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니'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11.23 한 그릇 혼밥, 담백한 연근 옹심이 (32)
  2. 2014.01.21 그리운 맛, 구수하고 담백한 들깨찜 국수 (23)
맛 있는 식탁2018. 11. 23. 02:28

한 그릇 혼밥, 담백한 연근 옹심이

 

 

주말인데도 행사장에 간 남편

혼자 밥 먹기도 싫고 누워있다가

늦은 점심으로 만들어 먹은 연근 옹심이입니다.





※ 연근 옹심이 만드는 법(1인분)

▶ 재료 : 연근 1개, 밀가루 1/2컵, 멸치 액젓 1숟가락, 호박, 당근, 대파, 피망, 파프리카, 소금 약간, 육수 2컵, 깨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연근은 강판에 갈아 밀가루, 소금을 넣고 반죽해준다.



㉡ 동글동글 옹심이를 만들어주고, 각종 채소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둔다.




㉢ 멸치와 다시마를 넣고 육수를 내준 후 건더기는 건져낸다.

㉣ 썰어둔 채소를 넣어주고 멸치 액젓으로 간한다.

㉤ 마지막에 대파, 마늘을 넣어준다.




㉥ 그릇에 정갈하게 담아낸 후 깨소금을 뿌려 완성한다.




▲ 완성된 모습



 


▲ 한 입 하실래요?




감자 옹심이처럼 쫄깃하지는 않지만,

담백하니 먹을만했습니다.


친정 엄마가 늘 하시던 말씀

한 번 지나가면 다시는 오지 않는 끼니이니

혼자 먹어도 꼭 챙겨 먹어야 한다.


혼밥이지만 귀족처럼 맛있게!




▼동영상 구독신청, 좋아요! 부탁드립니다^0^ 

도움된 정보였다면 하트 공감 ♡ 꾸우욱 ^*^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며 여러분의 공감이 제겐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연근옹심이라니 새롭네요 ㅋ 매번 감자옹심이로 쫄깃하게 먹었었는데 ㅋ 점점 음식이 발전하는거같아요.

    2018.11.23 1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옹심이 너무 맛나보여요~
    따뜻한 국물도 있어서 더 좋은거 같아요!

    2018.11.23 13: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혼자서도 밥잘챙겨드시는 모습이 너무좋네요~ 연근옹심이 맛있겠어요^^

    2018.11.23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연근 옹심이 먹음직스러워 보이네요.

    2018.11.23 13: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저녁노을님 혼밥이라도 잘해드셨네요.
    연근옹심이는 영양면에서도 좋아서 훌륭한 혼밥메뉴인데요. ^^
    좋은 하루 되세요 ~^^

    2018.11.23 13: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와~~~ 연근 옹심이 한번 먹어보고 싶군요. 맛나 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2018.11.23 14: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오 연근도 이런 요리가 가능하군요! 연근이 코피 자주나는 아이에게 좋다고 해서 연근조림만 무한히 먹였었는데.. 이걸로 도전해봐야겠어요~

    2018.11.23 1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정성 가득한 연근 옹심이~
    한입먹고 갑니다~^^

    2018.11.23 15: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혼밥이지만 귀족처럼 맛있게!"
    너무 공감 가는 말이네요.
    집에서는 가능한데 밖에서 혼밥을 못하는 저는 혼밥 너무 싫어요. ㅜㅜ

    2018.11.23 15: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비록 혼밥일지라도 끼니는 거르지 않아야 할텐데요~
    연근 옹심이는 어떤 맛일지 궁금하네요~~

    2018.11.23 16: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옹심이가 군침돌게 맛 있어 보입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ㅎ

    2018.11.23 19: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연근과 밀가루로 옹심이를 만들다니 아이디어가 좋습니다.
    행복하세요^^

    2018.11.23 2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실력이 대단 합니다.
    먹고 싶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8.11.23 2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건강 가득한 혼밥할수 있겠어여^^

    2018.11.23 2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혼자드셔도 정말 맛나게 드시네요 !

    2018.11.24 0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주말 점심으로 먹기 딱 좋겠어요!
    맛있는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좋은 주말되세요 ~ ^^b

    2018.11.24 17: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야 제 생애 첨 보는 음식이에요^^ 안그래도 혼밥 사진이 정말 럭셔리 해보여서 그말씀 남기려 왔는데 신기방기 음식이네요. 연근 좋아하는데 시원하게 육수내서 한번 도전해 봐야겠어요.

    2018.11.24 2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옹심이는 감자옹심이만 알았는데
    연근옹심이라니... 생소하지만 맛있을것 같아요 :)

    2018.11.25 15: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오!! 맛있어 보여요.
    지금은 자취를 해서 음식해먹기가 조금 불편해서 못 해먹지만
    나중에 기회가 되면 해먹어보고 싶네요, :)

    2018.11.26 04: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오 맛있게 보이네요. 연근옹심은 첨 봅니다.

    2018.11.26 08: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맛 있는 식탁2014. 1. 21. 05:48
그리운 맛, 구수하고 담백한 들깨찜 국수






지난 주말, 가족들은 모두 할 일이 있다며 나가고 혼자였습니다.
고3 아들은 친구 만나러,
남편은 약속이 있어 나갔기 때문입니다.

점심시간, 혼자 있으니 밥맛이 없습니다.
'뭘 먹지?'
'배도 안 고픈데 그냥 넘겨?'
하지만 시골에서 혼자 생활하셔도 끼니 넘기지 않았던 친정엄마의 말이 생각났습니다.
"끼니 놓치면 다시는 돌아오지 않는다!"
혼자라고 대충해 먹는 일이 없었던 엄마였습니다.
제때 먹어야 일도 하고 건강하다고 늘 말씀하셨답니다.

