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있는 식탁

대한민국 여름 맛, 초스피드 5분 냉국

by *저녁노을* 2010. 7. 29.
728x90
반응형


대한민국 여름 맛, 초스피드 5분 냉국

푹푹찌는 날씨에 입맛이 뚝 떨어지거나 꼼짝하기도 싫을 때, 후다닥 만들어 밥 한 그릇 뚝딱 말아 그릇을 들고 후루룩 마시면 가슴이 뻥 뚤리는 냉국 5가지입니다. 저는 야채와 다시마를 넣은 육수를 내 냉장고에 넣어 두었다가 금방 냉국을 만들어 냅니다.

1. 콩나물 오이냉국
▶재료 : 콩나물 100g, 오이 1/4쪽 
             양념장(다진마늘, 설탕 1작은술씩, 소금약간)
            국물(콩나물 삶은 물3컵, 국간장 1작은술, 식초 4큰솔, 설탕 2큰술, 소금약간)

▶ 만드는 순서

㉠ 콩나물은 깨끗하게 씻어 물을 넉넉하게 부어 삶는다.
     (삶은 물을 냉장고에 넣어 살얼음이 생길 정도로 얼린다.
㉡ 오이는 곱게 채썬 후 양념장으로 무친다.
㉢ 국물을 부워 간을 맞춘다.


2. 시원 깔끔한 오이냉국

▶재료 : 오이1개, 미역 약간, 양파 1/4개, 풋고추 붉은고추 약간 
             양념장(고추가루 2작은술, 다진마늘, 설탕 1작은술씩, 소금약간)

            국물(육수3컵, 국간장 1작은술, 식초 4큰솔, 설탕 2큰술, 소금약간)

▶ 만드는 순서

㉠ 분량의 국물 재료를 섞어 냉동고에 넣고 살얼음이 생길 정도로 얼린다.
㉡ 오이와 양파는 곱게 채썰어 분량의 재료를 섞어 만든 양념장에 무친다.
㉢ ㉡에 ㉠을 붓고 어슷썰기를 한 고추를 올린다.





3. 칼칼한 풋고추냉국

▶재료 - 아삭이고추(청고추) 3개, 홍고추 1개, 오이 1/4개,
             양념장(다진 마늘, 설탕. 통깨 1작은술씩, 소금약간)
             국물(육수 3컵, 국간장 1작은술, 식초 4큰술, 설탕 2큰술, 소금약간)

▶ 만드는 순서


㉠ 1분량의 국물 재료를 섞어 냉동고에 넣고 살얼음이 생길 정도로 얼린다.
㉡ 고추와 오이는 5cm 길이로 곱게 채썰어 분량의 채료를 섞어 만든 양념장에 무친다.
㉢ ㉡에 ㉠을 붓는다.





4. 구수한 된장냉국
▶재료 : 마른 미역(5*5cm) 1장, 오이 1/2개,
양념장(된장, 다진 마늘, 통깨 1작은술씩, 소금 약간)
국물(육수 3컵, 된장1.5큰술, 식초 3큰술, 설탕 소금약간)

▶ 만드는 순서

㉠ 분량의 국물 재료를 섞어 냉동고에 넣고 살얼음이 생길 정도로 얼린다.
㉡ 마른 미역은 찬물에 담가 10분간 불린 뒤 끓는 물에 데쳐 잘게 썬다. 오이는 5cm 길이로 곱게 채썬다.
㉢ ㉡를 분량의 재료를 섞어 만든 양념장에 무친다.
㉣ ㉢에 ㉠을 붓는다.



5. 들큰한 가지냉국
▶ 재료 : 가지 2개, 풋고추 1개, 붉은고추 반개
             양념장 : 국간장 다진 마늘, 식초, 참기름, 통깨, 1작은술씩
             국물 : 육수 3컵, 국간장 1작은술, 식초 3큰술, 설탕 1큰술, 소금약간)




㉠ 분량의 국물 재료를 섞어 냉동고에 넣고 살얼음이 생길 정도로 얼린다.
㉡ 가지는 길이로 반 잘라 단면이 밑으로 가도록 김이 오른 찜통에 올려 5~6분간 찐다.
㉢ ㉡를 얼음물에 담가 식힌 후 가늘게 찢어 4~5cm 길이로 썰고 분량의 재료를 섞어 만든 양념장에 무친다.
㉣ ㉢에 ㉠을 붓고 어슷 썬 고추를 올린다.


폭염으로 무더위에 시달리는 요즘, 가족을 위해 냉국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우리 아이들은 콩나물냉국이 제일 맛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기름기가 없는 국은 식혀서 시원하게 내면 냉국이 된답니다.
된장국 종류는 일찍 끓여 식혀 냉장고에 넣었다가 식탁 위에 내놓아 보세요.
한결 밥 먹기가 수월할 것입니다.


건강한 여름되세요.



*도움되신 요리였다면 아래 추천을 살짝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41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