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이의 작은일상2011. 2. 8. 06:00

 

과수원 주인의 메모 애절한 절규


이젠 제법 따순 바람이 불어옵니다.
며칠간의 휴일을 보냈건만 운동을 하지 않아서 그런지 몸은 찌푸듯하기만 합니다.

휴일, 남편과 함께 가까운 뒷산을 올랐습니다.
앙상한 가지만 바람에 휘날렸었는데
양지쪽에는 쑥이 올라오고
가지 끝에는 새싹 봉우리가 맺혔습니다.

땀을 흘리며 올라가니 많은 사람이 건강을 다지기 위해 북적였습니다.
이마에는 땀이 송골송골 맺혔지만 시원하게 불어오는 바람이 식혀줍니다.




▶ 새싹이 돋아나기 시작합니다.


▶ 정상에서 바라본 남강 다리


비가 오지 않아서 그럴까요?
바짓가랑이는 먼지투성이였습니다.
"여보! 우리 좀 돌아가도 바람으로 먼지 터는 곳 있는 데로 가자."
"그러지 뭐."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뒷산을 내려오는데 앞에서 아주머니의 고함 소리가 들려옵니다.
"엄마! 이게 뭐야?"
"에잇! 개똥 밟았나 봐!"
"어떻게 해. 어떡해! 난 몰라."
신발을 벗어 마른 숲에 털어내어 봅니다.
그래도 그 냄새 어디 가겠습니까?

조금만 걸어 내려와도 과수원 울타리 옆에는 제법 많이 보였습니다.
"여보! 잘 봐! 이쪽으로 와!"
"헐, 나도 밟을 뻔 했네."
조심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로 군데군데 보이는 게 아닌가.

그런데 울타리 사이에 메모장 하나가 눈에 들어옵니다.
"어? 여보 이것 봐!"
"세상에나. 이런 글귀 써 놓을 만 하네."





 



사람들이 애완동물을 아기처럼 많이 키우고 있습니다.
마치, 자식처럼 말입니다.
하지만, 운동시키려 데리고 나와 실례를 하면 치우고 가야 다른 사람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터. 너무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이 키울 때 보면, 내 자식 똥은 안 더러워도 남의 자식 똥은 엄청 더러워 구역질까지 하는 법인데 말입니다.



야 야 개똥 치우가 가
니네 마당 아니거든~~~


자식처럼 귀한 애완견, 응가도 함께 챙겨갔으면...^^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ㅎㅎㅎ 누군지 모르지만 그분은 개 키울 자격이 없는듯~~~

    2011.02.08 12:32 [ ADDR : EDIT/ DEL : REPLY ]
  3. ㅋㅋㅋ 옛날에 시골 어느밭에 이런 비슷한글을 봤었네요
    "여기 떵좀 싸지 마세요"
    그때 많이 웃엇던 기억이 나는군요
    그런데 막상 당사자가 되면 정말 짜증 200% 겠습니다
    잘보고갑니다^^

    2011.02.08 13: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기본적인 공중도덕이 없는 것이군요
    제발 낸 집같이 애완동물도 사랑하지만
    사람보다는 아니겠죠 ㅎㅎㅎㅎ
    즐거운 오후 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여

    2011.02.08 13:36 [ ADDR : EDIT/ DEL : REPLY ]
  5. 참 웃기면서도 안타까운데요 ㅡ.ㅡ
    왜 남의 집 과수원에 가서 저러는지

    2011.02.08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혜진

    저라도 열받을듯... ㅎ
    정말 절규입니다..^^

    반려동물 키우시는 분들... 배려가 필요할듯 합니다.
    좋은 글 감사히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1.02.08 14:06 [ ADDR : EDIT/ DEL : REPLY ]
  7. 미국은 개념있는 사람들은 개산책시 비닐봉투가지고 다니면서 똥치우는데...
    또 남의 밭이나 영토에 들어가면 신고하면 당장 체포입니다.

    2011.02.08 14:09 [ ADDR : EDIT/ DEL : REPLY ]
  8. 보통은 산책 시킬때 작은 비닐봉지와 약간의 휴지는 챙겨가는게
    기본 인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거기서 좀 더 꼼꼼하신 분들은 작은 물병에 물까지 채워서
    오줌 쌌을때 뿌리는 용도로 가지고 나가시더라구요
    생각보다 그걸 모르시거나, 못지키는 분들이 많은가봐요ㅠㅠ

    2011.02.08 15: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반려견을 키우는 것도 좋지만..ㅠㅠ 이럴때 마다.. 좀 그렇더라구요..ㅠㅠ
    오늘따라.. RSS는 왜 안되는지.. ㅠ

    2011.02.08 15: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참 재미있는 글귀지만 저 글을 써놓은 사람을 생각해서 치우고들 가주세요..^^;;

    2011.02.08 1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요즘 애완견 많이 키우면서 정작 지켜야 할 에티켓은
    소홀히 하는 광경 많이 봤습니다.
    글 잘 보고 갑니다~^^

    2011.02.08 15: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산책시킬때 기본적으로 휴지 비닐 물 들고 다니는것은 법으로 해야 할정도입니다.
    피해주지는 말아야 하는데,,,나몰라라 하니 원ㅋㅋ

    2011.02.08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꽃기린

    가끔 산에 오르다 보면 치우지도 않고 가는 사람들 보면 욕이 나오던데요...
    데리고 나오지 말지 하는 생각이 들긴 해요.

    2011.02.08 18:31 [ ADDR : EDIT/ DEL : REPLY ]
  14. 강아지 데리고 운동갈때 휴지랑 비닐봉지는 기본인데...
    과수원 주인께서 화가 많이 나셨네요

    2011.02.08 1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강아지 한마리 키우는 것도 결코 쉬운 일이 아닌데 말이죠 ^^;;
    너무 쉽게 생각하는 분들이 있는 것 같아요

    2011.02.08 21: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강아지 키우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닌데. 너무 쉽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2011.02.08 21: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헐~아니 이런건 정말 아니네요..
    얼마나 짜증났으면 그런 문구를..
    우린 잊지않고 꼭 봉투를 들고 다니는데..
    좋은 꿈 꾸세요..노을님~~^^*

    2011.02.08 2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모든 애견인분들이 그렇지는 않겠지만..
    암튼 좀 더 신경을 썼으면 좋겠네요..^^:

    2011.02.08 2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씁쓸합니다~ 반려 동물을 사랑하는 만큼~
    국민들 의식도 업그레이드가 되어야 할텐데...
    아직 덜 그러신 분들이 많죠...ㅡ.ㅡ^

    2011.02.09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재밌고 즐거운 글 잘보고갑니다..
    아유~>_< 요즘 애완견들 많이 키우며
    이문제도 크긴 컸었는데~ ! 맞아요~ 정말
    반려동물이라 생각하는 만큼 더 많이 신경써야할거같아요 ^^하하

    2011.02.09 0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나쁜 사람 많은 세상이어요~ ㅋㅋ..

    2011.02.09 11: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