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골다공증6

영양가치가 높아지고 골다공증에 좋은 묵나물 만드는 법 이맘때가 적기! 영양가치가 높아지고 골다공증에 좋은 묵나물 만드는 법 햇살 속에는 초여름이 들어있습니다. 주말에는 겨울 이불 홑청을 빼내 깔끔하게 씻었습니다. 시골 시댁에 가서 뜯어온 산나물이 많아 말리기로 했습니다. ㉠ 돌미나리와 취나물입니다. 끓는 물에 데쳐냅니다. ㉡ 데쳐낸 나물은 찬물에 깨끗하게 씻어줍니다. ㉢ 물기를 꼭 짜줍니다. ㉣ 햇볕에 늘어 말립니다. ▶ 뽕잎 순 끓는 물에 데쳐냅니다. ▶ 햇볕에 말려줍니다. ▶ 한 번 먹을 양만 봉지 봉지 담아 김치냉장고에 보관해 둡니다. 묵나물은 이른봄부터 가을까지 산에서 채취한 산나물을 뜯어서 삶거나 데쳐서 잘 말린 산나물을 말하기도 하고 . 묵은나물을 묵나물이라고 하고, 또는 여러 가지 산나물이 섞인 것을 묵나물 이라고도 합니다. - 생채소보다 식이.. 2013. 5. 23.
몸보다 마음으로 먼저 느끼는제2의 사춘기 이유없이 답답한 가슴, 만사가 귄찮은 하루하루... 몸보다 마음으로 먼저 느끼는제2의 사춘기 갱년기는 흔히 '인생의 가을'로 묘사됩니다. 남녀 모두가 겪게 되지만 여성에게 헐씬 모게 다가 옵니다. 남성의 갱년기는 서서히 진행되지만 여성의 갱년기는 갑자기 뚜렸한 증상과 함께 찾아옵니다. 여성은 갱년기에 폐경을 함께 겪기 때문입니다. 갱년기 없이 중, 노년을 보내는 남성은 허다하지만 여성의 갱년기는 증상의 정도 차이는 있ㅇㄹ지언정 예외가 없습니다. 여성 갱년기는 폐경을 전후한 2~3년 사이입니다. 한국 여성의 평균적인 폐경 연량은 만 50세 이지만 이보다 빨라 갱년기나 폐경을 맞는 사람도 있습니다. 여성의 폐경 시기는 과거에도 크게 다르지 않았던 모양입니다. 고이서인 '황제내령'엔 '여성은 14세에 생리를 .. 2013. 1. 13.
짜게 먹는 습관 때문에 생기는 골다공증? 짜게 먹는 습관 때문에 생기는 골다공증? 며칠 전, 몸이 좋지 않아 병원에 갔더니 골다공증을 조심하라고 합니다. 그래프상으로 거의 고갈된 상태라며 조심하지 않으면 안되는 단계까지 갔다고 하시면서 "혹시! 음식을 짜게 드세요?" "아뇨. 그렇게 짜게 먹는 편은 아닌데.." "나이들수록 조심해야 합니다. 음식도." "네." 나이가 들수록 더 짜게 먹게 되고, 또한 퇴화하는 것이 미각세포라고 합니다. 결국 음식의 맛을 잘 느끼지 못한다는 것. 짠맛을 느끼는 정도는 청년기의 1/4 밖에 되지 않으며 그로 인해 여러 가지 질환으로 많은 약물을 복용하게 되는 노인들입니다. 일부 약물에 의해 맛을 느끼는 능력이 떨어지게 되고 예전과 같은 맛을 내기 위해 소금의 양을 늘리게 되는 것입니다. 1. 골다공증이란? 골다골증.. 2011. 8. 26.
중금속 해독에 좋은 건강식 굴 궁합밥상 요즘 시장에 나가면 굴이 한창입니다. 굴 속에는 아연이 많이 들어습니다. 아연의 역할은 정자생성 및 남성 호르몬 향상에 관여합니다. 또한, 굴에는 아연 성분이 더 많고 장어에는 고지방이나 고단백이 더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둘 다 같이 먹으면 도움이 됩니다. 굴에는 비타민A, 베타카로틴이 들어있습니다. 이런 성분들은 우리 피부에서 콜라젠을 형성해서 피부에 탄력을 주고 색소를 제거해서 미백작용을 합니다. Tip 굴을 씻을 때 무 갈은 것과 소금을 함께 넣어 씻는다. 칼슘과 인의 황금비율 1.8 : 1이 들어 있어습니다. 칼슘, 인, 무기질이 풍부해서 골다공증과 중금속 해독에 좋은 음식입니다. 그뿐만 아니라 네이커라는 물질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칼슘 골화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굴 궁합밥상 1 - 부.. 2010. 12. 24.
칼슘손실을 일으켜 뼈를 약하게 하는 습관 며칠 전, 몸이 좋지 않아 자주 가지 못하는 산부인과를 다시 찾았습니다. 폐경기가 찾아와 갑자기 열이 달아오르고 속에서 뭔가 차고 올라 새벽에도 벌떡 일어나곤 해 할 수 없이 가 보았더니 호르몬을 처방 해 주었습니다. 그리고 골밀도 검사 결과를 설명해 주시며 골다공증이 찾아올 수 있으니 조심하라는 것이었습니다. 신호등처럼 초록 노란 빨강이 있다면 난 노란선에 와 있다며 말입니다. 골다공증의 주된 원인은 칼슘 부족이라고 합니다. 그 중에서도 섭취된 칼슘이 제대로 흡수도지 못하고 솔실되는 것이 가장 큰 이유입니다. 특히 짜게 먹는 습관, 패스트푸드 인스턴트음식과 같은 경우 칼슘으 흡수를 방해합니다. 그 밖에도 음주나 흡연, 탄산음료, 카페인의 섭취 역시 칼슘의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에 이같은 식생활이 개선되어.. 2010. 3. 17.
마흔여덟, 내게 찾아 온 '폐경기' 2008. 3. 23.
728x90
반응형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