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사장님의 기분 좋은 물건판매





입시가 얼마남지 않아 열심히 공부하고 12시 가까이 되어야 집으로 돌아오는 고3 아들,
밤이 늦어 위에 부담이 될까 봐 간식으로 만들어 주고 있는 우유와 유산균을 넣어 요거트를 직접 만들어 주고 있습니다. 엄마의 사랑과 정성 담은 수제 요거트에 꿀 한두 숟가락과 견과류를 버무려주면 잘 먹는 녀석입니다. 

회사마다 조금씩 다르지만, 유통업체는 어제부터 우유 가격을 올렸습니다.
우윳값이 인상되면서 치즈와 아이스크림, 발효유 등의 가격도 인상이 예고되고 있습니다.

며칠 전 들어서는 아들을 보고 얼른 만들어 주니 남편이
"아들만 주지 말고 나도 좀 줘!"
"알았어."
두 컵을 먹고 나니 바닥입니다.

 



 



할 수 없어 얼른 가까운 가게로 뛰어갔습니다.

우유 1,000ml 하나를 집어들고 계산대 앞에 서서
"아줌마! 사장님!"
서서 설거지를 하는 모습이 보이는데 아무리 불러도 대답이 없습니다.
자꾸 부르자 문을 열고 나오시면서
"덥더니 이제 춥다고 문을 닫게 되네요. 죄송합니다."
"이거 얼마예요?"
"그건 어제 들어온 거라 올리지 않은 가격입니다."
"네. 감사합니다."
"오늘부터 200원씩 인상되었답니다."
"그래요?"
"한 번 오르면 내리지 않는 물가인데 참 큰일입니다."
"사장님! 왜 올린 가격을 안 받아요?"
"에이~ 그럼 안되죠."
"아무도 모르잖아요."
"그래도 사람이 양심이 있지."
"..............."
계산을 하고 밖으로 나오면서 어느 책에선가 읽은 글이 생각났습니다.

외국 마트에서 물건을 팔면서
들어온 날짜별로 가격을 진열해 붙여놓고
오르기 전 가격
오른 가격을 그대로 전시해 놓고 팔더라는 이야기였습니다. 

양심적인 사장님의 물건판매에 그저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단지 2,400원에서 2,600원으로
200원 오른 가격의 가치보다 더 크게 느껴지지 않습니까?



 10월도 행복하세요^^









*공감가는 정보였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추천으로 더 많은 사람이 함께 볼 수 있으며,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우유값은 너무 인상이 자주 되는것 같아요.툭 하면 오르고...이번에 또 오르고

    2013.10.01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번주에는 즐거운 휴일이 있어서 조금 더 편안한 한주인것 같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오늘 하루도 화이팅 하세요.

    2013.10.01 14: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정말 행복도 함께 주시는것 같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

    2013.10.01 14: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직 이 사회는 죽지 않았습니다.

    2013.10.01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기분좋은 시간이 된것 같습니다..
    금액은 그리 크지 않지만....
    오늘도 행복한 시간 되시길 바라면서..

    2013.10.01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 사장님 롱런하시리라 생각되네요 ㅎㅎ

    2013.10.01 16: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대부분 올린 가격을 받을텐데....
    사장님 참 양심적인 분이군요!

    2013.10.01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우유 가격이 올랐군요.

    흰우유 마셔본지도 참 오래 되었습니다. ㅎㅎ

    2013.10.01 17: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런 사장님이 복을 받아야된다고 봅니다^^

    2013.10.01 17: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양심적으로 장사하시는분들이있어 소비자들은행복하답니다

    2013.10.01 1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이런 분들이 있어 그래도 살만한 세상이죠~~
    이런 동네슈퍼라면 많이 이용해야 하지 않을까요~~

    2013.10.01 1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괜히 저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집니다.
    소비자 건강을 안중에도 없고 돈밖에 보이지 않는 상이들이 우글거리는 세상에
    이런 상인이 있다는게....

    2013.10.01 18: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나들가게를 이용하시군요 ^^
    확실히 홈x러스나 x마트에선 찾아볼 수 없는
    따뜻함이죠 ㅎㅎ

    이제 정말 한달밖에 안남았어요
    아무쪼록 좋은 성과 있길 기원합니다.!

    2013.10.01 19:39 [ ADDR : EDIT/ DEL : REPLY ]
  15. 보통 올려서 받을거 같은데 좋으신분들도 많으시네요 ^^
    훈훈한 이야기 잘 읽고갑니다

    2013.10.01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아하, 그렇군요.
    슈퍼아저씨 멋지시네요.
    사람이 양심을 지키고 산다는거,,,,
    쉬울것 같지만, 욕심이 그걸 허락 안할때가 있어요.

    2013.10.01 23: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오랜 단골이라 그러실겁니다.^^

    2013.10.01 23: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skybluee

    훈훈한 이야기로군요.
    정직한 사장님....

    멋집니다.^^

    2013.10.01 23:47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정말 양심적 이네요

    2013.10.02 06: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와우....
    그분에게 철학이 느껴집니다...^^
    덕분에 인생의 참을 배운것 같습니다...

    2013.10.02 06: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별거 아닌 200원이지만 사장님의 마음씀씀이가 좋네요^^
    이래서 세상은 살맛난다고 하나봅니다. ㅎ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3.10.02 07: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