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8.29 고3 아들에게 전하는 시누이의 각별한 사랑 (39)
노을이의 작은일상2013. 8. 29. 12:36

고3 아들에게 전하는 시누이의 각별한 사랑




며칠 전, 멀리 사는 시누이에게 전화가 걸려옵니다.
"더운데 잘 지내지?"
"네. 형님!"
"일요일 무슨 특별한 일 있어?"
"아뇨. 없습니다."
""그럼 점심 먹으러 올래?"
"왜요?"
"응. 00이 고모부 환갑이잖아."
"아! 그렇군요."
"생일 선물도 받았는데 점심 한 끼는 대접해야지."
"네. 시간 맞춰갈게요."


시댁의 '시'자만 들어가도 머리 아프다는 말을 하는 주부가 많습니다.
하나밖에 없는 고명딸인 시누이
언제나 제겐 든든한 후원자이며 조력자입니다.
집안에 무슨 일이 있으면 늘 형님과 의논을 합니다.
"형님! 어쩌죠?"
며느리가 하지 못하는 말,
딸이기에 해야 하는 말이 많습니다.
그런 일들을 모두 해결해 주는 시누이입니다.

심지어 부부싸움을 하고 삐쳐있으면
"문디 자슥! 순둥이 애미가 이렇게 화를 내면 니가 잘못했네"
자세한 사항을 알지 못하면서도 무조건 내 편을 들어주며 동생을 혼냅니다.










고모부의 친구분과 형제들이 모여 축하를 해 주었습니다.
200g 25,000원 하는 유명한 한우 집에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오늘은 아들이 산다고 하니 많이 드세요."
대기업 건설회사에 다니는 조카는 근무라 너무 바빠 참석하지 못하고 돈만 송금해 주었고
딸도 중학교 과학 선생님으로 각자의 위치에서 제 몫을 다하며 살아가고 있기에
아무런 걱정없는 고모네입니다.











배부르게 먹고 집에 가기 위해 밖으로 나오니
"이거 민규 갖다줘라."
"형님! 뭐가 이렇게 많아요?"
"고3이라 참석도 못하고 더운데 고생하잖아."
"고맙습니다. 형님"
"그래, 조심해서 가"
"잘먹겠습니다."



▶ 맛있게 구워낸 한우



둘둘 말린 쇠고기는 2봉지나 되었습니다.
"아들! 고모가 보내 준 한우야!"
"우와! 맛있겠다."
아침 한 끼 집에서 밥을 먹는 녀석입니다.
"이거 먹고 힘내라고 하더라."
"앞으로 고모한테 잘해!"
돈 많이 벌어 고모 맛있는 것도 사드리고 하랬더니 대답은 잘 합니다.

"네."
부드러운 한우, 살짝 구워 주었더니
밥 한 공기 후딱 먹고 학교로 향합니다.


시누이가 어렵다구요?
모두 지내기 나름이랍니다.

고모!
덕분에 우리도 고기 잘 먹고 있습니다.

항상 고맙습니다.








 

꾸욱! 여러분의 추천이 저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노을이의 사는 이야기 자주 만나 보고 싶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사람사는모습 그대로 보이네요...정겨운 가족들간의 대화...
    마음 씀씀이... 잘보고 갑니다^^
    고3 아드님에게도 힘내시라는 응원 보내 드립니다^^

    2013.08.29 09: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우리 친척은 잔치 그 자리에 없으면 아무것도 없습니다. ㅠㅠ

    2013.08.29 1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멋진 시누이 이신것 같네요.
    고3 아들이 힘이 날것 같습니다~~^^

    2013.08.29 1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가족 모두 화목한 모습이 너무 보기 좋네요^^

    2013.08.29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참 어려운 관계인데 대단하셔요^^~!
    행복한 하루되셔요~!

    2013.08.29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와~~~ 한우 정말 맛있겠는데요~ ^^

    2013.08.29 12: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녁노을님 댁은 가족애가 참 좋고 화목한 것 같아요.
    아드님이 한우 든든하게 먹고 공부도 더 잘 될 것 같아요. ^^

    2013.08.29 1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ㅎㅎ 정말 훈훈합니다...따뜻한 마음이 제 마음도 훈훈하게 만들어주네요^^

    2013.08.29 13: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편히 맘 나누며 지내면 좋지요.
    그렇게 사시는 듯 해서 참 부럽습니다.

    2013.08.29 14:27 [ ADDR : EDIT/ DEL : REPLY ]
  11. 조카를 챙기는 고모의 정성이 놀랍습니다.
    고기 먹고 힘내서 공부도 더 잘할 것 같아요.

    2013.08.29 15: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고모님께서 조카를 얼마나 사랑하시는지 알겠네요.
    행복한 글 잘 봤습니다 ^^

    2013.08.29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하루종일 우중충한 날씨가 이어지더니 제가 사는 곳에는 드디어 비가 오려는 모양입니다.
    일교차가 크게 나는 요즘! 무엇보다 건강 조심 하시고 하루 잘 마무리하세요.

    2013.08.29 18: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드님이 힘이 나 공부가 저절로 되겠습니다.

    2013.08.29 18: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고기가 정말 찰지네요 ^^;
    맛있어보입니다. 아마 사랑이 들어가서 그런거겠죠?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3.08.29 19: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행복이 가득한 모습이네요^^ 가족이라는 단어가 더욱 다가오구요!!
    편안한 밤 되세요^^

    2013.08.29 2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훈훈하네요~~
    가족간에 사랑하는 마음이 느껴 집니다.^^

    2013.08.29 2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한우 완젼 맛나보이네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 저녁 되세요^^

    2013.08.29 2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우애가 좋은 모습이 보기 좋네요.^^

    2013.08.30 00:02 [ ADDR : EDIT/ DEL : REPLY ]
  20. 너무 행복해보이세요. (그리고 한우는 너무 맛나보이네요 ㅠ)

    2013.08.30 04: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아주 행복한 가정의 모습 보기 좋습니다^^

    2013.08.30 0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