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4. 1. 19. 07:11
따뜻한 배려! 얼음판 미끄럼방지 '이것'으로?







세상이 꽁꽁 얼어버린 요즘입니다.
한파가 몰아치다 보니 여기저기 빙판길이 많이 보입니다.

며칠 전, 시내 볼일이 있다가 어느 가게 앞을 지나게 되었습니다.
흔히 빙판길을 얼른 녹이기 위해 우린 뜨거운 물을 갖다 붓기도 합니다.
하지만 물이 뜨거우면 뜨거울수록 축적된 에너지양이 더 많아지게 되고,
물이 뜨거울수록 더 빨리 온도가 낮아지면서 어는점이 더 빨리 도달하게 되어 찬물보다 오히려 뜨거운 물이 더 빨리 얼게 되므로 절대 금물이라고 합니다. 뜨거운 물을 부은 빙판이 녹지 않고 급속도로 얼어버리기 때문입니다.






주머니에 손을 넣고 걷거나 닳은 신발이나 하이힐을 신고 걸을 경우 빙판길 낙상 사고의 원인이 될 수 있으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빙판길 낙상 사고로부터 안전할 수 있는 방법
㉠ 홈이 파인 운동화나 미끄럼 방지 신발 착용
㉡ 야외 활동이 많을 경우 미끄럼 사고를 방지해주는 도시형 아이젠 착용
뒤꿈치의 접촉 면적을 넓게 하는 것이 포인트이며, 8자 형 걸음이 빙판길 안전 보행법이랍니다.










조심스럽게 지나치고 나서 되돌아가 보았습니다.
"어? 이건 신문이잖아."
그랬습니다.
자신의 가게 앞을 지나는 손님의 안전을 위해 얼음 위에 신문을 깔아 놓았던 것.
다시 한 번 신문지 위를 밟아보니 정말 미끄럽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습니다.
가게 주인의 배려였습니다.
미끄럽지 않도록 해 두었던 것입니다.

훈훈한 마음이 느껴졌습니다.
내 이웃을 생각하는 작은 배려가 이렇게 기분 좋게 할 줄 몰랐습니다.











*공감되신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글을 쉽게 볼 수 있으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겨울에는 빙판길이 제일 무섭더라구요.
    작은배려가 훈훈해 지네요.휴일 행복하세요.^^

    2014.01.19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얼음판 방지에 대해서 알아보시는 분들에게
    유용한 정보가 될듯 합니다..잘 보고 갑니다 ^^

    2014.01.19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훈훈~함이 느껴지는군요^^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2014.01.19 1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다녀갑니다.~행복한 주말이네요. 오늘도 건강한 하루되세요.^^

    2014.01.19 1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배려군요^^
    훈훈함이 느껴집니다.ㅎ

    2014.01.19 11: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온누리

    세상에는 이런 분들이 많을 수록 좋은데 말이죠
    정말 고마운 분이네요
    휴일 행복하시고요^^

    2014.01.19 11:47 [ ADDR : EDIT/ DEL : REPLY ]
  8. 남을 배려하는 모습이 정말 훈훈하네요^^
    행복한 주말 시간 되세요!!

    2014.01.19 12: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훈훈항 이야기로군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2014.01.19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아직은 아름다운 세상이에요 ~ ^^

    2014.01.19 12: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요즘은 가게 앞에서 넘어지면 가게 책임도 있어서 참 골치가 아프지요
    그렇다고 눈을 맨날 취우거나 얼지 않게 청소할수도 없고 저런 방법은 정말 굳 아이디어 같습니다
    소중한 리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

    2014.01.19 1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신문으로도 미끄럼 방지가 되는군요~

    2014.01.19 15: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정말 따뜻한 마음이네요~ ^^
    알차게 주말을 보내세요~

    2014.01.19 16: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흐뭇한 장면이네요

    2014.01.19 1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남을 위한 마음은 본인도 남에게도 행복을 줄겁니다.

    2014.01.19 2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작은 배려에서 훈훈함이 느껴 지네요.^^

    2014.01.19 22: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남을 배려하는 마음 너무 아름답네요^^
    주말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저녁 되세요^^

    2014.01.19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요즘은 장갑 반드시 끼고 다녀야겠더라구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2014.01.20 0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배려가 정말 따뜻하군요
    예전에는 주로 연탄재를 뿌렸던 것 같은데..염화칼슘이 요새는 좋습니다

    2014.01.20 05: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신문 한장이 아주 요긴하게 쓰이네요..
    따뜻한 마음은 덤이고요..

