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3. 3. 10. 07:00


남은 음식 가져가기는 소비자의 권리!




3월이라 교직원이 바뀌었습니다.
낯선 환경에서 잘 적응하라며 친목회에서 찾아간 곳입니다.
깔끔하게 차려내 가끔 지인들과 들러 먹고 오는 곳이기도 합니다.

많이 나오는 반찬 가짓수
우린 절대 더 시키는 법 없습니다.
"손님! 뭐 모자란 것 있으면 더 드릴까요?"
"아뇨. 괜찮습니다. 있는 반찬으로 먹어도 충분합니다."
적당히 담아내고 필요하면 더 달라고 하는 음식문화가 정착되었으면 하는 맘이기 때문입니다.



▶ 식당 입구





▶ 파래무침, 젖갈, 마른 취나물
 




▶ 묵은지, 배추김치, 잡채




 



▶ 게장, 된장찌개, 김치전



 



▶ 배추쌈, 마른 김, 감자샐러드



 



 



▶ 장아찌, 나물류, 멸치볶음




▶ 고추지, 미역국, 밥



▶ 떡갈비



▶ 정갈하게 차려진 식탁





▶ 남은 음식 포장용기



점심을 다 먹고 난 뒤, 옆에 앉은 선생님이
"저 테이블은 너무 많이 남겼다."
"정말 그러네."
"우리 복돌이 좀 갖다 주면 좋을 텐데."
"비닐이라도 하나 달라고 해 봐"
"요즘 남은 음식 싸 가기도 하잖아."
"창피해."
"뭐가 어때서!"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부지런하신 선생님이 일어납니다.

"야! 이것 봐!"
"어? 언제 이런 게 있었지?"
"우리 동네 정말 살기 좋은 곳이네."
음식물 포장용기가 있는 줄 몰랐습니다.
아직 홍보가 덜 된 탓도 있겠지요.
이렇게 좋은 걸 널리 알려야 할 것 같았습니다.

이웃집 복돌이가 맛있게 먹었지만,
사람이 먹어도 될 정도입니다.
옆에서 밥을 먹던 사람의 시선이 곱지는 않아 보였습니다.
절대 부끄러운 일이 아닙니다.
이제 생활화 되어야할 문화입니다.
내가 먹다 남은 것 싸간다면 음식물 쓰레기도 훨씬 줄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건 바로 우리의 권리랍니다.^^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참좋은 아이디어입니다 일부음식점이지만 반찬 재활용하는경우도 있고하니
    음식점마다 널리 퍼졌으면 합니다
    평안한 휴일되시길 바랍니다^^

    2013.03.10 10:54 [ ADDR : EDIT/ DEL : REPLY ]
  3. 당연한 권리인데 눈치보고 그러는게 당연하게 된 것 같습니다.
    참 좋은 현상이네요~

    2013.03.10 11:02 [ ADDR : EDIT/ DEL : REPLY ]
  4. 남은 음식 가져가는 문화가 정착됐으면 좋겠습니다.

    2013.03.10 12: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포장용기도 비치되어 있나보내요..^^

    2013.03.10 12: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남은 음식 포장 용기도 두고 좋은데요..
    식당은 음식물 쓰레기 안 남아 좋고
    손님은 반찬으로 다시 먹을 수 있구요^^

    2013.03.10 1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절대 부끄러운 일이 아니죠..이건 당연한것이죠~

    2013.03.10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도 이웃식탁에 남은 음식 싸와 우리집 견들 줍니다. ㅎㅎ
    뭐가 부끄러운지..
    우리집 애들도 어려서 부터 봐와서 그런지
    자연스럽게 전부들 그리하는..ㅋㅋ

    2013.03.10 14: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남은 음식 싸 가는것 완전 좋아요~
    휴일도 잘 보내세요^^*

    2013.03.10 14:20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정말 반찬 많네요~
    많이 남을 땐 정말 아깝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2013.03.10 19: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런 게 바로 일석이조네요....

    2013.03.10 19:49 [ ADDR : EDIT/ DEL : REPLY ]
  12. 통이 따로 있어서 별로 부끄러운 일은 아닌 듯..
    남으면 여전히 재활용하는 곳이 많으니 이런 방법도 좋은데요.,.^^

    2013.03.10 1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통이 미리 준비가 되어있음 더 활발하게 남은 음식 싸가게 될 것 같아요 ㅎㅎ

    2013.03.10 20: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오~
    저런 포장 용기는 또 처음 봤네요. +_+
    오오..+_+

    2013.03.10 2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음식물쓰레기도 많은데 말이죠. 집에서 먹으면 그것도 좋을꺼 같아요..

    2013.03.10 22: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이젠 이게 생활이 되어야 합니다^^

    2013.03.11 05: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헉!+_+ 이런 개념 맛집이!?
    정말 칭찬받아야할 곳이네요!

    2013.03.11 05: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비밀댓글입니다

    2013.03.11 11:00 [ ADDR : EDIT/ DEL : REPLY ]
  19. 이런건 너무 좋네요. 하지만 저희같은 경우는 항상 거의 안남기고 먹는다는게 문제지만요 ㅠ,ㅠ

    2013.03.11 12: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안녕하세요 블로거님

    프랜딩의 블로거회원이 되시어 프렌딩의 위젯 및 배너를 달아 볼까요?

    cpc 1회당 50원 현금으로 지급된다네요 끝장납니다~

    프랜딩은 블로거들이 가입하여 프랜딩의 위젯을 설치하고 방문자가 상품을 클릭한때마다 cpc당 수익을 적립하고 매달말일 수익을 받는 광고 플랫폼입니다.
    블로거님은 프렌딩에 로그인하시면 적립된 예치금과 로그분석내용을 투명하게 보실수 있습니다.
    프랜딩은 외국계열회사인 구*에드센*와 크리**처럼 달러 수표로 수수료를 지급하거나 번거로운 수수료이체신청이 아님에 매달 계좌이체로 지급됩니다.

    현재 블로거회원분들이 매우 좋아하시는 수익베너 위젯입니다.

    이제 프랜딩으로 갈아타야지 않을까요?

    프랜딩 베너를 달고 퀄리티높은 포스팅을 업로드하는 블로그가 되세요

    간단한 가입으로 프랜딩의 블로그 회원이 될수 있으며,

    가입 및 동네 꼬마도 할수있는 위젯 설치 방법은 네이버검색 "프렌딩" 을 방문해 주기~

    2013.03.11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공감이 가네요.
    음식쓰레기 줄이는 일석이조의 효과..

    2013.03.11 20: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