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팸 투어2

보리암 절경과 스님만의 귀여운 신발표시법 보리암 절경과 스님만의 귀여운 신발표시법 1박 2일 남해 생태 팸 투어 남편을 따라나섰던 오랜만의 여행이었습니다. 귓볼을 스치는 바람은 차가웠지만, 얼음판을 걸을 때도 손잡아주고 비탈길을 오를 때도 뒤에서 밀어주는 남편이 있어 행복한 여행이었습니다. ▶ 안내 표지판 강추위가 느껴졌습니다. 고드름이 주렁주렁 달렸습니다. ▶ 기가 세어 동전이 바위에 붙습니다. 보리암의 해수 관음보살님이 상주해변을 내려다보는 이곳에선 신도들에게 다가온 고난이나 꼭 이루고 싶은 소망을 빌며 그렇게 합장을 하며 기도를 올립니다. 이 4층 석탑은 이곳의 취약한 부분 즉, 행여 마가 낄 수 있는 사항을 물리치기 위해 건립된 4층 석탑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탑돌이를 하여 소원을 빌면 그렇게 한가지 소원을 꼭 들어 준다고도.. 2013. 1. 4.
<남해 생태 여행> 겨울철 보양식, 양푼이 가득 물메기탕 겨울철 보양식, 양푼이 가득 물메기탕 물메기는 생김새 때문에 아예 생선 취급도 받지 못했고 어부들도 그물에 걸리면 재수 없다고 도로 바다에 던져 버렸고, 이때 빠지는 소리가 텀벙한다 하여 “물 텀벙”이라는 별칭까지 생길 정도로 천대를 받았다고 합니다. 그나마 사용도는 기껏해야 사료용으로 쓰이던 것이 지금은 최고의 계절 별미 귀족 생선으로 탈바꿈하였으니 생선 팔자 또한 시간문제인 것 같습니다. 1박 2일 남해 생태 팸 투어를 하면서 먹은 커다란 양푼이에 담겨나온 물메기탕에 모두 입을 쩍 벌려버렸습니다. 물메기의 이름은 학술적으로는 쏨뱅이목 꼼치과에 속하며, 꼼치과에는 물메기 외에도 꼼치를 비롯해서 미거지, 물미거지, 아가씨 물메기 등 비슷하게 생긴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지역에서 부르는 명칭을 보면 경상.. 2012. 12. 27.
728x90
반응형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