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요금3

똑똑한 전기 사용, 요금 폭탄을 막아라! 똑똑한 전기 사용, 요금 폭탄을 막아라! 전기는 가스와 석유를 연료를 해서 만들어집니다. 그런데 지금은 연료보다 전기요금이 훨씬 싼 상황이기 때문에 그 형평성을 맞춰서 에너지 과소비를 없애는 방향으로 요금 체계가 개선되어야 한다며 6% 인상된다는 말이 있습니다. 최대 6% 인상 시 전기요금 9만 9천 원이면 10만 5천 원으로 오릅니다. 무더위가 찾아오니 순환정전사태가 또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고 봅니다. 냉방(전력) 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으로 에너지 과소비가 심각하기에 며칠 전 정전대비 모의 훈련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 전기 요금 누진세 기본요금 단가 100Kw 이하사용 390 57.03 101~200Kw 사용 860 118.40 201~300Kw 사용 1490 175.00 301~400Kw 사용 356.. 2012. 6. 23.
꺼져있는 핸드폰 안내맨트에도 요금부과? 꺼져있는 핸드폰 안내맨트에도 요금부과? 어제는 가까운 지인에게서 알아두면 좋을 이야기 하나를 들었습니다. "야! 너 꺼져 있는 핸드폰 안내맨트 듣고 나면 요금 부과되는 것 알아?" "아니야. 삐소리 나기 전에 끊으면 되잖아." "그게 아니래." "에이~ 설마" "공중전화에서 실험해봐! 내 말이 거짓말인지." 상대방 핸드폰 꺼져 있으면 바로 끊으세요! 상대방 핸드폰이 꺼져 있는 걸 모르고 전화를 걸면 이런 멘트가 나옵니다. "고객의 전원이 꺼져 있습니다. 음성사서함으로 연결 시 통화료가 부과됩니다." 사실 이 말이 나올 땐 요금이 안 올라가고 음성사서함을 이용할 때만 요금이 올라가는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공중전화로 시험을 해보았더니 "고객의 전원이 꺼져 있습니다. 음성..." 하는 순간에 공중전화가 돈을.. 2010. 9. 2.
지름길 두고 돌아가는 이해되지 않는 택시 지름길 두고 돌아가는 이해되지 않는 택시 어제 아침 홀짝 운행으로 차를 가져가지 못하는 날이었습니다. 3지망으로 고개 하나만 넘으면 10분이면 갈 걸 버스로 30분이 넘게 걸리는 곳에 배정을 받은 아들 녀석을 위해 태워다 주고 출근을 하곤 합니다. 후다닥 챙겨 남편과 아들 셋이 함께 나섰는데 집 앞에 있어야 할 차가 보이지 않습니다. “당신이 어제 가지고 간다고 했잖아!” 서울로 출장 간 남편이 돌아오면서 학교에 세워 둔 차를 가져가기로 했던 것입니다. “아니, 그렇다고 그대로 왔단 말이야?” “참나~ 나야 당연히 가져간 줄 알고 직원 차타고 왔지.” 아침부터 말다툼하기 싫어서 “얼른 택시 태워 보냅시다.” 왜 그렇게 택시는 기다리면 오지 않을까요? 초조한 마음으로 섰는데 택시 하나가 멈춰섭니다. 남편은.. 2008. 9. 19.
728x90
반응형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