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 있는 식탁2011. 3. 19. 06:00
728x90
반응형


아이들 입맛 사로잡은 바베큐 채소말이



이제 두 아이가 고등학생이 되고보니 하루에 한 끼 밖에 집에서 먹질 않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아침 밥에 더욱 신경을 쓰거나 주말이면 특별 요리를 해 주게 됩니다.
일주일 밑반찬에 입 맛 없어하는 녀석들을 위해 좋아하는 것 하나만 올리면 진수성찬이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 아이 둘은 한식을 좋아합니다.
어릴 때부터 식습관이 정말 중요한 것 같다는 생각 가지게 됩니다.


★ 우리 아이 편식 없애기

① 고기를 싫어할 때

고기를 다져서 동그랑땡이나 튀김 또는 채소와 다져 요리하고, 고기냄새를 없애기 위해 다양한 드레싱을 응용한다.


② 생선을 싫어할 때

생선을 다져서 생선까스를 하건, 카레가루를 묻혀 튀기면 생선냄시가 없어집니다. 또는 레몬즙을 이용해서 비린내를 제거합니다.


③ 우유를 싫어할 때

요쿠르트나 치즈 드으로 대체하거나 우유와 달걀을 입혀 프렌치토스트를 해서 줍니다. 또한 과일, 우유, 떠먹는 요쿠르트를 적당히 섞어 얼려 주어도 좋습니다.


④ 채소를 싫어할 때

채소를 골라내지 못하게 잘게 다져서 튀김이나 전을 해서 주고, 좋아하는 식품과 섞어서 먹입니다.


⑤ 밥을 싫어할 때

먹기 좋게 식혀서 주고 볶음밥, 김밥, 주먹밥 등 변화를 주면 좋습니다.


음식을 강제로 주지 않습니다.

적은 양의 맛을 경험하게 한 후 점차 양을 늘려줍니다.

식사시간이 강압적인 분위기가 아닌 즐거운 분위기가 될 수 있도록 합니다.




★ 돼지고기 바베큐 채소말이
 
오리고기만 있는 줄 알았는데 마트에 가니 돼지고기 바베큐가 있어 하나 사왔습니다.
프라이팬에 살짝 굽거나 전자레인지에 돌려주면 잘 먹는 녀석들,
가만히 보니 야채는 먹을 생각도 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채소를 넣어 돌돌말아 주었더니 잘 먹어줍니다.

▶ 재료 : 돼지고기 바베큐 200g, 새송이 2송이, 백일송이 1팩, 당근, 여린채소, 달래 약간
▶ 만드는 순서

㉠ 백일송이는 깨끗하게 씻어 소금 후추에 살짝 볶아준다.
㉡ 여린채소와 다래도 씻어 물기를 빼 둔다.
㉢ 돼지고기는 구워내고, 새송이는 잘라 소금 후추를 뿌려 구워낸다.
㉣ 구워 낸 돼지고기와 새송이에 백일송이 당근 여린채소 달래를 넣고 돌돌 말아주면 완성된다.

※ 소스 만들기
마요네즈 2숟가락, 머스터드 2숟가락, 식초 1숟가락, 검은깨 약간






베이컨으로 만들어도 그 맛 대신할 수 있습니다.




★ 우거지 된장국

▶ 재료 : 우거지 150g, 멸치육수 3컵, 된장 2숟가락, 들깨가루 2숟가락, 마늘 약간
▶ 만드는 순서

㉠ 멸치다시물을 내고 된장에 조물조물 무쳐 둔 우거지를 넣는다.
㉡ 끓으면 들깨가루를 풀어주고 마늘을 넣고 입맛에 맞게 간을 한다.




▶ 잡곡밥



▶ 완성 된 상차림


늘 학교에서 급식을 먹고 오는데 10일은 전국연합평가가 있는 날이라 집에서 저녁을 먹게 되었습니다.
"엄마! 맛있는 거 해 주세요."
냉장고에 사 두었던 바베큐만 데워 주려다가 버섯도 좀 먹여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채소말이를 해 주었습니다.
"우와! 맛있겠다."
남편이 늦어 셋이서 저녁을 먹게 되었습니다.
다 먹지 않고 남겨두는 아이를 보니 '가족에 대한 배려'를 배우는 것 같았습니다.

"딸! 더 있어 먹어!"
고기로 말아둔 것만 먹으니 미안한가 봅니다.
"버섯말이도 먹어 봐. 맛있어."
"알았어. 정말 맛있다."
그저 잘 먹는 모습만 봐도 기분 좋은 고슴도치 엄마가 되었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주말 되세요.

