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속으로~2009.10.12 16:38


 

KBS2TV 주말 연속극 ‘솔약국집 아들들’이 48.6%(TNS미디어 코리아)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종영하였습니다. 2009년 4월 11일부터 방송된 KBS2 주말연속극으로 대한민국 남성의 평균 이하의 매력을 가진 회화동에 사는 솔약국집 4형제가 진정한 남자와 성숙한 인간이 되어가는 사랑·결혼·이웃에 관한 이야기였습니다.


솔약국집 아들들’은 지난해부터 불어 닥친 막장 드라마 열풍 속에서 쉼터 역할을 해낸 작품으로 ‘건강한 드라마’의 표상이라 불리며 주말 안방극장을 주름잡았습니다.

작품의 원동력은 단연 순수하고 잔잔한 가족애로, 홈드라마에서 시작해 막장으로 치닫는 여느 작품들과 달리 작품은 꾸준한 길을 걸어왔습니다. 각기 다른 개성의 4형제가 빚어낸 러브스토리는 ‘솔약국집 아들들’을 가족들이 함께 어우러져 볼 수 있는 드라마로 거듭나게 했던 것.


특히, 어제 방송된 ‘솔약국집 아들들’ 최종회에서는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던 것 같습니다.


첫째, 진풍(손현주)과 수진(박선영)은 아들을 낳고 둘째를 임신한 상태로 시어머님께 불러가 조카들이 장성할 때까지 친정에 가서 살아도 된다는 말에 눈물을 펑펑 쏟아냅니다. 사실, 큰며느리를 내 보낸다는 건 시어머니의 큰 결단 없이 어렵기 때문일 것입니다. 이 세상의 큰아들 큰며느리의 고초는 우리 세대만이 알기에 더욱 대단해 보였습니다. 드라마를 보는 내내 수진이의 모습을 보며 훌쩍훌쩍 나도 몰래 따라 울어 버렸습니다.

"내가 지금 봐주는 것 처럼 나중에 너도 날 좀 봐 다오."
이 한마디로 고부간의 갈등이 와르르 사라지는 것 같았습니다. 이 세상에 공짜는 하나도 없습니다. 먼저 손을 내밀고, 양보하는 시어머님의 아름다운 행동에 또 한번 눈물이 핑 돌았습니다. 사람사는 내음새 가득하였습니다.

둘째, 대풍(이필모)이는 이 여자 저 여자 만나고 헤어지길 쉽게 하는 끼 많은 청년이지만 너무 미숙하여 정작 내 사랑을 표현하는 것만은 꽝이었습니다. 그래도 복실(유선)과 결혼에 골인하고 ‘솔의원’을 개원해 행복하게 살아가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셋째 선풍(한상진) 오은지(유하나)부부가 아들을 낳고 가족들 모두 훈훈하게 살아가는 모습이 에필로그처럼 펼쳐졌습니다.


넷째, 미풍(지창욱)은 재수를 거쳐 대학에 입학하고 군대에 갑니다. 면회를 오는 꼬맹이 하나는 미풍이 애인이라고 소문이 자자합니다.

 


방송 후 ‘솔약국집’을 통해 ‘가족이 이런 거구나.’라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요즘은 하나 둘 밖에 낳지 않은 아이들이지만, 우리가 자랄 때만 해도 6남매는 기본이었습니다. 시골에서 가진 것 없이 태어나 이불 끌어당기며 싸우기도 했고, 가마솥에 고구마, 누룽지 서로 먹기 위해 숟가락 쟁탈전이 벌어지기도 했었습니다. 아마 이 드라마가 인기가 있었던 이유는 고향을 떠나 객지 생활을 하는 가족들에 대한 그리움 때문이었을 겁니다.


우리 집에서 지내고 계시는 시어머님이 드라마를 보시고

“야야! 오늘이 끝이 가?”
“네. 어머님. 서운하세요?”

“응. 우리 아이들도 가까이 살면 참 좋겠다.”

“................”

멀리 떨어져 지내는 자식들 생각이 나셨나 봅니다. 대구, 파주, 부산, 인천, 김해에 살기 때문에 자주 만나지도 못할 때가 많으니 말입니다.


한 집 건너 이웃집에서 옹기종기 모여 시어머님이 담가주는 김치 가져다 먹고, 며느리가 부친 김치 전을 들고 시댁으로 향하는 모습을 보니 어찌 자식이 그립지 않겠습니까.

“어머님! 누가 제일보고 싶으세요?”
“응. 다 보고 싶지.”

“전화 걸어 드릴까요?”
“아니다. 낮에 전화했다.”