    2014.01.20 11: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훈훈하네요..

    2014.01.20 13: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유용한 정보 나눔2014. 1. 18. 18:54


겨울에 특히 조심해야 할 저온 화상 예방법


영하의 실외에서 오랜 시간 바깥 활동을 하다 실내로 들어오면 따뜻한 아랫목부터 찾게 됩니다. 몸이 꽁꽁 얼었기에 온도가 높은 곳에 누워도 뜨겁다는 것을 잘 느끼지 못하고 ‘조금 더 따뜻했으면’하는 마음에 전기 매트나 온수 매트의 온도를 높이게 되고 얼었던 몸이 녹으면서 나른해져 잠이 드는 경우도 많습니다.

새내기 대학생인 딸아이
"엄마! 발이 시려 잠이 잘 안 와!"
"그래?"
발열 양말, 수면 양말, 전기 돌멩이를 사서 택배로 보냈습니다.
배가 따뜻하면 온몸에 열기가 돌아 잠이 잘 들 것 같았기 때문입니다.
"딸! 전기 돌멩이 잘 감싸서 화상 입지 않도록 조심해!"
"알았어."







1. 저온 화상이란?


 피부가 빨갛게 붓고 물집이 생기기도 하며 심한 경우 피부 괴사까지 동반합니다.
물이 끓는 온도인 100℃의 절반도 안 되는 48℃에서도 충분히 화상이 발생한다는 사실을 아십니까? 데이지 않을 것 같은 온도에 화상을 입는 것이 바로 ‘저온화상’입니다. 화상은 100℃의 액체나 물체에 스치기만 해도, 68℃에는 1초, 48℃ 온도에는 5분간만 접촉해도 생기고, 저온화상은 낮은 온도에 오랜 시간 노출되는 특성상 고온에 의한 화상보다 상처 면적은 좁지만 깊이는 더 깊게 나타납니다.





2. 저온 화상의 원인은?


㉠ 전기장판
수면 중에선 온도 변화에 둔감해지니 체온과 유사한 온도에 맞추고 자는 것이 좋습니다.



㉡ 핫팩
야외 활동의 필수품 핫팩, 순간 온도가 70도로 작다고 무시하지 말고 각별히 주의해서 사용해야 합니다.


㉢ 온수 매트
보일러의 원리를 적용한 온수 매트
매트로 전달되는 물 온도는 64~95도로 높습니다.



㉣ 전기 히터
저온 화상의 또 다른 원인인 전기 히터입니다.
최소 1m 이상 안전거리를 두고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전기 찜질기
전기 찜질기의 경우 표면 안전 온도는 60도로 적정 온도를 지키며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USB 난방용품
최근 유행하는 난방용품입니다.
온도 조절이 안 되는 경우기 많으니 USB 케이블을 뺐다가 다시 끼우는 식으로 조절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3. 저온 화상을 더욱 주의해야 하는 사람은?

㉠ 감기약 먹는 사람은 전지 장판에서 자지 마라!
감기약을 먹고 자면 너무 깊이 잠들어 화상을 입고 있다는 것도 모르게 되고 피부가 익어 감각이 무뎌지고 다시 피부가 타는 일이 벌어집니다. 특히 술을 마셨거나 수면제를 먹었다면 저온화상을 입을 확률이 더 높아지고, 항히스타민제가 들어있어 깊은 잠을 유도하기 때문입니다.



㉡ 당뇨병 환자 족욕기 사용하지 마라.

족욕 하며 TV를 볼 경우 발의 감각이 둔해진 당뇨병 환자는 피부의 온도 감지력이 떨어져 족욕기가 뜨거워도 느끼지 못하고 저온 화상을 입게 됩니다.








4. 저온화상 예방법

㉠ 전기장판이나 온수 매트 위에 두꺼운 요 한 장을 깔아 둔다.
이불로 열이 분산되고 살이 장판 또는 매트와 직접 맞닿지 않는 유일한 방법입니다. 믿을 수 있는 제조사의 제품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고, 저렴하다는 이유로 안전성이 보장되지 않은 제품을 사용했다가는 화재로 이어지기 쉽습니다.


㉡ 최근에는 전자파가 없다는 점에서 온수 매트를 구입하는 사람이 늘고 있습니다.
제품 구입 시 단순하게 가격만 따지기보다는 애프터서비스(AS)가 확실한지, 장시간 사용하거나 이동할 때 전원이 자동으로 차단되는 기능이 있는지 살펴봐야 합니다.


