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2. 12. 27. 14:09



<남해 생태 여행> 겨울철 보양식, 양푼이 가득 물메기탕





물메기는 생김새 때문에 아예 생선 취급도 받지 못했고 어부들도 그물에 걸리면 재수 없다고 도로 바다에 던져 버렸고, 이때 빠지는 소리가 텀벙한다 하여 “물 텀벙”이라는 별칭까지 생길 정도로 천대를 받았다고 합니다. 그나마 사용도는 기껏해야 사료용으로 쓰이던 것이 지금은 최고의 계절 별미 귀족 생선으로 탈바꿈하였으니 생선 팔자 또한 시간문제인 것 같습니다.

1박 2일 남해 생태 팸 투어를 하면서 먹은 커다란 양푼이에 담겨나온 물메기탕에 모두 입을 쩍 벌려버렸습니다.





물메기의 이름은 학술적으로는 쏨뱅이목 꼼치과에 속하며, 꼼치과에는 물메기 외에도 꼼치를 비롯해서 미거지, 물미거지, 아가씨 물메기 등 비슷하게 생긴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지역에서 부르는 명칭을 보면 경상도에서는 물메기 또는 미거지라 하고 강원도에서는 꼼치 또는 물곰이라 부르며, 충청도에서는 물잠뱅이, 바다미꾸리라 하기도 합니다.

비록 외모는 흉하지만, 물메기로 탕을 끓여 놓으면 아주 개운하고 상큼한 것이 겨울철 별미로 으뜸이랍니다.



▶ 메뉴판에도 없는 메기탕은 1그릇에 1만 원




▶ 깔끔했던 밑반찬



▶ 꼬막무침



▶ 깻잎지



▶ 마늘쫑무침



▶ 배추김치



▶ 어묵조림



▶ 남해산 달콤한 시금치



▶ 알젓




▶ 톳 된장무침(처음 먹어보는 맛인데...괜찮았습니다.)



▶ 콩나물무침



▶ 김무침



▶ 버섯볶음



▶ 한 상 가득 차려졌습니다.



▶ 푸짐한 물메기탕




▶ 잡곡밥




 


▶ 그 많은 양을 다 비웠습니다.




★ 영양성분 및 효능

㉠ 비린내가 나지 않고 시원한 맛을 낼 뿐만 아니라 칼슘, 철분, 비타민B 등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숙취 해소에 좋습니다.

㉡ 또한 지방이 적어 저칼로리에 단백질 함량은 매우 높고 필수아미노산 등 영양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추운 겨울철 감기예방 및 피부미용,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좋습니다.


㉢ 물메기의 껍질과 뼈 사이에는 교질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퇴행성 관절염예방과 당뇨병에도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짐에 따라 겨울철 보양 음식으로 그만입니다.



물메기탕을 끓이는 방식도 다양한데 남해에서는 소금과 멸치액젓으로 간을 해서 맑게 끓여 국물 맛이 너무 시원했습니다.


추운 겨울 거뜬히 넘길 수 있겠지요?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남해군 이동면 | 화계식당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kybluee

    못생겨도...그 맛...끝내주지요.ㅎㅎ

    잘 보고갑니다.

    2012.12.27 14:15 [ ADDR : EDIT/ DEL : REPLY ]
  2. 바닷가에 살아보지 않은 사람들은 이 물메기 맛을 모르지요.
    진동에서 먹던 물메기 지금도 생각납니다.

    2012.12.27 14:42 [ ADDR : EDIT/ DEL : REPLY ]
  3. 물메기탕 사실 생소한데.. 포스팅이랑 댓글보니까 한번 도전해보고 싶어지네요

    2012.12.27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버려지던 생선이 환골탈태 된건가요?.ㅎㅎ
    맛있다니 한번 먹어보고싶네요

    2012.12.27 17:47 [ ADDR : EDIT/ DEL : REPLY ]
  5. 맛난 음식들 잘보고 갑니다 배고파져요
    하루의 마무리 잘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2012.12.27 18: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물메기탕...시어머님이 너무 좋아 하시는 탕이예요.
    오랫만에 봅니다. 물메기탕.
    시원하니 좋지요~

    2012.12.27 2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겨울철 보양식 제대로네요.
    먹고 싶당~~~~
    잘 보고 잘 읽고 갑니다.

