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노을이의 작은일상

암에 걸린 사람이 해야 할 12가지

by *저녁노을* 2011. 5. 26.
728x90
반응형

 

며칠 전, 유방암을 앓고 한쪽을 제거해 버린 친구를 오랜만에 만났습니다. 대인기피증으로 인해 사람 만나는 걸 싫어하는 것 같아 바쁜 일상이지만 한 달에 한 번쯤은 꼭 시간을 내 만나고 있습니다.


늘 그렇지만 우리는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는 사실을 잊고 사는 것 같습니다. 하루하루 살아내기에 바빠 건강에 대해 관심도 없이 지내다 막상 아파 병원을 찾았을 때에는 시기가 늦어버린 사람들이 간혹 있으니 말입니다.


그녀가 하루를 견디어 내는 이유는 가족 때문이라고 합니다.

이제 대학생인 아이 둘을 둔 엄마,

챙겨주지 않으면 아무것도 할 줄 모르는 남편을

그냥 두고 떠나지 못하겠다는 친구입니다. 

이런 친구에게 내가 해 줄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는 것 같습니다.

그저 그녀가 하는 말 들어주고 호응해 주는 일밖에...



그녀가 하루를 살아내면서 가지는 마음을 전해줍니다.
아침에 눈을 뜰 수 있음에 고맙다는 기분으로 지내니 행복하다 말을 합니다.


암에 걸린 사람이 해야 할 12가지



 

1. 암에게 선포한다.


“나 괜찮아”

“나 잘 해나가고 있어.”

“나 다 나았어.”

암의 고통과 불안에서 조금은 벗어날 수 있습니다.


2. 지금까지의 삶을 돌아본다. 


후회스럽고 정리해야 할 부분이 있다면 빨리 정리하고, 가지고 있던 통장도 정리하고 특히 미워서 등돌리고 지냈던 사람과의 화해를 하고 마음 비우는 일을 한답니다.



 

3. 가족에게 도움을 구한다.

 

투병 사실을 알리고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해달라고 요청합니다.
혼자 보다는 둘이, 둘 보다는 가족이 함께 나눕니다.




4. 기존의 의학적인 치료를 우선으로 받는다.


부작용이 우려된다고 시도하지 않는다면 나중에 후회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남편의 권유로 한 달에 한 번 서울로 올라가 검사를 받고 치료를 하고 있지만 완쾌될 것도 아닌데 돈만 낭비한다고 그만두고 싶다는 생각 꿀떡같다고 합니다. 하지만, 자신이 떠나고 난 뒤 남겨진 사람을 위해 그냥 다닌다는 친구의 마음도 이해가 되었습니다.
이왕 떠날 사람, 남겨진 돈 다 쓰고 간다는 말도 있지만 그래도 최선은 다 해 봐야 후회되지 않는다는 말이 떠올랐습니다.



5. 잘 먹는다.


언제나 가족과 함께 즐겁게 식사합니다.
믿을만한 재료로 만든 음식을 골고루 먹도록 합니다.





6. 면역요법을 시도해 봅니다.


면역증강제를 주사나 약으로 먹는 방법도 있지만 돈 안 들이고 하는 웃음 요법 같은 것도 있습니다.




7. ‘나는 낫는다.’는 확신과 자신감을 가지도록 합니다


행복하다, 기쁘다, 해낼 수 있다. 이와같은 긍정적인 생각만 하도록 합니다.




8. 건강이 허락되는 범위안에서 하던 일을 계속하며 사람들과 단절되지 않도록 합니다.

 
가장 좋은 것은 가족의 보호를 받으며 가족과 같이 투병하는 것입니다.





9. 반드시 운동합니다.

 

걷기나 등산과 같이 힘은 많이 들지 않지만, 운동 효과는 좋은 것들이 있습니다. 좋은 공기를 마시며 걷는 것은 면역력 증강에 많은 도움을 줍니다.




