 물론 스트레스 해소에도 도움이 된다. 온도를 맞춘 깨끗한 물에 약재까지 넣으면 효과는 두 배, 반신욕이 어렵다면 일주일에 한번 욕조에 몸을 푹 담그는 목욕을 하도록 한다.


⑥가벼운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라.

  땀을 쭉 빼는 격렬한 운동은 스트레스 해소에 좋지만, 자칫 더 큰 피로를 불러 올 수 있다. 요가나 산책, 조깅과 같은 가벼운 운동을 생활화 해 심신을 안정시키도록 한다.


⑦ 명상과 호흡법을 배워라.

  명상은 방전된 자신의 에너지를 충전시키는 것과 같다. 부정적인 감정을 없애주고 정신적 피로를 풀어주며 규칙적으로 할 경우 두뇌의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⑧ 창문을 열어라.

  창문을 자주 열어 집안 공기를 환기시키고 실내 곰팡이나 각종 진드기 번식을 막도록 한다. 단 꽃가루가 날리는 계절에는 주의 할 것. 또 환경호르몬을 피하기 위해 옷장을 자주 환기 시키고 숯을 종이에 싸서 넣어 두는 것도 좋다.


⑨ 식물을 곁에 두라.

  산세비리아, 거베라, 아이비 등과 같은 녹색식물은 새집증후군을 막아주고 관음죽, 행운목, 벤자민과 같은 식물은 공기정화를 돕니다.


⑩ 네 자신을 알라.

  자연주의 라이프스타일의 가장 기본이면서 가장 중요한 항목으로 무엇보다 자기 자신을 잘 알고 내 입에 맞는 것, 내 몸에 맞는 것, 내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것을 제대로 파악해야 진정한 여유와 건강을 누릴 수 있다.


하루를 살아도 건강하게 살 수만 있어도 큰 행복 아니겠습니까.
의사선생님이 전하는 건강법이었습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를 우짜지요-_- 10개 중에 하나도 해당사항이 없으니.... 쩝!! 물 마시러 가야지^^

    2008.02.01 14: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다 지킬 수 있다면 좋으련만...--;
    그래도 신경쓰면 3,6번은 가능할 것 같은데요^^

    2008.02.01 16: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