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자외선5

봄철, 건강한 피부관리 요령 봄철, 건강한 피부관리 요령 어제 낮은 완연한 봄날이었습니다. 창문을 활짝 열고 봄을 맞이하였습니다. 하지만 아침저녁으로 남아있는 겨울이 우리를 괴롭히고 있습니다. 환절기라 감기환자도 많은 것 같습니다. 봄은 바이오리듬이 깨져서 면역 체계가 흔들리는 그런 시기입니다. 겨울을 지나온 피부는 낮은 수치의 자외선에 익숙해져 있으며, 또한 한파로 인해 건조하고 거칠어진 상태입니다. 이때 갑자기 증폭된 자외선에 노출 시 피부는 보호막을 형성하기 위해 멜라닌 색소를 만들어 냅니다. 그래서 여드름이 갑자기 안 좋아진다든지 주근깨 잡티 기미 등 색이 짙어진다든지 잔주름이 갑자기 늘어나는 것입니다. 우리 몸의 세포는 자연 정화작용을 이용해서 독소를 빼내는 데 여기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것이 수분입니다. 1.. 2013. 3. 9.
스키장에서 지친 피부 되돌리는 방법 스키장에서 지친 피부 되돌리는 방법 온 세상이 꽁꽁 얼어붙어 버렸습니다. 쌩쌩 불어오는 바람을 가르며 모임장소를 향했습니다. 따뜻한 차 한잔으로 몸을 녹이니 하나 둘 사람들이 모여들기 시작합니다. 살면서 마음 통하는 이들과 함께 정담 나누며 산다는 게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새삼 느끼게 해 주는 시간입니다. 한참 시간이 흐른 후 들어선 친구에게 "왜 이렇게 늦었어?" "응. 그럴 일이 좀 있었어 미안해." 가만 보니 얼굴이 부석부석 안 좋아 보였습니다. 옆에서 이야기를 들으니 스키장을 다녀온 모양인데 쉽게 생각하고 넘긴 피부에 트러블이 생겨 병원을 다녀오는 길이라고 하였습니다. 이렇게 추운 날이면 즐겨 찾게 되는 스키장입니다. 하얀 눈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진 요즘, 스키장에서 지친 피부 되돌리는 법입니다.. 2011. 12. 21.
내게 맞는 올바른 선글라스 고르는 법 내게 맞는 올바른 선글라스 고르는 법 어제는 아들 녀석이 집으로 들어서면서 "엄마! 나 안경 부러졌어." "어쩌다? 다치진 않았고?" "응. 친구랑 장난치다가 그랬어." 할 수 없이 가까운 안경집을 찾았습니다. 아들 안경을 맞추는 사이, 혼자 이리저리 선글라스를 구경하고 있으니 "하나 골라보세요. 피서철이잖아요." "그럴까요?" 사장님은 선글라스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주었습니다. 폭염 경보, 열대야로 잠못 이루는 무더운 여름이 시작되었습니다. 내리쬐는 햇살이 무섭기까지 합니다. 바캉스 떠날 때 태양을 피하는 필수품이 되어버린 선글라스 입니다. 올바른 선글라스의 조건은 자외선 차단율 100%가 되어야 좋은 선글라스입니다. 자외선이 차단되는 선글라스인지 아닌지를 확인하는 게 가장 중요합니다. 코팅 처리가 되.. 2010. 7. 20.
피부에 독이되는 자외선 차단법 피부에 독이되는 자외선 차단법 아침저녁으로 기온 차가 심하고, 한 낮에는 벌써 여름이 찾아 온 느낌으로 따가운 햇살이 무섭기만 합니다. 며칠 전, 모임이 있었습니다. 점심을 먹고 분위기 좋은 커피솝으로 장소를 옮기는데 몇 발짝 걷지 않아도 되는데 파라솔을 펴듭니다. "야! 너 벌써 파라솔까지 챙기고 다녀?" "곱게 차려입고 모자쓰고 다닐 수 없잖아." "왜 그렇게 햇볕에 예민한거야?" 지인은 햇볕을 조금만 노출해도 기미 죽은깨가 보이는 약한 피부를 가지고 있었던 것입니다. 그러면서 겁도 없이 준비도 없이 다니고 있는 내게 피부에 독이 되는 자외선 차단법을 가르쳐 주었습니다. 봄볕은 며느리를 내 보내고, 가을볕은 딸을 내 보낸다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봄철의 태양은 피부에 독이됩니다. 피부 노화의 원인인 봄.. 2010. 5. 14.
봄철 자외선 관리 봄철 자외선 관리 여름보다 더 중요한 봄철 자외선 관리인 것 같습니다. 어제 오후 퇴근시간이 되어 막 나서려고 하는데 동료의 친구인 화장품 방문판매원이 찾아왔습니다. 필요한 물건을 사기도 하고, 권하기도 하다가 갑자기 거무틱틱한 내 피부를 보더니 차단제를 권하는 것이었습니다. “모자 안 쓰고 다니시죠?” “머리 숯이 작아서 모자 쓰면 꾹 눌러져 절대 안 씁니다.” “아이쿠~ 그럼 꼭 차단제가 필요하시네요.” 하는 게 아닌가? 쉰을 바라보는 나이가 되어가면서 피부에 별 신경 쓰지 않고 다니고 있는데, 판매원의 싹싹함과 유창한 말솜씨에 현혹이 되어 옆에서 하나 둘 사는 것을 보고 따라 사게 되었습니다. 3월 ~ 5월의 자외선은 여름에 비해 강도가 떨어지는 반면 전체량이 많고 겨우내 자외선에 대한 저항력이 떨.. 2008. 4. 18.
728x90
반응형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