㉢ 전기난로 사용 시에는 최소 1m 이상 거리를 두고 사용한다.
저온화상은 한 자세로 오래 노출될 때 생기는 만큼 간지러우면 온도를 조절하거나 자세를 바꿔야 합니다.








5. 저온화상 대처법


저온 화상을 입었을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 먼저 화상 부위에 열기부터 식힙니다.
통증이 줄어들 때까지 흐르는 물이나 생리 식염수로 열을 식히고 쿨팩으로 화장 부위를 마사지 합니다.
㉡ 열을 식힌 후 그다음 깨끗한 수건이나 거즈를 닦아주고 마지막으로 병원에 가서 처치를 받는 것이 안전합니다.

바셀린이나 올리브오일은 화상 부위의 피부 괴사를 막고 일시적은 기능 회복에 도움이 됩니다.

㉣ 화상 부위 2차 감염으로 인한 피부 색소 침착 예방을 위해 이틀 뒤에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면 효과적입니다.





며칠 전, 카톡으로 대화를 나누다
"엄마! 잠결에 팔에 약간 화상을 입었어."
"뭐? 조심하라고 했잖아."
"심하지 않아 괜찮아."
발견하고 바로 흐르는 물에 씻어 열을 식히고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병원을 다녀왔다고 합니다.
"엄마가 이야기해 준 저온 화상을 알고 자외선 차단제 때문에 흉터도 안 남고 처치 잘하고 왔다고 의사선생님께 칭찬받았어."
"잘했어."
얼마나 다행인지 모를 일이었습니다.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딸아이인데 흉터라도 남으면 큰일이니 말입니다.








*공감되신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글을 쉽게 볼 수 있으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비밀댓글입니다

    2014.01.18 11:11 [ ADDR : EDIT/ DEL : REPLY ]
  3. 감기약 먹으면 장판을 틀고 눕는경우가 있는데 조심해야할 부분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2014.01.18 1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화상은 정말 끔찍해요..ㅜㅜ
    주의해야겠습니다.

    2014.01.18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온화상 정말 조심해야겠어요
    잘 알아 갑니다 ^^

    2014.01.18 12: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저온 화상 예방법에 대해서 너무 잘 알아가니다^^

    2014.01.18 13: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저온화상도 있었군요?
    겨울 추위에 꽁꽁 언 손만
    신경쓸게 아니었어요.
    건강하게 겨울 나는 방법
    잘 보고 갑니다.~

    2014.01.18 13: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온화상 예방법 잘 보고 갑니다

    2014.01.18 14: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날이 추우는 온방/발열용품도 많이 쓰게 되니까 화상도 입는군요.
    화상 입으면 아프기도 한데다 흉도 질 수 있으니 조심하는 게 좋죠. ^^

    2014.01.18 14: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이거 진짜 조심해야될꺼 같아요~

    2014.01.18 15: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덕분에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시구요~

    2014.01.18 16: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겨울철 정말 주의해야겠어요~
    저온화상 예방법 알려주셔서 감사드려요^^

    2014.01.18 16: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저온화상 생각보다 무섭더라구요.
    저는 가끔 노트북위에다가 손 너무 오래 올려 두었다가 뜨거운 열기에 손이 따끔 거리기도 하더라구요.

    2014.01.18 19: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주 유용한 정보군요.
    저온화상을 방지하는게 우선 중요하지만
    혹시나 사고가 발생했을때 사용할수 있는 좋은 방법을
    적어주셔서 너무나 감사합니다.
    행복한 주말 되시구요^^

    2014.01.18 2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돌담

    이렇게 자세히 알려주시니 올 겨울이 든든합니다.
    미리 대비를 잘 하겠습니다.

    2014.01.18 20:54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저온화상이 일반 화상보다 무섭다고 합니다.
    추운날씨에 저온화상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야겠네요

    2014.01.18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저온화상이라는게 있군요.
    예방법과 대처법 잘 알고 갑니다.^^

    2014.01.18 23:19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거 정말 주의해야 되겠더라구요.
    저온화상 누구나 걸릴 수 있겠어요.

    2014.01.18 23: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온 화상 예방법에 관한 정보로군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2014.01.19 0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 자외선차단제도 일시적 응급효과가 있군요.
    좋은 건강정보 잘 보고 갑니다...

    2014.01.19 13: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어려서 사촌이 온돌에서 잠 들엇다가 발목 복숭아뼈에 화상을 입은 기억이 나네요.
    그닥 뜨겁지도 않앗었는데, 치료도 오래가고, 후유증이 장난이 아니더군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014.01.19 1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