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있는 식탁

집 밥이 좋아! 오리불고기와 부추겉절이

by *저녁노을* 2020. 11. 9.
728x90
반응형

집 밥이 좋아! 오리불고기와 부추겉절이



거의 저녁을 먹고 들어오는 남편인에
어제는 저녁때가 지나서 들어왔다.
"저녁은?"
"당신이 해주는 게 제일 맛있어서 그냥 왔어."
"신 김치가 생각나서겠지?"
"것도 그렇고! 집 밥이 최고야!"




1. 가지전, 호박전

▶ 재료 : 가지 1개, 청양초 1개, 붉은 고추 1개, 밀가루, 식용유,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가지는 썰어 소금으로 밑간한 후 밀가루 옷을 입혀둔다.

㉡ 청양초와 붉은고추는 잘게 썰어 계란물에 넣어 잘 섞어준다.

㉢ 프라이팬에 올려 앞뒤 노릇노릇 구워준다.



2. 호박전

▶ 재료 : 호박 1/2개, 부추 한 줌, 양파 /14개, 붉은고추 1개, 부침가루 2숟가락, 식용유,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 호박, 부추, 양파, 고추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둔다.

㉡ 부침가루로 반죽한 후 프라이팬에 노릇하게 구워낸다.




3. 오리불고기와 부추겉절이

▶ 재료 : 시판 오리불고기 200g, 부추 한 줌, 양파 1/4개, 홍초 1개, 멸치 액젓 1숟가락, 고춧가루 1숟가락, 식초 1숟가락, 마늘,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고추, 부추, 양파는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준다.

㉡ 양념을 넣고 무쳐주면 완성된다.



㉢ 오리불고기는 볶아준 후 마늘, 후추를 넣어준다.

㉣ 오리불고기와 부추겉절이를 접시에 담고 깨소금을 뿌려준다.





▲ 완성된 식탁




▲ 맛있어 보이나요?



외식하기 보다 집 밥이 좋은 남편
한 그릇 뚝딱 비워냅니다.
하긴, 밖에서 밥을 먹으면서도
푹 읽은 우리 집 묵은지가 생각난다고 
하는 사람이니 말입니다.




▼ 동영상 구독신청! 부탁드려요^^▼





???????????????TV?????????TV??????


도움된 정보였다면 하트 공감 ♡ 꾸우욱 ^*^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며 여러분의 공감이 제겐 큰 힘이 됩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33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