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초파리2

여름철, 음식물쓰레기 냄새 잡는 방법 여름철, 음식물쓰레기 냄새 잡는 방법 무더운 여름입니다. 며칠 전, 부엌에서 일을 하다가 깜박한 음식물쓰레기 통을 열어 보았더니 "엄마!" 얼른 뚜껑을 닫아버렸습니다. "왜 그래?" "여보! 어떡해! 큰일났어" "왜 그러냐니까!" "음식물 쓰레기통에 벌레가 생겼어." "참나, 갔다 버리면 되지 그걸 가지고 그" "난 못해." "알았어. 내가 할게." 바로 통을 들고 밖으로 나갔습니다. 정말 너무 부끄러웠습니다. 연수 다닌다는 이유로 ... 바로 바로 버렸어야 하는데 벌레가 생기도록 두었으니 말입니다. 음식물쓰레기 냄새가 집안에 배지 않게 하려면 바로 처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급적 물기를 제거해 보관했다가 버리면 냄새가 덜 나는데, 작은 용량의 통을 이용하여 쓰레기가 생길 때마다 버리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2011. 8. 2.
여름철 불청객 초파리 간단하게 없애는 방법 여름철 불청객 초파리 간단하게 없애는 방법 지루한 장마가 끝날 줄 모르는 것 같습니다. 어제 점심시간에는 하늘에 구멍이라도 뚫린 듯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습도가 높다 보니 집안 구석구석 신경 쓸 일이 많아지는 요즘입니다. 며칠 전, 아이들이 시켜먹은 통닭 뼈를 음식물쓰레기통에 넣지 못하고 종량제 봉투에 버렸나 봅니다. 쓰레기통을 비우려고 베란다로 나가니 언제 생겼는지 초파리가 가득입니다. "누가 비닐에 싸지도 않고 그냥 버렸어?" "너희, 이러면 통닭 이제 안 시켜준다!" 나도 모르게 격앙된 목소리가 튀어나옵니다. "누가 그런가야? 엄마 화났어. 큰일 났다!" 남편은 아이들을 나무랍니다. 종량 제봉투가 차지 않아 갖다 버리지 못할 때에는 따로 비닐 봉투에 넣어야 하고 에프킬러를 살짝 뿌려 묶어 놓아야 하.. 2011. 7. 14.
728x90
반응형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