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2. 7. 12. 06:00

깜놀! 누군가 내 통장을 감시하고 있다면?



얼마 전, 경상남도 교육청에서 감사원 감사를 받았습니다.
감사 기간에는 잔뜩 긴장하고 자료제출을 요구하면 바로 만들어 올려야 합니다.

그런데, 행정실에서 전화가 걸려옵니다.
"선생님, DAUM 에서 무슨 돈 받은 것 있으세요?"
"무슨 말인지 모르겠어요."
"얼른 행정실로 와 보세요. 자료제출 하랍니다."
"네."

무슨 일인가 싶어 얼른 달려가 보았습니다.
자료를 보여주는데...
세금을 내지 않은 수입이라며 기타 소득 지급명세서 사본을 제출하라는 것입니다.





다음에서 캐시로 받아 환급한 돈이며 view를 통해 들어온 돈입니다.
그런데 감사원에서 감사하면서 세금을 내지 않고 받은 돈이라며 바로 튀어나와 자료요구를 한다는 것.





할 수 없이 다음 고객센터에 전화하여 자초지종을 말씀드렸더니
다음 캐시내역조회에서 영수증 신청을 하면 네 가지의 종류로 빼낼 수 있다고 하셨습니다.

거래내역서로 세무증빙용 활용으로는 불가능하다고 하지만,
다음 측에서는 서류를 만들어 줄 수 없다고 하기에 할 수 없이 그냥 제출하였습니다.

20만 원 이상 상금이 나갈 때에는 4.5%의 세금을 공제하고 지급하고 있으며,
20만 원 이하는 그냥 세금 공제 없이 지급된다고 하였습니다.

2010년 ~ 2011년 세금공제 없이 받은 금액이 350 정도 되나 봅니다.
(다음 뷰가 개편되기 전의 자료이며 요즘은 아닙니다. ㅠ.ㅠ)
공무원은 이중 취업을 할 수 없기에 부수입을 조사한 것일까요?
정당하게 글을 송고하고 번 돈이고 도둑질한 것도 아닌데 누군가 빤하게 내 통장을 들여다보고 감시 당하고 있다는 생각을 하니 왜 그렇게 무서운 생각이 드는지요.



몇억씩 꿀꺽하는 사람들은 건드리지도 못하면서
겨우 얼마 되지 않는 돈, 세금 내지 않았다고 그 돈의 출처를 밝히라고 하니 말입니다.

죄짓고는 못산다고 하더니
하루 종일 기분 찝찝하기만 했습니다.


당신의 통장을 누군가 빤히 들여다보고 있다면?

섬뜩하지 않나요?

정말 무서운 세상을 살고 있는 기분입니다.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공무원이라는 특성때문에 그런가봐요... ㄷㄷㄷ ㅠ

    2012.07.12 1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2.07.12 11:09 [ ADDR : EDIT/ DEL : REPLY ]
  4. 황당하네요..
    몇백억, 몇천억은 손도 못되면서..
    정직하게 얻은 소액에 대해서도는 눈을 불키네요.
    아님..지들이 세금체계를 미리 만들어 공제해가던지..
    수고하셨습니다.ㅎ

    2012.07.12 1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당황스러우시겠습니다. 뭐 저런 것들이 다있나모르겠습니다.

    2012.07.12 11: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아 공무원은 부업금지죠,,,에고 참 철저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ㄷㄷ

    2012.07.12 12: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캬... 놀라울 정도로 대단합니다.

    2012.07.12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늘 포스팅 잘보구 갑니다^^ 날씨가 갑자기 많이 더워졌네요^^
    건강에 유의 하시고 오늘하루도 멋지게 홧팅~!!! 입니다^^

    2012.07.12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정말 무서운 세상이네요~~
    노을님!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

    2012.07.12 13:19 [ ADDR : EDIT/ DEL : REPLY ]
  10. 헉~
    개개인별로 그런 감사도 실시하나보군요..

    기분이 좋지는 않겠네요..

    2012.07.12 13: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아마도 공무원이라서 그런가봅니다.
    일반인이라면 나중에 나중에 세무서에서나 우편물이 올지 모르지만요.
    그래도 부럽습니다.^^

    2012.07.12 14: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쪼금 억울하셨겠어요~

    2012.07.12 15:33 [ ADDR : EDIT/ DEL : REPLY ]
  13. 어떻게 알수가있죠~?
    섬뜻해지네요~!!

    2012.07.12 18: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정말 기분이 좋지는 않을것 같네요~~~

    2012.07.12 20: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다음 뷰는 이미 세금을 떼고 나오는 돈일 텐데..;;

    2012.07.12 2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내 통장을 들여다 보고 있다니 그것도 참 무섭군요.

