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산 자락에 큰 인물이 난다는 자굴산


며칠 사이에 바람도 싸늘하게 느껴집니다. 더 높아 보이는 하늘, 솜털 같은 맑은 구름, 이름 모를 들꽃이 더욱 아름답게 보이게 하는 것은 아마도 가을 날씨 탓인가 봅니다. 어디를 가더라도 눈길을 발길을 붙잡는 향기를 멈출 수가 없게 만들어 버리는 것 또한 이 가을이 우리에게 주는 매력이 아닌가 싶습니다.
 
휴일 마지막 날, 독서실에서 공부하는 아이들 점심을 차려주고 남편과 함께 의령 자굴산을 다녀왔습니다. 여러개의 코스가 있었으나 우리가 선택한 건 2코스였습니다.
늦은 오후 3시에 출발하여 6시에 내려왔으니 3시간이 걸렸습니다.

천천히 자연과 함께 하는 산행이었습니다.



* 2코스 : 4.5km(칠곡면 내조리 - 진등 - 금지샘 - 써래봉 - 정상)
※  자굴산의 대표적인 등산로임(진주,합천 등 인근지역 조망권 우수)


▶ 공영주차장에 있는 휴식처



자굴산은 해발 897m 경남의 중심부인 의령의 진산으로 인접 시·군과 근거리에 위치하고, 등산객 취향에 따라 난이도(급경사,완경사)를 조절할 수 있는 다양한 산행 코스를 가진 산악 지역임. 사계절(봄,여름,가을,겨울)을 사색(꽃길,숲 속 오솔길등) 할 수 있는 산악 지역입니다.




자굴산은 의령을 상징하는 지붕이자 진산으로, 의령사람들이 아주 자랑스럽게 여기는 맑은 정기가 배어 있는 위엄있는 산입니다. 역사상 숱한 어려움과 전란에서도 의령을 지켰으며, 민족사에 큰 발자취를 남긴 많은 인물을 배출한 산이기도 합니다.



▶ 버섯같은데 참 신기하였습니다.





자굴산은 백두산에서 줄기차게 뻗어내려 온 큰 산줄기 백두대간 남덕유에서 진양기맥으로 갈려 나와 금원산, 기백산, 황매산을 거쳐 경남땅 한복판에 성문 위의 망루처럼 우뚝 솟아 있습니다.




<금지샘에 관한 설화>
자굴산의 깎아지른 듯한 절벽 밑에 3m 깊이의 동굴이 있으니 그 동굴 속에는 천연적으로 생긴 샘이 있어 이 샘을 사람들은 금지샘이라 부릅니다. 보기에도 한 바가지 퍼내면 없어질 물 같은데 아무리 물을 퍼내어도 줄지 않습니다. 어떤 한발에도 물이 줄지 않을 뿐 아니라 어떤 폭우에도 물이 불어나지 않는다고 합니다.
옛날에 어떤 사람이 명주실 끝에 돌을 메달고 실꾸러미를 풀어 넣어서 깊이를 재어 보았더니 실꾸러미 3개가 풀리고 나서야 겨우 샘바닥에 닿았는데 그 끝이 수십리 밖인 정암진에서 나왔더라는 말도 있고 또 어떤 사람은 굴속에서 연기를 피웠더니 그 연기가 남강의 솥바위가 있는 곳에서 나오더라는 전설도 전해집니다. 그만큼 이 샘이 깊다는 표현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으름이 익어가고 있었습니다.

▶ 또아리를 틀고 있는 이상하게 생긴 나무


▶ 올라갈수록 도토리나무 숲이었습니다.

▶ 들꽃이 우리를 반깁니다.


굴산은 해발 897m로 비교적 높은 산이지만 산행나들목으로 접근이 쉽습니다. 의령9경(景)의 제2경으로도 선정되어 있는 자굴산의 봄은 철쭉으로 화려합니다. 정상에 오르면 의령군이 한눈에 들어오고, 지리산 천왕봉과 웅석봉이 손에 잡힐 듯한데, 사방으로 막힘없이 산청과 합천의 황매산과 가야산, 마산의 무학산, 창원의 정병산, 달성의 비슬산, 창녕의 화왕산과 우포늪까지 360도로 조망됩니다.

정상에서 본 모습들입니다.













▶ 바위틈에 자란 소나무





원래 큰 명산 자락에는 큰 인물이 나온다는 바, 자굴산의 의령도 그 예외는 아닌가 보다. 역사적으로는 임진년 왜침 때 망우당 곽재우 장군을 비롯한 휘하 17장령과 수천의 민중이 전국 최초로 의병을 일으킨 곳이 의령입니다. 현대사의 큰 인물로는 세계적인 큰 기업으로 발돋움한 삼성의 창업자 이병철 회장이 이곳에서 태어났습니다.



★ 찾아가는 길
* 대구,부산,마산,진주방면
  ▶ 남해고속도로 의령 군북 IC → 의령방면 79번 국도 → 7.5km → 의령읍 → 20번 국도 → 칠곡면 우회전 → 2.7km → 칠곡면 내조리
  ▶ 남해고속도로 의령 군북 IC → 의령방면 79번 국도 → 7.5km → 의령읍 → 20번 국도 → 의령여중고 우회전 → 9km → 가례면 갑을리


주차장에 도착하니 우리 차만 외로히 서 있었습니다. 어둠이 어둑어둑 내려앉았지만, 정상까지 잘 올랐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자연이 주는 아름다움을 가슴으로 담고 왔습니다.



