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2. 3. 17. 06:00

경비 아저씨가 새벽 1시에 방송을 하게 된 이유



봄을 재촉하는 봄비가 촉촉이 내리는 주말입니다.
아마 비가 그치고 나면 봄은 성큼 다가와 있을 것 같은 느낌입니다.

며칠 전, 남편 친구들과 함께 저녁을 먹고 왔습니다.
어릴 때부터 같이 자란 고추 친구의 부부동반 모임이었습니다.
도란도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제법 늦은 시간에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엘리베이터를 타려고 하는데 이상하게 코를 자극하는 냄새가 있었습니다.
"뭐지? 이상한 냄새가 나!"
"그러게."
11층을 누르고 우리 집 현관 앞에 섰는데도 냄새는 계속 났습니다.
"여보! 경비실에 전화해야 되지 않을까?"
시계는 밤 12시를 가리키고 있었습니다.
"아니다. 내가 경비실에 그냥 갔다 올게."
다시 내려갔다 들어온 남편입니다.

고등학생인 아이 둘은 새벽 1시가 되어야 집으로 돌아와 기다렸습니다.
그런데도 냄새는 끝이 없었습니다.
"여보! 경비실에서 뭐라 그래?"
"냄새의 근원을 찾아보라고 했어. 방송도 하라고 했고."
"그런데 왜 조용하지? 방송도 안 하고."
"그러게 말이야."





▶ 냄비 그을음을 닦는 데는 사과껍질이나 사과 속을 이용하면 효과적이다. 냄비에 사과껍질과 물을 넣어 잠시 끓이면 사과껍질에 포함된 산이 그을음이 제거한다. 귤을 사용해도 좋다.





남편은 전화를 걸었습니다.
"여보세요. 냄새의 근원은 찾았습니까?"
"아니요."
"그럼 방송이라도 해야 않겠어요?"
"너무 늦은 시간이라...."
"아무리 늦은 시간이라도 방송하세요."
"잠자는 시간인데 방송을 했다가는 민원이 들어와서..."
"불이나면 책임질 겁니까?"
"..............."
남편이 화를 내자 '알았습니다.'하고 전화를 끊었습니다.

잠시 후 방송이 흘러나왔습니다.
"늦은 시간에 죄송합니다.
지금 심하게 타는 냄새가 나고 있습니다.
집집마다 가스 불을 살펴 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거듭 죄송합니다. 확인하시고 경비실로 연락해주시기 바랍니다."
방송이 흘러나오는 소리를 듣고 안심하고 잠이 들었습니다.


평소 인사도 나누고 지내는 사이라 출근하면서 경비아저씨를 만났습니다.
"안녕하세요? 어제 어떤 집이던가요?"
"네. 바로 1층이었습니다."
설명을 듣고 보니 아버지와 아들 남자 둘만 사는 집인데 사골 곰국을 가스 위에 올려놓고 그만 잠이 들어 버렸고, 문을 열고 들어서니 집안은 온통 자욱한 연기로 가득 차 있었다고 하였습니다.
"정말 큰일 날 뻔 했습니다."
"사장님에게 감사하다고 전해주세요."
"네."
입바른 소리 잘하고, 남다른 남편의 집요한 성격과 순간 판단력이 빛을 발하는 날이었습니다.
 

그냥 그렇게 넘어갈 수 있어 참 다행이었습니다.
요즘 입주자들은 조금만 불편해도 바로 전화를 걸어 민원을 제기하는 각박한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입니다.
그렇다 보니 한밤중에 벨을 눌러 확인하고 또 방송을 한다는 게 쉽지 않다는 걸 이해는 합니다.
하지만, 그냥 그렇게 넘겨버렸다면 불이 나 더 큰 불행을 불러왔을지도 모를 일이었던 것입니다.

어떻게 행동하는 게 더 현명한 일인지 살다 보면 우리는
순간의 선택과 빠른 판단을 내려야 할 때가 찾아오기 마련입니다.

책임감 있게 처리했기에 아무런 일 없이 넘길 수 있었던 게 아닐는지.....


즐거운 주말 되세요.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게다가 민원이 발생할까봐 방송을 못하였다고 하시는데, 대부분의 아파트 관리규정을 보면 오전 9시부터 저녁 9시를 제외한 시간은 방송을 못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건 민원이 발생하는 차원이 있지만 방송의 남발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입니다. 님은 단순하게 생각하실지 몰라도 하루에도 수많은 방송권유 전화가 옵니다. 새벽한시에도 방송하는데 왜 밤 10시는 안되냐 11시는 안되냐...이런 욕을 관리실 직원들은 계속 들어야 할 것입니다.