    2012.07.12 2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이렇게 개인 통장을 열람하기도 하는군요.
    몰랐습니다. 공무원이라도 너무 사생활이 드러나네요.

    다음은 나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포털사이트인데, 세금에 관한 정산 절차가 없다는게 아쉽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2012.07.12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무섭기도 하지만, 단 한 사람이라도 예외가 없어야
    공평할 텐데요.ㅎ
    잘보고 갑니다.^^

    2012.07.13 0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도 이런적이 몇번있네요. 대학생이라 기자단등 활동해서 받은 활동비가 매달 통장에 들어오는데, 어느날 세금을 내라는 식으로 연락이 와서 이미 활동비엔 세금 공제후 금액인데 뭘 더내야하나.. 대학생이 활동비 받아봤자 10~20만원내왼데; 라고 하니 세무서 가라고 하더군요. 결국 전 잘 알아보니 환급을 받을수있어 다행이었지만 도데체 이런 개인이 받는 돈같은건 어떻게 알아내는건지 무섭습니다.;

    2012.07.13 12:38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저도 얼마안되는 네이버 애스포스트 땜시 전화 한통 받았었는데..
    정말로 세금 탈루 조사 해야하는 사람들을 안하고 왜 그러는지 모르겠습니당.

    2012.07.13 19: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유리로된 통장이니..
    참 무서운 세상인듯 합니다~

    2012.07.14 22: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유용한 정보 나눔2012. 1. 11. 14:03

  보이스 피싱, 10대 학생들의 통장을 노린다!

세상이 각박해지다 보니 남의 돈을 욕심내는 일이 허다하게 벌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전화를 통해, 아이를 인질로 잡았다고 하고, 노인들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이 자주 일어나고 있습니다. 멀쩡한 사람이 속아 넘어가는 걸 보면 수법이 고단수임에 틀림없는 것 같습니다.

  2012년 1월 1일자 인사이동으로 인터넷 홈페이지 및 언론에 공개된 인사발령자 명단을 보고 그 정보를 이용하여 전보자의 신분을 사칭하여 신임지에 전화를 걸어 송금을 요구하는 일이 일어나 각별히 유의하라는 걸 보게 되었는데 어제는 보이스피싱 조직들이 용돈을 미끼로 10대들 중. 고등학생들에게 접근하여 학생의 명의로 통장을 개설한 후 전화사기 범죄에 이용하고 있어 각별한 생활지도가 요구된다고 합니다. 학생들이 불법 통장 판매로 보이스피싱 범죄행위에 연루되어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지도해 달라는 공문이 시달되었습니다.


★보이스피싱 조직의 학생 통장 악용방지 유의사항




 

1. 보이스피싱 조직들이 우리 학생들의 통장을 노리고 있습니다!

보이스피싱이란 공공기관을 사칭하거나 자녀를 납치했다고 협박하여 피해자로 하여금 범인들의 계좌로 돈을 입금하도록 하는 사기범죄입니다.

  최근 통장매매 행위에 대한 정부의 단속이 강화되자 최근에는 용돈이 궁한 10대 학생들에게 접근하여 1매당 10~15만 원을 주면서 통장을 개설하도록 한 후 이를 범죄에 악용하고 있습니다.






2. 속지 마세요! 통장판매는 범죄입니다.


『전자금융거래법』은 통장매매를 금지하고 있으며 위반시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보이스피싱 조직들은 통장매매가 불법인 것을 알면서도 “너희들은 미성년자이기 때문에 적발된다 해도 ‘아는 형 부탁으로 모르고 줬다’고 하면 처벌 받지 않는다” 라는 말로 학생들을 현혹하고 있습니다.   통장을 판매한 학생들은 성인범죄에 가담한 것으로 판단되어 청소년범죄를 저질렀을 때보다 더욱 엄하게 처벌 받습니다.









3. 보이스피싱 협박시 신고하세요! 예방이 최선입니다!


보이스피싱 조직들로부터 통장을 팔라는 제의를 받았다면 단호하게 거절해야 합니다. 통장을 넘기는 순간 그 통장이 범죄에 악용되며, 같이 범행을 저지른 공범이 되는 것입니다.

  만일 보이스피싱 조직들의 협박으로 통장을 넘겨야만 하는 상황에 처해 있거나 이미 통장을 넘긴 후라면 통장발급 은행 또는 112에 즉시 전화하여 통장을 ‘지급정지’ 함으로써 통장이 범죄에 이용되는 것을 막아야 합니다. 본인 계좌에 대해서는 은행 콜센터 통화만으로 지급정지 조치가 가능하며, 추후 은행 방문, 해당 통장을 해지하도록 합니다.