*도움되신 산행정보였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좋은 구경 잘했습니다^^
    가을이 산행한번 가야는데 ㅎ
    노을님 감기조심하시구
    즐거운 하루하루되세요^^

    2010.09.29 12:27 [ ADDR : EDIT/ DEL : REPLY ]
  3. 부지런한노을님,휴일은쉬고싶지않으세요?
    덕분에 저는 호강하지만...
    가을산멋있죠?

    2010.09.29 1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노을님도 가끔 산행을 즐기시더군요..^^
    가을산행 좀 멀리 가보고 싶더라구요~ㅎ
    덕분에 구경 감사해요~
    오후 잘 보내세요^^

    2010.09.29 1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주말에는 저도 산에서 가을냄새 좀 맡아야겠습니다.
    산에서 내려다보는 전경이 참 좋네요.

    2010.09.29 13:14 [ ADDR : EDIT/ DEL : REPLY ]
  6. 바람개비

    내려다 보는 풍경이 멋집니다.
    잘 보고 ㄱㅏ요.

    2010.09.29 13:25 [ ADDR : EDIT/ DEL : REPLY ]
  7. 가을의 스산함마저 전해지는 듯해요.
    마음마저 평온하고 상쾌해집니다. 신기한 금지샘에선 왠지 모를 삶의 동력도 느낄 수 있듯 하고요.

    2010.09.29 13:27 [ ADDR : EDIT/ DEL : REPLY ]
  8. 앗 으름이다
    향긋하고 달콤해요 ㅎㅎ^

    아주어릴때 먹어보곤 ㅎ^

    2010.09.29 13: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버섯에
    신기한 나무까지 자연은 늘 신기하네요 ^ ^

    저도 단풍이 생기면 등산 즐기러 다녀야 겠어요

    오늘도 오후가 쌀쌀하네요
    점심은 따뜻한것 드셨나요?

    감기 조심하시구요
    오늘도 화이팅요:)

    2010.09.29 13:45 [ ADDR : EDIT/ DEL : REPLY ]
  10. 사랑초

    가끔 일상탈출을 꿈꾸긴 하는데 잘 안 됩니다.ㅎㅎ
    잘 보고 갑니다.

    2010.09.29 14:16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상하게 또아리를 튼 나무며 신기한 설화를 가지고 있는 금지샘 너무 신기합니다.
    정상에서 찍어주신 풍경 또한 아주 멋집니다.
    저는 조만간 청계산이라도 다시 한 번 가봐야겠습니다.^^

    2010.09.29 14: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풍경이 아주 수려합니다..
    의령하니 의령소바가 먹고 싶어집니다.
    소바 먹으러 경남,북 쪽에 일이나 여행을 가면 멀어도 꼭 들렀다 오곤 해요.

    2010.09.29 14: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그린들

    유명한 저명인사들이 많이 배출한 곳이네요.
    자굴산 정기받아서..ㅎㅎ

    2010.09.29 15:28 [ ADDR : EDIT/ DEL : REPLY ]
  14. 첨보는 버섯과 꼬인 나무
    전설가득한 마르지않는 신비한 금지샘까지 자굴산 볼거리가 곳곳에
    숨은 명산 같아요~ ㅎ

    2010.09.29 16: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중간에 또아리튼 모양의 나무가 무척 독특하네요~
    자굴산..전 처음들어 봤어요~ㅎㅎ

    2010.09.29 16: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어릴때는 이렇게 산이 좋아질 줄 몰랐는데,
    사진만 봐도 막 두근거리고 가까운 산이라도 가고 싶고 그래요.

    중간에 버섯이라고 하신거,
    http://5323.tistory.com/entry/%EB%82%98%EB%8F%84-%EC%88%98%EC%A0%95%EC%B4%88
    수정초와 비슷한게 생긴거 같아요.
    5월달에 지고 없어진다는데...흠;;

    2010.09.29 16: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오~~ 으름....예전에 많이 따먹으러 다녔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젠 잘 찾아보기도 힘든데....아~~ 아련한 옛기억을 떠오르게 해주셔서 감솨^^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0.09.29 16:42 [ ADDR : EDIT/ DEL : REPLY ]
  18. 자굴산 풍경두 보통이 아닙니다..
    멀리 보이는 구름도 넘 아름답고..
    산아래 보이는 전답도 넘 아름답네요..^^
    잘 보고갑니다..^^

    2010.09.29 22: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자굴산이라는 산도 있군요..
    하도 여행을 단닌지가 오래되서 이런건 블로그를 하면서 많이 알게되네요^^

    2010.09.30 00: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이병철은 빼고요...남명 조식, 곽재우, 수천 민중이 맘에 들데요.
    의령 자굴산 풍경을 세심히게 아름답게 찾아냈습니다^^

    2010.09.30 05:21 [ ADDR : EDIT/ DEL : REPLY ]
  21. 산사내

    안녕 하세요 자굴산 좋은산이죠
    산행후 가까운 거리에 있는 이병철 생가도 돌아보고
    궁유 일붕사 동양최대 돌굴법당 구경하시고
    의병장 곽재우 생가도 돌아보세요
    근처에 다 있습니다

    2010.11.09 10:32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