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0. 11. 24. 06:10
 


이야기 하나, 딸아이의 호주머니에서 나온 5만 원권


▶ 무료 다운로드 이용권 - 영화 드라마, 게임, 유틸, 성인 등 다양한 컨텐츠를 24시간 무료로 다운 받을 수 있습니다.




지난 주말, 아침 일찍 일어나 아이들 밥을 챙겨놓고 미루어 두었던 청소를 하였습니다. 두 녀석 교복을 빨기 위해 호주머니를 뒤적였더니 딸아이의 치마에서 5만 원권 4장이 나왔습니다.

‘어? 이게 뭐지? 돈이 어디서 나서 5만 원 권을 넣어 다니는 거야?’

친척들이 왔다 가면 용돈을 주긴 합니다. 그러면 늘

“엄마! 얼마 받았어.” 말을 하는 딸이고

“엄마! 이거 저금해줘.”라고 돈을 맡기는 딸아이입니다.

그런데 호주머니에서 거금이 쏟아져 나오다 보니 살짝 의심이 들기 시작하였습니다.

‘설마! 그간 엄마를 속인 건 아니겠지?’

별의별 생각이 다 났습니다. 너무 궁금하여 자는 아이들을 깨웠습니다.

“야! 야! 일어나!”

“얼른 안 일어나!”
나도 모르게 격앙된 목소리가 쏟아져 나왔습니다.

“당신, 아침부터 왜 그래? 무슨 일 있어?”
“딸! 이거 무슨 돈이야?”
“돈? 무슨 돈 말이야?”
“호주머니에 5만 원권이 4장이나 있잖아!”

“엄마! 뭘 가지고 그래?”
“이게 뭐냐구?”

“아이쿠! 우리 엄마! 흥분하셨네. 이건 다운로드 상품권이야.”
“뭐?”
“이것 봐! 무료다운로드 이용원이라고 쓰여 있잖아!”

“엥? 그런 거야?”
“잘 모르면서 엄마는 왜 그래?.”

“아니. 아니야. 미안해.”

그냥 쉽게 보고 의심했던 게 너무 미안하였습니다.

“완전히 속겠다.”

아들의 말로는 늦은 밤 택시를 타고 다운로드 상품권을 주고 잔돈을 받아가는 사람도 있고, 동네슈퍼에 가서 과자를 사고 잔돈을 받아와 양심을 속이는 아이들까지 있다는 이야기까지 해 주었습니다.


거실에 그냥 두었더니 남편이 들어오면서
"와! 우리 집에 돈 많네. 이거 나 가져도 되지"
"네. 다 가지세요."
"오늘 수입 잡았네." 하면서 집어 들기까지 합니다.


이야기 둘, 경비아저씨가 들고 온 5만원권



일주일 동안 모아두었던 종이를 차곡차곡 접어서 아파트에 폐지 모으는 창고에 가져다 놓고 들어왔습니다. 저녁준비를 한참 하고 있을 때 초인종이 요란하게 울립니다.

“누구세요?”
“네. 경비실에서 왔습니다.”

얼른 문을 열어주었습니다.

“사모님! 오늘 제가 종이를 치우다 이것 주웠어요.”
그러면서 제게 전해주는 것을 보니 5만 원권 다운로드 이용권이었습니다.

“아! 이거요? 제가 버린 것 맞습니다.”

“돈을 왜 버리세요? 잊어버린 게 아니고요?”
“네. 아닙니다.”

아저씨는 아까 갖다 버린 박스 속에서 5만원권 4장을 발견하고는

‘아이고 돈을 잊어버리고 얼마나 찾을까? 생각하며 박스 속을 뒤졌더니 편지 봉투가 하나 나왔는데 그게 바로 우리 집 주소였던 것입니다.

“죄송합니다. 별것 아닌데. 번거롭게 해서.”

“아닙니다. 다행입니다. 정말 진짜 돈하고 똑 같네요.”

“그러게 말입니다.”

“안녕히 계세요.”

돌아서는 경비아저씨의 모습을 보니 평소 성실함과 정직함이 엿보였습니다.

비록 다운로드 이용권이었지만, 현금으로 알고 주인을 찾아 주려고 한 그 마음을 보니 말입니다.


