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3회 함양  곶감축제가 열려 남편을  따라  나섰다.

서울시와 함양군의 상생 발전을 위해 축제장에 오신 서울시장님.

지리산이 좋아 백번을 넘게 다며 오전에 지리산을 종주하시고  오셨다고 하신다.


시민들과 함께
사진도 찍고
추억의 풀빵도 사 주셔서 맛있게 먹었다.


농민대표와 
간단한 간담회도 하시고


좋은 상품 많이 만들어 주시면
서울에서 많이 살 수 있도록 하시겠다는 말씀도 하셨다.


여느 축제장과 비슷한 분위기였지만
협약을 맺고 농촌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함양을 보고 왔다.







Posted by *저녁노을*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