그동안 가슴이 따뜻했던 드라마, 좋은 드라마로 일주일의 기쁨이었습니다. 이 시대 우리 모두 함께 가족에 대한 사랑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는 드라마였는데 종영되어 너무 아쉽기만 합니다.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솔약국집 끝나고 예고편 보고 조강지처 클럽이란 드라마가 딱 연상되던데 역시나였군요 .........

    2009.10.12 17:12 [ ADDR : EDIT/ DEL : REPLY ]
  2. 임현철

    따뜻한 드라마였지요. 트랙백 겁니다.

    2009.10.12 17:16 [ ADDR : EDIT/ DEL : REPLY ]
  3. 막장드라마 일색인 티비프로중에 모처럼만에 훈훈한 드라마였습니다. ^^

    2009.10.12 17:18 [ ADDR : EDIT/ DEL : REPLY ]
  4. 너무너무 재밌었어요~^^
    조금은 아쉽지만!!ㅎ
    술약국 끝나고 하는 드라마 아무래도 막장 드라마 같아요~ㅎㅎ
    아마 솔약국은 오랬동안 기억에 남을것 같아요!!
    잘보고 갑니다
    좋은시간 보내세요^^

    2009.10.12 17: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모두들 아쉬워 하는거 가타요~
    따듯하고 재밌고~
    웃음도 주고~ ^^

    2009.10.12 17: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아.드라마를 전혀 안봐서 ...

    2009.10.12 19: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어제 끝이났지요..^^
    조금 알려고하니 끝나버리네요..^^

    2009.10.12 19: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하하.. 막장 광풍이 불어오기를 기원하신다는 말씀 재미있네요.. 저도 막장 드라마 싫어하지 않아요. 오히려 좋아해요. 재미만 있으면 말이죠^^ 요즘 하도 개연성 없고 말도 안되는 드라마가 많아서, 구성 제대로 탄탄하게 짜여져 있으면 내용이 좀 파격적이어도 괜찮더라구요~

    2009.10.12 20: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아 ...이제 ...마지막회라도 꼭 다운 받아 봐야겠군요

    2009.10.12 2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억지 춘향이란 말이

    따~악 어울리는 모습.
    그것이 궁금하면 이 드라마 1회부터 마지막회까지 보시라~

    2009.10.12 23:49 [ ADDR : EDIT/ DEL : REPLY ]
  11. 너무 오바하던데 ..

    볼게 없어서 막판에 보긴했었지만 ..
    초반에는 정말 너무 심하게 억지스러워서 눈살이 찌푸려졌던 드라마였음 ..
    막판에 모든 갈등이 해결되면서 인간적인 면들이 부각되었지 ..

    정말 초반에는 주변에 그 드라마 보는 사람 못봤음 ..

    시청률만 의식하지 말고 좀 수준있는 드라마 좀 방영했으면 함 ..

    2009.10.13 04:42 [ ADDR : EDIT/ DEL : REPLY ]
  12. 훈훈해서 참 좋았던 가족드라마입니다.

    2009.10.13 08: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금산

    처음나올때 예고편보고서 목욕탕집남자들이나 딸부잣집같은 드라마 분위기를 풍기길래 정말 반겼습니다 근데 보다보니 예전 비슷한 드라마와 비교하면서 보다보니 영 정이 안가더군요 그래서 안봤습니다 주인공들 직업도 약사-변호사, 의사-의사, 기자-탤런트, 아무리 서민드라마라고 하더라도 이제는 일반 회사원이 주인공인 드라마는 사람들이 안보나봅니다... 어떻게보면 주인공들 직업이 막장입니다 그려,,

    2009.10.13 16:12 [ ADDR : EDIT/ DEL : REPLY ]
  14. 한국노바티스, 발 건강의 날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
    좋은 글 감사합니다.
    [내 병은 내가 고친다]
    유용한 정보를 소개 합니다.
    모세혈관에 쌓인 어혈을 제거하여 혈액을 맑게 하면
    혈액순환이 잘되고, 100가지 병이 없어집니다.
    "자연정혈요법"은 수많은 질병을 스스로 고치는 비법입니다.
    누구나 하루만 배우면 훌륭한 치료사가 됩니다.
    "난치병"도 고치는 체험사례가 무수히 나오고 있습니다.
    아파야 할 이유가 없습니다.
    늘! 건강하시고, 소원성취 하셔서 부디 행복하시길 기원드립니다.

    >>>>위"건강사랑"을 클릭 하시면 "건강지킴이" 블로그에서 여러분에게 행운의 열쇠를 드립니다.<<<<

    2010.06.13 20:53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