10. 신앙을 갖는다.


불안과 공포, 외로움을 이겨내는 가장 좋은 방법은 신상을 갖는 것입니다. 신앙의 힘은 내적 에너지가 되어 인간이 갖갖 능력 이상을 발휘하게끔 합니다.




11. 무엇보다 휴식을 취해야 합니다.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긴장을 풀고 번잡한 것에서 한발 물러나도록 합니다.



12. 자신을 드러내는 작업을 한다.


 

그림을 그리건, 흙으로 만들기를 하거나, 연주하거나, 노래를 부르는 등의 예술적 슬픔이나 분노, 탄식 같은 것들을 드러내면 드러낼수록 개운해질 것입니다. 암을 손님처럼 대접하라는 말처럼. 



하루를 지탱하는 그녀만의 방법이었습니다.

몸은 아프지만, 항상 밝은 표정을 하는 친구가 대견해 보였습니다.
건강하게 오래 더 버터 주었으면 하는 맘 간절합니다.

친구야 힘내!~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728x90
반응형

댓글15

  • 나무그늘 2011.05.26 15:18

    쉽게 놓지 못하는 게 우리마음이지요.
    건강하시길 빌어봅니다.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5.26 16:03

    친구분의 얘기에 마음 저립니다. 좋게 되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기도하겠습니다.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5.26 16:08

    우선 나 자신에게 용기를 불어넣어 주는게 가장 큰 효과가 있지않나 싶어요.
    모든 병의 근원은 마음에서 온다고 자신감과 용기를 갖고 헤쳐나가면 좋은결과가 있지않을까요?
    참고로 저희 형님도 유방암수술을 해서 한쪽을 절단했는데 지금 건강하게 잘 살고 계십니다.
    우리 형님...참 열심히 살고 계세요. 씩씩하게...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drcook 아기받는남자 2011.05.26 16:29

    주위에서도 암환자를 많이 봅니다.
    아무쪼록 건강하시길...
    답글

  • Favicon of https://somdali-photo.tistory.com 솜다리™ 2011.05.26 16:30 신고

    친구분 힘내시도록 격려와 응원의 박수 전달해 주시길...^^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5.26 17:14

    암...참 무서운 병입니다.
    친구분, 아니 모든 환자분들께 화이팅!!! 힘내시라고 응원합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아빠소 2011.05.26 17:23 신고

    우리 어렸을때 암이 불치병이라고 무서워 할때 제가 속으로 그렇게 생각했습니다.
    앞으로 우리가 나이들때쯤 되면, 이십년, 삼십년 후쯤되면 암은 치료법이 나올거야~
    근데 지금도 별 나아진게 없네요. 여전히 암은 불치병이고 오히려 더 많은 사람들이
    암으로 고통받고 죽어가고 있으니까요~
    답글

  •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pennpenn 2011.05.26 17:46 신고

    자신감이 매우 중요할 것 같아요~
    목요일 오후를 편안하게 보내세요~
    답글

  • Favicon of https://rokmc1062.tistory.com 공감공유 2011.05.26 18:25 신고

    생각만해도 끔찍합니다ㅠ 노을님도 건강히 지내시고 친구분도 홧팅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hamlove0801.tistory.com 하~암 2011.05.26 20:11 신고

    마음가짐이 젤 중요한것 같아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5.26 21:19

    친구분이 꼭 힘내셔서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
    답글

  • Favicon of http://blog.daum.net/inyoun-u 하루 2011.05.27 03:36

    친구분께서 잘 이겨내셨으면 좋겠어요
    항상 긍정적인 마음으로 행복하게 투병생활을 하시길 바랍니다
    홧팅이라고 전해주세요!
    답글

  • 익명 2011.05.27 14:38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yypbd.tistory.com 와이군 2011.05.29 16:15 신고

    친구분 쾌유하시길 빌겠습니다.
    답글

  • 익명 2011.06.09 16:40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wcs_do();