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3. 2. 24. 18:33
728x90
반응형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 소원성취하세요.



오늘은 정월 대보름이었습니다. 오곡밥과 아홉 가지 나물을 만들어 먹고 부럼도 깨물고 못 먹는 귀밝기 술도 마셨습니다. 또, 둔치에서 열리는 달집태우기도 다녀왔습니다.




               


달집이 타는 불에 콩을 구워 먹기도 했고, 지방에 따라서는 달에 절을 하면 여름에 더위를 타지 않는다 하며, 또 1년간 부스럼이 나지 않는다고 믿기도 했습니다. 한꺼번에 불이 잘 타오르면 풍년이 들고, 타다가 꺼지면 흉년이 든다는 속설이 전해졌으며 달집이 타서 넘어질 때 그 넘어지는 방향에 따라 그 해의 풍·흉을 점쳤다고 합니다. 대보름의 만월을 바라보며 풍농(豊農)과 마을의 안녕을 기원하는 점풍(占豊)의 의미를 지녔다고 합니다.




달집 태우기는 달맞이·횃불싸움과 같이 정월 대보름에 하는 풍속놀이입니다. 보름달이 떠오르기 전에 나무로 틀을 엮고 짚을 씌운 달집을 마을 동산의 적당한 기슭에 만들어 둡니다. 달집의 위치는 마을에서 달맞이하기에 가장 좋은 곳에 자리 잡습니다. 형태는 지방에 따라 약간씩 다르나 대개 간단한 구조로 되어 있고, 한쪽 면만을 터놓고 다른 두 면은 이엉으로 감쌉니다. 터놓은 쪽을 달이 떠오르는 동쪽으로 향하게 하고, 가운데 새끼줄로 달 모양을 만들어 매달고  달이 솟아오르는 것을 처음 본 사람이 불을 당기고 달을 향해 절을 합니다. 





소원성취 운수대통함입니다.








달집 속에 겨울 내내 뛰놀며 날렸던 연, 입었던 옷가지 등을 하나씩 넣어 달이 떠오르기 시작하면 활활 달집이 타오르면 어느새 주위는 숙연해집니다. 온 세상 비추는 달빛 따라 합장하고 손바닥이 다 닳도록 빌고 또 빌었습니다.





▶ 가족들의 건강과 소망을 기원하는 소원 문이 빼곡히 꼽혀있습니다.







▶ 동장님과 동네주민이 술잔을 따르고 돼지머리에 돈을 꽂고 축문을 읽었습니다.







대나무 매듭을 태워 폭죽 소리같이 '툭툭' 소리가 나도록 했습니다. 이는 잡귀와 액을 쫓기 위함이며, 달집에 수숫대·볏짚을 넣는 것은 풍요로운 생산을 위함이었습니다.








남자들은 온종일 거두어들인 연을 걸기도 하고, 아낙들은 소원을 적은 종이나 입고 있는 새 옷의 동정을 떼어 달집을 태우면서 자신의 액이 소멸되기를 기원합니다. 불꽃이 환하게 피어오르면 풍물을 신나게 울리며 한바탕 어울려 춤과 환성을 울리며 뛰어놉니다.










쥐불놀이는 없었지만,
강가에 피어있는 억새를 모두 태웠습니다.
재가 거름이 되고 새싹들의 영양분이 되겠지요.







 올해는 구름이 끼어 떠오르는 달을 보지 못하였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가슴에는 환한 달이 두둥실 떠올라 있었답니다.


사업이 잘 풀리지 않는 남편,
내 사랑하는 자식들 몸이라도 건강하게 해달라며 빌고,
아무 탈 없이 공부 열심히 해달라며 한 해의 행복을 기원해 봅니다.







여러분 모두 올 한 해,
하루하루가 행복하길 소원합니다.











여러분의 추천이 글쓴이에겐 큰 힘이 됩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집태우기로군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닷..!!

    2013.02.24 18: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달집 태투기.. 오랫만에 봅니다.

    2013.02.24 19: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저녁노을님께서도 올해 운수대통하시길 기원합니다~

    2013.02.24 20:02 [ ADDR : EDIT/ DEL : REPLY ]
  4. 노을님두 정월대보름의 둥근 달의 기운을 받아 올 한해동안 건강하시고 소원성취하세요~ ^^

    2013.02.24 2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사진 보면서 소원을 빌어도 되겠죠~? ㅎ

    2013.02.25 03: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skybluee

    노을님두 올 한해 소원성취하는 한 해 되세요^^

    2013.02.25 06:03 [ ADDR : EDIT/ DEL : REPLY ]
  7. 오곡밥을 두그릇이나 먹었네요.ㅎㅎ

    2013.02.25 07: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는 이렇게 사진으로만 봅니다.
    이렇게 나쁜 기운이 모두... 태워지면 좋겠어요.

    2013.02.25 07:35 [ ADDR : EDIT/ DEL : REPLY ]
  9. 올해 한해 운수대통할 것 같습니다.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월요일 홧팅하세요

    2013.02.25 07: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노을님댁에도 운수대통하는한해가되시기바랍니다.
    잘 보고갑니다.

    2013.02.25 07:56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저도 어제 아쉽게 둥근 보름달을 보질 못했네요~~~ 대신 여기서 귀한 장면을 보고 갑니다.~~

    2013.02.25 08: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봄이오는 소리

    운수대통하는 한 해 되세요^^

    2013.02.25 08:07 [ ADDR : EDIT/ DEL : REPLY ]
  13. 달집태우기 보고 오셨네요^^

    2013.02.25 08: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도 어제 부산 송정에서 달맞이 했는데 구름이 옅게 끼어있어 환한달은 못봤지만 소원은 제대로 빌었답니다~^^

    2013.02.25 16: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덕분에 달집태우기를 오늘에서야 처음 봤어요. ^^

    2013.02.26 05: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