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용한 정보 나눔

헤어드라이어의 다양한 사용법

by 홈쿡쌤 2009. 11. 30.
728x90
반응형
 

바람과 열기만 있으면 만사 OK 헤어드라이어


며칠 전, 중3인 딸아이

“엄마! 오늘 주번이라 일찍 나가야 해!”

“그럼 얼른 준비 해 같아 나가게.”
“알았어. 근데 엄마! 스타킹 어딨어?”
“빨래 줄에 봐!”

“안 말랐어. 어떻게 해?”
겨울이라 햇살이 드는 베란다에 늘어놓아도 얼른 마르질 않나 봅니다. 할 수 없어

“여보! 00이 스타킹 헤어드라이로 좀 말려줘.”

“알았어.”

아침밥을 챙기는 동안 남편은 윙윙 소리를 내며 딸아이의 스타킹을 말렸습니다.

부산한 아침을 시작하는 하루였습니다.


여러분은 헤어드라이어, 머리 말릴 때만 사용하세요?

다양한 헤어드라이어 사용법 한 번 보실래요?



1. 스티커 제거의 명수

컵이나 벽에 붙은 스티커를 제거하려면 헤어드라이어로 스티커 귀퉁이에 딱 10초만 뜨거운 공기를 쏘여줍니다. 그리고 손으로 잡아당기면 솔이나 뜨거운 물에도 꿈쩍 않던 스티커가 말끔하게 떨어질 것입니다. 그래도 자국이 남아 있다면 다시 한 번 뜨거운 바람을 쐰 후 랩을 뭉쳐서 문지르면 흠도 생기지 않고 말끔히 잘 지워집니다. 접착식 옛 앨범을 정리할 때나 스카치테이프 흔적을 지울 때도 효과 만점.






2. 젖은 옷을 딱 7분 만에 보송보송하게


옷을 재빨리 말리기 위해서는 비닐 봉투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먼저 젖은 옷을 큰 비닐봉투에 곱게 펴서 넣고 비닐 아랫부분에 헤어드라이어를 대고 바람을 쐬어줍니다. 이때 비닐 곳곳에 듬성듬성 구멍을 뚫어야 그곳으로 뜨거운 바람이 나가면서 옷이 잘 마른다. 탈수 상태라면 5분 정도면 말끔하게 마른답니다.







3. 식은 밥의 대변신? 따끈한 새 밥 만들기


혼자 사는 자취생이나 일에 쫓기는 맞벌이 부부들에게 식사는 언제나 고민거리. 늘 새 밥을 할 수도 없고, 급하게 밥을 데워야 하는데 전자렌즈도 없고 즉석 밥의 비용 부담이 된다면 주목할 것. 식은 밥 위에 물을 살짝 뿌린 후 비닐봉지 안에 밥을 공기채로 넣고 헤어드라이어의 열풍을 쐬어주면 방금한 듯 뜨끈뜨끈한 밥이 완성됩니다.







 

4. 머리에 껌이 붙었을 때
  1) 헤어무스를 바르고 빗으로 빗겨내면 말끔이 벗겨집니다

  2) 준비물 : 헤어드라이기와 종이 - 껌붙은 머리카락을 종이로 받친뒤, 헤어드라이기 뜨거운바람을 집중적으로 쐬면 껌이  종이에 붙습니다.


혹시, 또 다른 활용법을 아시나요?

아신다면 함께 공유 해 보아요.^^


*도움되신 정보라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728x90
반응형

댓글40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