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있는 식탁

느림의 미학 녹색 식탁! 슬로우 슬로우 푸드

by *저녁노을* 2012. 8. 13.
728x90
반응형


느림의 미학 녹색 식탁! 슬로우 슬로우 푸드



입추가 지나다 보니 아침저녁으로 불어오는 바람이 시원하게 느껴집니다.
너무 더워 밖에 나가 식사를 하고 싶어도
고3, 고2인 녀석들 때문에 외식 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우리는 늘 빨리빨리를 외칩니다.
패스트푸드에 길들어져 있는 우리의 입맛
조금이라도 고쳐보기 위해 수고스럽지만 집밥을 고집하고 있습니다.










1. 곤약냉채

▶ 재료 : 곤약 100g, 적양배추 1장, 오이고추 1개,
             진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곤약은 적당한 크기로 잘라 끓는 물에 데쳐 물기를 빼둔다.
㉡ 적양배추, 오이고추도 곱게 채를 썰어 씻어 물기를 바쳐둔다.
㉢ 곤약, 적양배추, 오이고추,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2. 상추나물

▶ 재료 : 상추 100g,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상추는 끓는 물에 데쳐 깨끗하게 씻어 먹기 좋게 썰어둔다.
㉡ 간장, 깨소금, 참기름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3. 콩나물 무무침

 

▶ 재료 : 콩나물 100g, 무 100g, 고춧가루 2숟가락,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콩나물은 깨끗하게 씻어 삶아낸다.
㉡ 무는 곱게 채를 썰어 고춧가루와 간장 1숟가락을 넣어 조물조물 무쳐둔다.
㉢ 무쳐둔 무와 콩나물을 섞어 깨소금과 참기름을 넣고 마무리한다.







4. 오이 부추무침


▶ 재료 : 오이 1개, 부추 한 줌, 고춧가루 2숟가락, 간장 2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오이는 굵은 소금으로 박박 문질러 씻어 둔다.
㉡ 부추도 깨끗하게 씻어 오이와 함께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주면 완성된다.







5. 멸치 아몬드볶음


▶ 재료 : 멸치 100g, 아몬드, 올리브유 약간 
             고추장 1숟가락, 꿀 1숟가락, 물 1숟가락, 깨소금, 참기름,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멸치는 깨끗하게 손질하여 올리브유를 두르고 볶아준다.
㉡ 고추장, 꿀, 물, 깨소금, 참기름, 마늘을 넣고 살짝 볶아준다.







6. 콩비지 찌개


▶ 재료 : 비지 100g, 묵은지 1/4포기, 쇠고기 100g, 청양초 2개, 대파 약간, 고춧가루 1숟가락,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멸치 다시 물을 2컵 정도 만들어 준다.
㉡ 묵은지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쇠고기와 순두부도 함께 넣어준다.

 

 

 

▶ 완성된 비지 찌개
두부 만들고 남은 비지로 만든 찌개입니다.




▶ 담가 두었던 고들빼기 김치



▶ 직접 만든 손두부와 묵은 김치
두부 만드는 공정은 따로 포스팅 하겠습니다.
 

 

 

▶ 고등어구이



▶ 완성된 식탁




시원한 냉면 육수가 쇠고기 다시다 맛이고,
자장, 족발에 넣은 카라멜,
콩가루로 만들어주는 콩국수,
소비자를 속이는 일이 허다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집 밥을 최고로 여기나 봅니다.
"우린 행복으로 여겨야 해. 엄마가 이렇게 맛있게 해 주니 말이야."

"엄마! 난 참 행복해."
"왜?"
"엄마가 이렇게 직접 만들어 줘서."
"고마워요!"

요리는 느릿느릿 느림의 미학입니다.
또한 요리는 정성이라 여기기에
그저 행복한 고슴도치 엄마가 되어버립니다.


즐거운 한 주 되세요.^^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68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