이렇게 많은 사람이 속아 넘어가고 있는 다운로드 이용권입니다. 꼭 위조지폐처럼 말입니다. 웃어넘길 수만은 없는 일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이디어 시대에 살고 있는 우리이지만 이런 건 좀 자제 해 주었으면 하는 맘입니다.

여러분도 주의하세요.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요즘 저 상품권 많이 보이더라구요~
    저걸로 악용하는 사람들이 있으면 안되는데..
    벌써 있군요^^;
    주의하고 또 주의해야겠어요!!

    2010.11.24 15:29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전한시

    (첫 댓글)
    속히 해결해야 될 문제군요.
    그렇지 않으면 피 보는 사람과 피를 부르는 사람이 생길테니...

    2010.11.24 15:59 [ ADDR : EDIT/ DEL : REPLY ]
  4. 깜빡 속을만한데요^^ 비스무리하게 생겼어요..

    2010.11.24 16:18 [ ADDR : EDIT/ DEL : REPLY ]
  5. 시력이 좋지 않으신 어르신 들께서는 정말 속겠는데요?...
    저는 아직 본 적이 없는데 한 번 보고 싶네요...얼마나 정교한지...ㅎㅎ...
    잘 보고 갑니다...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0.11.24 16:20 [ ADDR : EDIT/ DEL : REPLY ]
  6. 그러게말입니다. 진짜 5만원 이용권이 돈 처럼 생겼네요.
    저도 순간 돈인줄 알았네요 ㅋㅋ

    2010.11.24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저 5만원권처럼 생긴 다운로드 이용권때문에 많은 분들이 깜짝 놀라네요.ㅎㅎ
    실제로 저 돈으로 사기를 친 경우도 있다고 하니 조심해야겠습니다.^^
    또하나 덧붙이자면 저런 다운로드권을 이용하시면 컴퓨터가 고장이 날 가능성이 높다고 하네요.
    그러니 가급적 이용 안하시는게 좋습니다.^^

    2010.11.24 17: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어멋..저도 진짜인 줄 알았어요..
    ㅋㅋㅋㅋ

    2010.11.24 19: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정말 헷갈릴것 같은데요?
    이건 정말 주의해야겠어요.

    2010.11.24 20:08 [ ADDR : EDIT/ DEL : REPLY ]
  10. 달빛소나타

    와..정말 5만원권 같아 보입니다.
    많이 헷갈릴 듯.

    2010.11.24 20:13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이거 정말 속겠는걸요 조심해야겠습니다.

    2010.11.24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일주일 전이었던가.. 이것때문에 친구한테 깜빡 속았떤 기억이 나네요^^;

    2010.11.24 2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아하하...정말 딱 속기 쉬운 디자인입니다~
    아마 경비아저씨가 아닌 저라도 돈 줏었다...하고 생각할 듯 하네요~^^

    2010.11.24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 잘못하면 정말 착각하실수도 있겠네요 ^^

    2010.11.24 23: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오만원권 정말 잘 보고 사용해야겠습니다..
    잘못하면 속겠네요..

    노을님 오랜만에 들렀습니다..^^
    그동안 잘 계셨지요~~^^
    좋은 꿈 꾸세요..^^

    2010.11.25 0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순간 그렇게 보일 수도 있겠군요..
    요즘은 눈에 띄이게 하려고 별별 모양의 저런 상품권 같은 것들이 나오더군요. ㅎㅎ

    2010.11.25 0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재미있는 에피소드네요!
    헷갈리지 않게 디자인을 좀 바꾸는게 좋을 거 같은데 ㅎㅎ

    2010.11.25 08: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저게 사실 불법일텐데요.. 이런 피해들을 막기위해 적절한 제재가 필요한 것 같습니다.

    2010.11.25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게 사실 불법일텐데요.. 이런 피해들을 막기위해 적절한 제재가 필요한 것 같습니다.

    2010.11.25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그것때문에 저도 속았던 적 있습니다.

    피방 자리잡아놓고 피시를 하는 순간 본체 옆에 있는 5만원권이 눈에 띄는군요

    아싸 득템했다. 생각하는 순간.. 자세히 보니까... 아니더라고요 ㅡㅡ...

    2010.11.25 11: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ㅇㅇ

    으아 아저씨가 너무 착하시다 경비일 하시면서 노곤한 몸을

    이끄시고 온 경비아저씨께 박수

    2011.03.04 12:03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