클릭

바쁜 하루를 여유롭게 우리 집 일주일 밑반찬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728x90
반응형
Posted by *저녁노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잘 보고 갑니다. ^^
    보기 좋으면 아이들도 잘 먹는것 같아요 ㅎ

    2011.03.19 12: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늘푸른나라

    좋은 글이네요.

    저도 초딩, 중딩 아이들이라..

    늘 도움을 받고 있네요.

    참고 하겠습니다. 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1.03.19 12:47 [ ADDR : EDIT/ DEL : REPLY ]
  4. appletea

    저희아이는 야채를 잘 안먹는데 저렇게 해주면 먹을까요..
    우거지 된장국도 맛있겠네요...잘보고 가요..좋은 주말 되셔요..^^

    2011.03.19 13:22 [ ADDR : EDIT/ DEL : REPLY ]
  5. 오우^^ 진수성찬입니다..
    저도 이번에 아이가 고등학교에 진학했어요..
    집에서 새벽 6시가 나가서 귀가는 밤 11시..

    점점 얼굴 볼 시간도 없답니다..

    에궁^^ 저하고 너무 비교되네효..
    전 장아찌류가 주를 이룹니다..ㅋ

    2011.03.19 13: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구름꽃

    아이들 입맛에 맞게 먹어줘야 해요.
    야치를 워낙 싫어하니...
    볶음밥 자주 해 주는데..

    자 ㄹ배워가요

    2011.03.19 13:43 [ ADDR : EDIT/ DEL : REPLY ]
  7. 맛있는데요ㅎㅎ 전 우유를 별로 안 좋아해서 유제품은 피하게 되요

    2011.03.19 15: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참 행복한 밥상이예요! 어쩜 저렇게 잘 하실까요~~ㅎ
    대단하십니다. 가족을 위한 사랑이 보이는 밥상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2011.03.19 15: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오늘은 종일 짜투리 시간 밖에 안나네요.
    5분, 10분, 이런 식으로...
    채소 그냥 주면 안 먹을 아이들도 좋아하겠지요?

    2011.03.19 16:44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의 큰아이도 요즈음은 석식을 먹고 온답니다
    오늘 집에서 먹는 식사는 신경써서 해 줘야 겠어요~~
    행복한 토요일 오후 되세요^^*

    2011.03.19 17:36 [ ADDR : EDIT/ DEL : REPLY ]
  11. 먹음직 스럽네요
    저녁시간이 다되어 출출합니다. ^^

    2011.03.19 17:42 [ ADDR : EDIT/ DEL : REPLY ]
  12. 숟가락만 가지고 가서 한 자리 차지하고 앉고 싶어지네요.. 저녁시간이 다~ 되었는데, 우리 다다다는 어디갔을까요..ㅜㅜ

    2011.03.19 1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노을님 글을 보고 있으면 참 글을 잘 쓴다는 생각을 합니다.
    모든 포스팅에도 일정한 룰도 있고 다정다감한 느낌이 나는 글... 사랑하는 가족을 위하는 마음이 느껴진답니다. 오늘 포스팅을 보다가 사진을 보니 약간 흔들린 느낌이 나서 다시 한번 봤습니다.
    실내에서 촬영할땐 ISO(감도)를 조정할 줄 아시면 참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실례가 안되었기를...

    2011.03.19 20: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없던 입 맛도 되돌아올 정도네요.
    아이들 뿐아니라 어른들한테도 딱인데요.
    색깔도 넘 예쁘구요.

    2011.03.19 2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skybluee

    맛있어 보이네요.
    ㅎㅎ
    채소보다 육고기를 좋아하는 아이들...
    먹는 습관 고쳐야하는데...나이들면 바뀌겠지요?

    2011.03.19 21:23 [ ADDR : EDIT/ DEL : REPLY ]
  16. 구름나그네

    음..색이 고와 더 맛있어 보입니다.ㅎㅎㅎ

    2011.03.19 21:24 [ ADDR : EDIT/ DEL : REPLY ]
  17. 가족들을 위한 근사한 한상인데요
    사진으로만 봐도 먹고 싶어지네요.

    2011.03.19 23: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와...
    엄마의 사랑과 정성이 듬뿍 담긴 밥상이네요
    이건 사랑과 정성뿐 아니라 실력까지 ㅎㅎ
    완전 진수성찬이네요 ^^
    행복한 밥상 잘 보고 갑니다~

    2011.03.20 0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우와! 정말 눈부신 상차림~!!
    아이뿐만이 아니라 어른들도 좋아하겠어요 ㅎㅎ

    2011.03.20 17: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솜씨가 대단하네요~

    2011.03.20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행복한 식탁입니다.
    땡깡부리다가도 식탁보면 바로 숟가락들고 올것 같습니다
    대단한 솜씨세요~

    2011.03.23 1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