    2012.12.27 21: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물메기라! 처음 들어보는 음식입니다!
    맑은 국물 탕을 좋아하는데, 보니까 끌리는데요?
    저녁을 부실하게 먹어서 그런가? ^_^
    요즘은 밑반찬이 맛있게 나오는 집이 참 좋더라구요~

    2012.12.27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먹어도 먹어도 배고프다고 하는게 우리네 인생일까요?^^*

    2012.12.28 0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이런 음식을 먹어야 하는데 말입니다^^

    2012.12.28 0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시원한 국물맛이 눈으로 봐도 느껴지는것 같아요.
    남해여행, 덕분에 즐겁게 하고 있습니다...^^

    2012.12.28 05: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좋은데서 정말 맛있는걸 드시고 오셨네요
    서울 분들은 물메기 잘 모르시는 경우도 잇더라구요
    물메기는 싱싱할 때 회로 먹어도 맛있던데요.
    아~~ 먹고 싶다. 서울에선 저런 메기탕 만나기 힘드네요 >.<

    2012.12.28 0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맛 있는 식탁2008. 2. 13. 07:15

찬바람 부는 날 어울리는 '물메기탕'

다시 기온이 뚝 떨어졌습니다.
이렇게 찬바람이 불어오는 날에는 따뜻한 국물이 생각나게 합니다.
김이 모락모락 나는 '물메기탕'
차가운 날엔 제격이랍니다.
마트에 들러 한 마리 5,000원에 사 왔습니다.


재료 : 다시물 5컵, 물메기 1마리, 무 1/4쪽, 양파 반쪽, 콩나물 한 줌, 대파, 미나리  약간,
         풋고추 2개,      고추가루 1숟가락, 멸치액젓(소금),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멸치다시, 다시마를 넣고 끓여줍니다.
     시원한 다시국물은 모든 음식에 넣어주면 천연조미료가 된답니다.
     다시마와 짜투리 채소를 넣고 삶다가 멸치를 넣어줘야 떫은 맛이 나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우러나면 건데기는 건져 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채는 먹기 좋게 썰어 둡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물메기는 굵은 소금으로 간을 해 둡니다. 살이 풀어지지 않기 위해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시물 5-6컵을 붓고 끓기 시작하면 딱딱한 무를 먼저 넣어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깨끗하게 씻은 물메기를 넣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씻어 둔 콩나물도 넣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나머지 양파도 넣고 고추가루 1숟가락(기호에 따라 가감)을 넣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색을 내는 풋고추, 대파, 미나리는 맨 나중에 넣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짜잔~ 맛있는 물메기탕입니다.


뚝 떨어진 기온으로 바람까지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권으로 온 세상이 꽁꽁 얼어 붙은 기분입니다.
시원한 국물!~
물메기탕으로 마음 달래 보시길....


입 맛 없어하는 가족을 위해 한 번 만들어 보세요.
감기 조심하세요.^^

스크랩을 원하시면 http://blog.daum.net/hskim4127/12257688 클릭^^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원한 국물맛에 짝짝짝^^
    좋은 날 되십시요.

    2008.02.13 08: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오드리햅번

    속까지 시원하겠어요.

    기온이 뚝 떨어졌어요.
    감기조심요.

    2008.02.13 08:43 [ ADDR : EDIT/ DEL : REPLY ]
  3. 달빛소나타

    와우 시원하겠다.
    감사히 보고 가요

    2008.02.13 08:51 [ ADDR : EDIT/ DEL : REPLY ]
  4. 비밀댓글입니다

    2008.02.13 09:58 [ ADDR : EDIT/ DEL : REPLY ]
  5. 꿍시렁쟁이

    시원한 국물이 일품 이네요

    2008.02.13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션하겟어요.
    수제비도 덤벙~!! ^^
    먹고싶네요.

    2008.02.13 10: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봄날

    시원하고
    개운하겠어요^^****

    2008.02.13 14:01 [ ADDR : EDIT/ DEL : REPLY ]
  8. 우와~ 오늘같은 날엔 딱이네요~ 딱^^ 잘먹고 갑니당=3=33

    2008.02.13 17: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수수꽃다리

    무지 춥습니다.
    이런 날 정말 제격일 듯..
    맛나게 냄새맡고 갑니다.ㅎㅎㅎ

    2008.02.13 21:56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