용돈이 궁한 우리 아이들,
어른들의 사기에 걸려들기 쉬우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 같습니다.
방학이라 학교에 학생들이 없으니 홈페이지에 탑재해 두고 문자를 넣어 주었습니다.

10대들을 노리는 신종 보이스피싱,
내 아이에게 알려야 할 것 같습니다.^^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도 한번 전화를 받았었는데...생각보다 긴장이 되더 라구요...
    10대들을 노리다니......울 딸에게도 얘기를 했네요...
    좋은 정보 감사 합니다^^*

    2012.01.11 15: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정말 보이스피싱의 진화는 어디까지일런지요..
    주의하는게 최선이라고 봅니다.

    2012.01.11 1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용돈 궁한 아이들은 금새 넘어갈수 있는 상황이네요..

    2012.01.11 15:39 [ ADDR : EDIT/ DEL : REPLY ]
  5. 보이스피싱 근절책은 과연 없는 것일까?

    2012.01.11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큰일이네요. 학교나 뉴스로 대대적으로 알려 피해를 막아야 할거 같아요.

    2012.01.11 17: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몹쓸인간들, 어른들도 모자라서 이제 10대들까지 접근을 하다니...
    조심해야겠습니다.

    2012.01.11 1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사랑초

    허걱..아이들까지 이용하는군요.
    참나~

    2012.01.11 20:36 [ ADDR : EDIT/ DEL : REPLY ]
  9. 아, 정말 제대로 알아둬야겠어요.
    이젠 10대에게 마수를...

    2012.01.11 21:20 [ ADDR : EDIT/ DEL : REPLY ]
  10. 좋은 정보 매번 감사드립니다.
    우리 딸들에게 바로 교육을 시켜야 겠습니다. ㅎㅎㅎ

    2012.01.11 2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갈수록 영악해 지는거 같네요.
    에효 항상조심하는게 최고인듯 ^^

    2012.01.11 2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보이스피싱은 갈수록 진화하는군요

    정말 조심하는 방법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2012.01.11 2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음... 이젠 10대에게도 보이스피싱이라니....
    정말 나쁜놈들이네요~ㅜㅜ
    10대 자녀분을 두신 부모님들 애들 조심시켜야 겠네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하고 편안한 밤 되세요~

    2012.01.11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보이스 피싱 정말.... 이런것도 발전을 하다니..
    항상 조심해야겠어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저녁 되세요^^

    2012.01.12 00: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전 아래층에 아주머니가 자기 아들이 납치 당했다면서, 납치범하고 통화중인 전화기 그대로 들고
    저희집에 올라온 적이 있었어요. 노트에 도와달라면서 글을 쓰시는데...

    아들 목소리 들었냐고 하니깐 들었다네요.
    그래서 경찰에 제가 신고했는데, 알고보니 역쉬 보이스 피싱이었어요.

    경찰한테 "아주머니가 아들 목소리 들었다는데 어떻게 그럴수가 있죠?"
    라고 여쭤보니까, 사람이 당황하면 왠만한 목소리는 다 자기 자식처럼 그렇게 들린데요.
    피싱하는 놈들도 일부러 우는 목소리를 낸데요. 잘 못알아 먹게.

    별의 별 놈들이 다 있죠. 나쁜자식들.
    낚시 바늘에 꾀서 바다 상어 먹이로 줘버려야지.

    추천하고 갑니다~

    2012.01.12 04: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아 이제 10대들의 통장까지 노리는군요 ㅡ.,ㅡ 씁쓸합니다

    2012.01.12 0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보이스피싱 조심해야겠네요.
    글 잘 보고 갑니다. 좋은 목욜되세요.^^

    2012.01.12 08:11 [ ADDR : EDIT/ DEL : REPLY ]
  18. 왕따에 학교폭력에 이제는 보이스피싱까지...?
    나라 꼴이 어저다 이지경이 됐는지.... 국민소득이 높고 경제적으로 여유있으면 뭘합니가?
    갈수록 사람사는 세상이 아닙니다.

    2012.01.12 08: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노인들에게 그러더니 이젠 학생들에게까지..
    참 몹쓸 사람들이네..

    2012.01.12 09:06 [ ADDR : EDIT/ DEL : REPLY ]
  20. 노을님 집에 오면 먹거리가 푸짐해서 좋습니다.
    근데 금방 밥 먹었는데...

    2012.01.12 09: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아.... 통장을 사서 범죄에 이용하는군요..... 에효.. ㅠ

    2012.01.12 13: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