'국수나 끓여 먹을까?'
어릴 때 사찰음식이라며 엄마가 만들어 주던 들깨찜 국수가 생각나 후다닥 만들어 먹었습니다.









★ 들깨의 효능

들깨는 박하과의 일원인 아시아산의 식물로, 기침과 폐질환에 좋고 식중독의 완화와 독감 예방, 에너지 불균형의 회복을 위해 주로 사용했다. 들깨는 학습능력 증가를 도울 수 있고 또한 조리용 약초로도 사용할 수 있다. 맛은 맵고 성질은 따뜻하며 독은 없다. 참기름이 찬 성분인데 반해 들기름은 따뜻한 성분이다. 그래서 추운 북쪽 지방에서 많이 먹습니다. 들깨는 기를 내리고 속을 따뜻하고 편안하게 하며 몸을 보한다. 심장과 폐를 눅여 기침을 멈추게 하며, 얼굴빛이 좋아지게 한다.


또한 들깻잎은 비위를 고르게 하고 냄새를 없애는 작용을 한다. 신장에 좋고, 뇌하수체에도 영향을 미쳐 치매 예방도 된다. 들깻잎은 생으로 먹어도 좋고 나물로 먹어도 좋다.



* 육고기를 먹지 못하는 스님들에게 들깨가루는 단백질 공급원이었다고 합니다.


★ 들깨찜 국수


▶ 재료 : 국수 1인분, 들깨 1/2컵, 쌀가루 2숟가락, 간장 1숟가락, 호박, 당근, 식용유,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국수는 끓는 물에 삶아 씻어둔다.
㉡ 호박과 당근은 살짝 볶아낸다.



㉢ 들깨는 깨끗하게 씻어 물 1/2컵을 넣고 갈아 채에 받혀준다.



㉣ 멸치 육수 1컵에 채에 받혀둔 들깨 물을 부어 함께 끓여준다.


㉤ 삶아놓은 국수에 들깨 소스를 붓고 볶은 채소를 올리고 깨소금을 뿌려 완성한다.

 

 

 

 

 

 

 

 

 









 




묵은지와 함께 먹으니 그 맛, 끝내주었습니다.
국물까지, 추억까지 한 그릇 후루룩 모두 마셔버렸습니다.

아마 하늘나라에 있는 엄마가 생각나 더 맛있었는지 모를 일입니다.

그렇게 나를 위해 혼자서도 맛있는 들깨찜 국수를 해 먹은
등따숩고 배부른 주말이었답니다.








*공감되신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글을 쉽게 볼 수 있으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해바라기

    저도 오늘 점심에는 들깨 갈아 넣은 국수를 해먹어야 겠어요.

    고소하고 맛있게 보입니다. 좋은 날 되세요.^^

    2014.01.21 06:25 [ ADDR : EDIT/ DEL : REPLY ]
  3. 들깨가 들어간 음식을 좋아하는데 배워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014.01.21 07: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정말 맛있겠네요.~~

    2014.01.21 07: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들깨찜국수 정말 구수하고
    맛있겠네요 ^^

    2014.01.21 08: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들깨가 들어가면 훨씬 고소하던데요 ..
    너무나 맛이 좋겠습니다 .. ^^

    2014.01.21 08:56 [ ADDR : EDIT/ DEL : REPLY ]
  7.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1 09:28 [ ADDR : EDIT/ DEL : REPLY ]
  8. 노랑나비

    친정엄마도 솜씨가 좋으셨나 보아요.ㅎㅎ

    2014.01.21 09:35 [ ADDR : EDIT/ DEL : REPLY ]
  9. 들깨국수~ 고소하고 담백한게 아침으로 먹어도 든든하겠는데요 ㅎㅎ

    2014.01.21 09:36 [ ADDR : EDIT/ DEL : REPLY ]
  10. 들깨의 고소함이 여기까지 진동 하네요^^

    2014.01.21 09: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고소함이 여기까지 느껴지는군요~ ^^
    맛나게 보고 갑니다~

    2014.01.21 1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오~! 이거 너무 구수하니
    맛나겠어요~!

    2014.01.21 10: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고소한 들깨찜 국수의 향이 여기까지 전해지는 것 같습니다.
    먹으면 마음 속까지 따뜻해질 것 같습니다.^^

    2014.01.21 10:43 [ ADDR : EDIT/ DEL : REPLY ]
  14. 건강과 맛의 두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는는것 같네요~~ㅎㅎ

    2014.01.21 11: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들깨가루가 들어가서 국물이 고소하고 맛나겠어요~ㅎㅎ

    2014.01.21 11:30 [ ADDR : EDIT/ DEL : REPLY ]
  16. 고소하고 짜쪼름한 맛이 막 느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4.01.21 11: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고소한 맛이 정말 일품이겠어요^^
    맛있는 들깨찜 국수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2014.01.21 12: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와 처음보는 방법이네요. 맛날거같아요.다녀갑니다.행복한 하루되세요.^^

    2014.01.21 12: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들깨찜국수라니 이름부터가 왠지 특이해요ㅎㅎㅎ

    2014.01.21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맛갈나 보이고 속도 참 편하겠어요.

    2014.01.21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들깨국수라 좀 생소한데 구수한 맛이 예상되네요..

    2014.01.21 23: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