    2012.03.17 10:39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무개

    당신같은사람들이 집하나있다고 경비무시하듯말하고 화를내긴왜화를내 관리비낸다고 경비아저씨를 니집비서인줄아냐 뭘잘했다고 화를내듯말했다고 경비아저씨가 그래서 남편이시킨대로했다고 자랑질이야 상황은 잘한거라도 글쓴너는개념참없다 개념없는것들이아파트살아서 경비아저씨가 고생이많다

    2012.03.17 10:43 [ ADDR : EDIT/ DEL : REPLY ]
  4. 아무개

    당신같은사람들이 집하나있다고 경비무시하듯말하고 화를내긴왜화를내 관리비낸다고 경비아저씨를 니집비서인줄아냐 뭘잘했다고 화를내듯말했다고 경비아저씨가 그래서 남편이시킨대로했다고 자랑질이야 상황은 잘한거라도 글쓴너는개념참없다 개념없는것들이아파트살아서 경비아저씨가 고생이많다

    2012.03.17 10:47 [ ADDR : EDIT/ DEL : REPLY ]
  5. 어쨌든 큰 화를 면했군요. 다행이예요...
    근데 사과 껍찔이 유용하게 쓰이는군요. ㅎㅎ
    잘 기억해둬야겠어요. ^^
    건강하고, 행복한 토요일 되시길 바래요. (⌒▽⌒)

    2012.03.17 1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이런건 24시간 언제라도 방송해야 옳은일이죠^^

    2012.03.17 11: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냄비가 벌겅게 달아올라두 불은 안나던디

    2012.03.17 11:14 [ ADDR : EDIT/ DEL : REPLY ]
  8. 그래도 다행입니다.
    경비 아저씨 방송이 새벽이지만 큰 불행을 막았네요^^;

    2012.03.17 11: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어느 날 탄냄새가 심하게 나고 연기가 차길래 119에 신고를 했는데요, 베란다를 열어보니 아랫 집에서 뿌연 연기가 나오는 것 같아 아랫 집을 향해 불이라고 소리 질렀지만 소용이 없었고 119가 와서 찾는데 얼마 후 괜찮아졌어요. 알고보니 그 집 가족들이 자다가 일어나서 타는 냄비를 아무 말 없이 껐고 부부는 비염으로 냄새를 잘 못맡는다고 하더라구요...그 때부터 탄냄새 나면 신경쓰게 되죠...

    2012.03.17 12:09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정말 큰일치룰뻔 하셨네요... 별일 없이 해결되어서 정말 다행입니다 ^^

    2012.03.17 12: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정말 큰일 날뻔 했네요...
    노을님!
    행복한 주말 되세요. ^^

    2012.03.17 12:50 [ ADDR : EDIT/ DEL : REPLY ]
  12. 정말 다행이네요.
    곰국 저도 태워봐서 아는데.. 연기 냄새 장난아니죠. 으....

    2012.03.17 1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방송안하면 정말 큰일 낫을듯^^;;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2012.03.17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남편분의 빠른 판단력과 집요함으로 인해 화재가 발행하지 않아 다행스럽고 남편분이 자랑스러우시겠네요. 근데 말이죠.... 경비분이 그 새벽에 방송하고 얼마나 욕을 많이 드셨는지는 생각해 보셨는지.. 남편분 자랑 이전에 세대민 스스로 먼저 조심하고 주의해야 함을 말씀하셔야 하는게 아닐까요?

    2012.03.17 17:36 [ ADDR : EDIT/ DEL : REPLY ]
  15. 모르긴 해도... 불끈거는 다행이지만.... 경비실이나 관리실이나... 무지 욕박아지 먹어겠군.....새벽1시에 웬 방송질이냐 하면서.. 니덜 다 짜른다 뭐다 생난리 쳤겠군... 안봐도 훤해... 원래. 남불행은 아랑곳안하지... 지 잘난줄만 알고... 거드름이나 피지...

    2012.03.17 18:18 [ ADDR : EDIT/ DEL : REPLY ]
  16. 아주 잘 하셨네요..
    정말 다행이예요..
    이웃들의 재산도 살렸다고 봐야죠..^^
    그 시간에 님 부부의 코(?)와 현명한 남편분의 행동이 없었더라면 뉴스에 나왔을지도...
    좋은 주말 보내세요^^

    2012.03.17 18: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큰일날뻔 하셨군요. 잘보고 갑니다.

    2012.03.17 2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잘 하셨어요
    좋은 꿈꾸세요~

    2012.03.17 23: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이글 읽는데 결과가 너무 궁금한겁니다. 그럴때는 방송해야 하는게 맞는것 같습니다.

    2012.03.18 13: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자는 시간이라 방송을 못하겠다니 어리석은 대응이네요.
    그런 대응이 자칫 참사를 불러올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화재가 나도 자는 시간이라 소방차를 부르지 않을 건지....참 그 사고방식이 이해 안가네요.^^

    2012.03.18 14:54 [ ADDR : EDIT/ DEL : REPLY ]
  21. 남편분께서 정말 잘하셨네요.
    큰일날뻔했습니다.

    2012.03.21 16: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